메뉴 건너뛰기


긴 이야기의 요약본으로 설명하자면

1. 차준환은 중학생때 이미 국내 최고점 기록/ 여러 국제 대회 주니어에 나가 입상하면서 기대를 한몸에 받는 선수가 됨
2. 하지만 부상으로 올림픽에 나갈 선발 선수를 뽑는 과정에서 어쩌면 본인 인생의 최악의 경기를 펼침
3. 그 어려움을 이겨내고 대역전극을 펼쳐서 올림픽에 출전하는 선수로 뽑힘



이번 시즌이 오기 전까지의 차준환 커리어 상황


-세계 최연소 쿼드러플 살코 성공 (연습 말고 실제 국제대회에서 성공한걸 기록하는거야)

-주니어 그랑프리 첫 출전(3차 대회) 당시 주니어 세계신기록 작성, 대회 우승

-주니어 그랑프리 대회 두번째 우승(7차)

-주니어 그랑프리 파이널 진출, 그리고 우리나라 남자싱글 최초로 주니어 그랑프리 동메달 

-세계 주니어 세계 선수권 5위(우리나라 남자싱글 최고 순위)


큰 기대를 받을 수 밖에 없는 성적을 내고 있던 상황이었어. 

이건 주니어 세계선수권 당시 경기 영상





그렇게 다가온 2017-2018 올림픽 시즌 


올림픽 선발선수를 뽑는 과정

-1~3차전의 점수를 합산해서 가장 높은 한 명이 출전하는 것

*1차에 우승한 선수가 네벨흔 트로피에 나가 올림픽 출전권 획득에 도전하는 조건



대망의 1차 선발전이 열렸어 

지난 시즌이 3월에 끝났는데 7월 말에 다시 새 시즌을 시작하는 어마어마한 타이트한 일정... 


많은 사람들이 준환이를 주목했지만 짧은 비시즌 기간 동안 부상 회복을 다 하지 못한 준환이는 성장통과 발목과 고관절 부상으로 힘들어할 때였어


1차전 경기 결과는 처참했지 

준환이 팬들은 두번 보기 힘들 정도로 선수 본인도, 팬들도, 그리고 그냥 피겨 팬들도 놀랄 정도로 힘들게 경기를 끝마쳤어

결국 경기가 끝나자마자 병원에 치료를 받으러 갈 수 밖에 없었지


마음 아프지만 보는 덬들의 이해를 돕기 위해 그때 당시 경기 영상을 가져왔어


이때 경기로 1위와의 점수차이는 21점이었어.


올림픽이 끝난 이후에 준환이가 이날 경기때 자신의 부상 정도에 대해 이야기 했는데


1분 30초 쯤에 나와




moHiu


OGGfP


ITRFl

"1차 선발전 쇼트, 프리날 사실 엉덩이에 물혹이 찼다. 그래서 굵은 주사기로 그 물을 빼냈는데 

거기에 염증이 생겼다. 그런 상태에서 빙판에서 넘어지면 순간 눈 앞이 하얗게 변한다"




그리고 10월 말 캐나다 그랑프리 시리즈에서 자신의 첫 시니어 국제 대회에 출전했지만

계속 되는 부상으로 기량을 펼치지 못하고 9위에 머물렀어 


그리고 또 다시 2차 선발전 

줄여야 할 1위와의 점수차이는 오히려 더 벌어져 27점이나 차이가 나게 됐어

그때부턴 준환이의 올림픽 출전 자체에 비관적인 여론들이 엄청 나타났지 



그리고 대망의 2018년 1월에 펼쳐진 3차 선발전


준환이는 큰 결정을 하게 됐어 자신의 주니어 시절 좋은 기운을 줬던 프리 프로그램을 시니어 버전으로 다시 가져와 연기하기로. 

준환이는 올림픽도 올림픽이지만 이번 시즌 내내 자신을 따라다닌 안좋은 흐름을 바꾸고 싶었어.

그리고 그 결정은 대성공의 결과로 나타났어


https://m.youtube.com/watch?v=n1QPrzr-mDg
(해설은 지금 들어도 ㅄ같네 진짜 ^^)

준환이가 이 프로그램으로 프리에서 168점이 나왔는데

1차때 129점을 받았었던걸 생각하면 준환이가 1차때 경기를 얼마나 제대로 못한건지 감이 올거야)


쇼트와 프리 모두에서 클린 연기를 펼친 준환이는 27점차이를 뒤집는 대역전극으로 

이번 올림픽 피겨 남자싱글 선수 중 가장 어린 나이의 선수로 출전할 수 있게 됐던거야!



그리고 대망의 올림픽에서 두 번의 쇼트 클린 연기, 그리고 깊어진 표현력의 프리 프로그램으로

자기의 베스트 점수를 더 높이게 됐고 우리나라 피겨 남자싱글 올림픽 최고순위인 15위를 기록하게 됐어



준환이는 이제 곧 또 훈련지인 캐나다로 돌아가. 

지난 시즌 내내 고통스럽게 따라다닌 부상치료를 현재 진행 중이야. 

올림픽은 끝났지만 한국에서도 여전히 훈련과 병원과 학교를 오가고 있어.


누군가는 준환이의 부쩍 커버린 키를 걱정하기도 하고, 

누군가는 준환이가 이번 시즌 부상으로 흘러보낸 시간을 회복하지 못할까봐 걱정하기도 해.

하지만 준환이는 그 부상 가운데서도 자신의 부족한 점으로 지적받던 부분을 고쳐오는 근성을 보여줬거든


피겨를 좋아하고 피겨 밖에 모르는 차준환이고

올림픽을 통해서 또 한 단계 성장한 준환이가

다음 시즌에 더 좋은 스케이터로 우리 앞에 나타날 수 있도록 응원해줘!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797 16.06.07 2255649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203754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1631 18.06.14 21824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136 18.05.30 28690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700 18.05.30 26259
공지 ▶ [필독] 스퀘어방 19금 게시물 관련 + 연예인 잡담식 비교 논란 악의적평가 게시물 등 공지 개정 알림 429 17.12.18 78431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631 16.06.06 653465
모든 공지 확인하기()
902922 한 여성의이슬람에 대한 편견을 깨기 위한 여정.araboja 4 18:06 173
902921 나윤권 신곡 <너 없는 시간> M/V (이리와 안아줘 OST) 18:06 11
902920 프듀 48] AKB 참여멤버 타케우치 미유 한국영화 "변호인" 관람평TXT 3 18:05 166
902919 방금 디스패치에서 독점 공개된 뉴이스트W 렌 새앨범 티저 1 18:05 80
902918 조현우 반사신경 2 18:05 197
902917 경찰에선 “잔소리 싫어서” 법원에선 “심신미약” 진술한 어머니 살해범 18:04 62
902916 민서 데뷔3부작 중 3부작 타이틀 <Is Who> M/V 1 18:03 60
902915 대한민국 vs 스웨덴 - 패스맵, 평균 포지션 2 18:03 89
902914 승률 100% 변호사의 비결.jpg 5 18:02 446
902913 [종합]공지영 작가 고소 위안부 피해 할머니 가족 "수사 촉구" 1 18:02 214
902912 보기만 해도 기빨리는 드라마속 여자들 기싸움 4 18:01 262
902911 "용서하면 뭐하나, 우습게 본다"…특검, 안종범 엄벌 구형 5 18:01 115
902910 SM 워크샵 맨앞줄엔.jpg 14 18:01 946
902909 오늘 백금발한 워너원 라이관린.jpg 16 18:00 459
902908 부산서 남여 고교생 7명이 여중생 집단 폭행 14 17:59 621
902907 [약혐/12MB] 무슬림의 강간게임 " 타하루시 " 29 17:58 921
902906 ‘심석희 폭행’ 코치, 다른 선수 폭행도 드러나…경찰 사전 구속영장 신청 5 17:57 212
902905 해외가수 로고 빙고 (서양 Ver.) 16 17:57 429
902904 한혜진 실제성격 28 17:57 1630
902903 어떤 덬이 프듀48 경연에서 국프 이승기를 본 후기.jpg 9 17:56 1113
목록 HO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000 Next ›
/ 3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