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673452030
조회 수 10196 추천 수 4 댓글 181
<애기엄마는 카페도 못가나봐요 >

읽어보다가 설마설마하면서 읽어봤더니
저희카페에 다녀가신분 맞네요..

댓글로는 1000자이상 작성이 안되어
댓글로 남기려다 글작성합니다


당시 저는 카페에 없었고 알바생 두명이 있었어요 근데 황금맘님.. 있던 내용 그대로 쓰셔야죠.
.상당히 많이 짤라먹고 쓰셨네요
이거 글만 읽으면 저희가 무슨 커피만 팔고 안나간다고 뭐라하고 되게 야박한줄 알겠어요....


상황설명 하나도 안빼고 제대로 해드릴께요...
저도 저희알바도 잘못한 부분은 분명 있어요
그부분에대해 사과 드렸고 읽어보시고
저희가 잘못한 다른부분도 있다면 꾸지람도
다 듣겠습니다 ㅠㅠ
일단 저희카페는 노키즈존으로 운영하는게 맞구요

당시 제가 카페에 없던 상황이였고
근방에서 운동중이였어요.
카페는 오픈때랑 마감 한두시간 전에 갑니다..
근데 알바한테 전화가 왔어요
그때 상황이 제가 운동간걸 알아서
거의 전화는 안거는 편인데 놀라서 받았더니

사장님 아기엄마 손님분이 오셨는데
화가나셨다 사장님부르셔서 오실때까지
안가신다고 하셨다 대강 이런말이였고
전 도통 무슨 말인지 몰라 아기엄마? 화가 왜나셔?하다 가서 상황을 묻자하고

운동 하다말고 머리질끈묶고 카페로 갔어요.
근데 글에는 앉아서 커피먹으면서 기다렸다고
하시는데 제가 갔을때는 아기없이
혼자계셨고 , 카운터쪽에 서서
계속 큰소리 내고있던 상황이였어요.

다른손님들 다 쳐다보고 있었고
새로들어온 알바한명은 어쩔줄 몰라하고
다른알바한명 (꿍시렁거렸던알바) 는 태연하게 앉아있던건 사실이에요..


황금님맘이 사장이라고 오해했던 알바생은
제 사촌동생이에요..
그래서 다른알바보다는 좀 그렇게 보였을수도 있어요ㅠㅠ 큰소리가나서 제가 가서


무슨일로 그러시냐고
일단 여기좀 앉아서 말씀하시라고
다른분들도 계신다고 하고.

근데 앉아서 말씀 하지도 않으셨고
서서 제사촌동생한테 너몇살이냐 가정교육배웠냐 내가 만만하냐 등등 쏘아붙히던 상황이였고


저를 부르셨는데 저랑 얘기하기는
커녕 혼자 계속 언성 높이시면서 말씀하셨어요
다른 직원이 그러는사이
저한테 상황설명을 하는데 갑자기 저한테 설명을 해주셨어요


노키즈존인지 모르고 들어왔는데~
여긴 본글이랑 같아요 직원이 손님이렇게 대한다 사장님 돈주고 고용하는데 알고계셔야 하지않겠냐고 하셨어요

여기서 제가 사과드렸어요
그러셨냐고 죄송하다고
기분 많이 상하셨겠다고..
알바가 경솔해서 그랬다 제가 대신 사과드린다
정말 죄송하다고.
근데 도통 말이 안통했어요
안에 손님들은 계속 쳐다보고 뒤에 주문도 못받고 있던 상황이였고
언성이 계속 높으셨어요 글에서는 제가 사과드려~
이랬다는데 그게 아니라요...

직원(제 사촌동생)한테 얼른 손님한테 사과드려. 너가 애를 데려와 왈가왈부 하는건
예의가 아니였다 빨리 사과드려 했어요.
사과다 받으시면 가실줄 알았어요

제사촌동생이 죄송해요 손님들이 자꾸 저희한테 눈치주고 어떤분은 애기가왜있냐
시끄럽다고 뭐라하시고 짜증나서 욱했다 등등 말을 했고요
근데도 계속 애기엄마라 무시하냐
장사그따위로 하지말아라 왜 노키즈존이냐
너도 어려보이는데 몇살이냐 등등 도통 말이안통하셔서

제가 다시한번 사과드린다고 죄송하다고
하고 뒤에 주문이 밀려있다고 말씀드린건데
여기서도.... 지금 이말들도 나가라는거냐 애기없이 혼자온거다 커피사먹으러왔냐
그쪽이 실수한거 사과받으러온거다 등등

뒤에 기다리던 손님도 두분은 그냥 가셨어요 ..ㅎㅎ 저도 마지막엔 화가나서
테이크아웃을 왜해주냐고 말한건 사실이에요
그렇게 황금맘님 가시고 가시면서도 인터넷에 올릴꺼라고 협박하시면서 가셨어요

애들한테 정확히 듣다가
씨씨티비를 봤어요 글에선 10분이라고 하셨는데
커피 나오는 시간 제외하고 27분 있다가 가셨고
애기도 탁자를 계속 쿵쿵 쳤고요...
주위 손님들이 계속 눈치를 주신듯 한데도
쳐다보지도 않으시고
애기 빵 먹이시고 커피드시고 하셨어요..

애기콧물 닦으실때는 탁자위에 앉혀서
닦아주시고.......

그중에 손님 몇분은 카운터로 가서 직원한테 말하는 손님들도 있었구요..
그래서 제 사촌동생도 짜증이 났나봅니다..
일반 알바라면 안그랬겠지만

제동생이라 말을 생각없이 내뱉은건 있어요..
테이크아웃을 해준 알바 잘못도 물론 있구요
인정합니다 사과도충분히 드렸구요..

입간판에 오픈시간과 노키즈존이 적혀있는데
못보실수도 있겠어요 다시 생각해보니..
문앞에 다시 잘보이게붙혀 이런일 없도록 할게요

황금맘님 이글 보시면 글 지워주세요
저도 확인후 글 지우겠습니다~ 죄송합니다~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마츠모토 준x아리무라 카스미x사카구치 켄타로 주연 《나라타주》 시사회 초대!!(2/22 木 마감) 1391 18.02.14 33586 5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2/9 추가갱신! 3번 항목 - 동식물방,후기방 등 개인 인스타그램 링크 공유 익명사이트 룰 위반 주의 강조 갱신) 2751 16.06.07 1746094 51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1698753 126
공지 < 왕덬 : 69덬으로 쓴 댓글 참조-요즘 더쿠 이미지 문제 이유> 오늘 이상하게 인터넷 속도 느린 이유?.jpg 136 17.12.21 53605 0
공지 ▶ [필독] 스퀘어방 19금 게시물 관련 + 연예인 잡담식 비교 논란 악의적평가 게시물 등 공지 개정 알림 426 17.12.18 52688 45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624 16.06.06 495710 23
모든 공지 확인하기()
784332 서유정 '미스터 션샤인' 합류…미스터리 자객役 12:56 7 0
784331 수지, '이리와 안아줘' 출연 고사…"제안받았으나 출연 안해"[공식] 12:55 90 0
784330 [공식]주영훈 "SNS영상 누군가에게 상처된 경솔한 행동 죄송" 4 12:54 144 0
784329 박보검 “차기작으로 새 얼굴 보여드리고 싶다” [화보] 3 12:53 90 0
784328 미국의 주별 최저시급 2 12:52 136 0
784327 [단독]전혜빈, 나무엑터스 떠난다..9년만에 FA 2 12:52 219 0
784326 [종합] "유희열·아이유에 감사"…정승환, 어벤져스군단과 돌아온 '발라드 세손' 12:50 76 0
784325 슈주 규현 연검 정리 됨 7 12:49 778 0
784324 AOA 설현, '밀라노로 가는 발걸음' [포토] 4 12:49 152 0
784323 갓러시아 찬양해.jpg 7 12:48 505 1
784322 방과후교실 최고의 아웃풋 8 12:48 480 1
784321 윤상현-한혜진 새 드라마 스틸컷 4 12:45 740 0
784320 외국인이 마셔본 바나나맛 우유 소감 32 12:45 1914 0
784319 우리는 갑자기 등장해서 사고치는 종목이 많음.jpg 33 12:44 2046 2
784318 다시 이마 좁아진 수지 32 12:44 1994 0
784317 박찬욱 ‘아가씨’ 英아카데미 외국어영화상, ‘와호장룡’ 이후 18년만 아시아감독 수상 4 12:43 149 0
784316 오늘 현아 공항 패션.jpg 7 12:43 743 0
784315 박보검 에스콰이어 2018년 3월호 NEW 화보 5장 22 12:42 394 0
784314 컬링 용어 정리.jpg 13 12:42 740 0
784313 오늘 패션쇼 참석차 밀라노로 출국하는 설현.jpg 14 12:41 811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000 Next ›
/ 1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