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672936732
조회 수 4080 추천 수 4 댓글 37

szHPB


타자기


타자기는 영어권에서 만들어졌기 때문에 당연히 가로쓰기였음.

따라서 한글 타자기도 가로쓰기를 채택함.

거기에 한자는 타자기로 구현하기 거의 불가능한 문자이기 때문에 어쩔 수 없이 타자기로 문서를 작성할 때에는 한자를 포기하고 한글만 쓸 수밖에 없게 됨.

(그래서 일본, 중국은 세계적으로 타자기가 많이 쓰이던 시절에도 타자기가 상용화되지 못함.)



1920년대 이원익이나 송기주에 의해 제작된 초창기 한글 타자기는 가로로 찍되, 글쇠가 90도 돌아가 있어 입력 이후 세로로 읽는 방식을 채택함.

XggXw
송기주 네벌식 타자기


이후 가로쓰기 타자기가 개발되지만 한글의 초성+중성+종성을 모아쓰기 하는 특성 때문에 풀어쓰기 타자기로만 개발됨.


mSEUB
송기주가 개발한 가로쓰기 풀어쓰기 타자기


이후 1940~50년대 안과의사 공병우가 세벌식 모아쓰기 타자기를 개발하면서 가로쓰기+모아쓰기 타자기가 상용화되기 시작함.

agDKv
1953년 7월 27일 정전협정문 작성에 쓰인 공병우 타자기


LpzJp
공병우 세벌식 타자기 배열 (우측 자음은 초성용, 좌측 자음은 종성용)


BWoeF
공병우 세벌식 타자기 글씨체


이후 김동훈이 예쁜 글씨 작성을 위해 다섯벌식 타자기를 개발함.

TXPbL
김동훈 다섯벌식 타자기 배열 (좌측초성 자음 1벌 + 중앙초성 자음 1벌 + 받침 있는 중성 1벌 + 받침 없는 중성 1벌 + 종성용 자음 1벌)

vSEFx
김동훈 다섯벌식 타자기 글씨체


1969년에는 정부에 의해 네벌식 타자기가 개발되어 국가표준으로 지정됨.

Lpfrd
네벌식 타자기 배열 (초성용 자음 1벌 + 받침 있는 중성 1벌 + 받침 없는 중성 1벌 + 종성용 자음 1벌)

HRpEv
네벌식 타자기 글씨체


이후 1982년 정부에 의해 두벌식 타자기가 개발되어 네벌식을 대체하여 1983년 국가표준이 됨.

EAscF
두벌식 타자기 배열 ('덬'을 입력하기 위해서는 'ㄷ - 받침(시프트) - ㅓ - ㅋ' 순으로 입력해야 함, 쌍자음은 컴퓨터처럼 시프트를 누르는 게 아니라 번거로운 과정을 거쳐 자음을 두 번 입력해야 함)





참고로 공병우 박사는 이런 3단 한영 타자기까지 개발함. (한글 - 영문 대문자 - 영문 소문자)

IBaei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전세계 800만부 판매 만화 원작, 사토 타케루x아야노 고 주연 《아인》예매권 증정 (2/22 木 마감) 395 18.02.20 1971 2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마츠모토 준x아리무라 카스미x사카구치 켄타로 주연 《나라타주》 시사회 초대!!(2/22 木 마감) 1443 18.02.14 38381 6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2/9 추가갱신! 3번 항목 - 동식물방,후기방 등 개인 인스타그램 링크 공유 익명사이트 룰 위반 주의 강조 갱신) 2752 16.06.07 1750622 51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1702862 126
공지 < 왕덬 : 69덬으로 쓴 댓글 참조-요즘 더쿠 이미지 문제 이유> 오늘 이상하게 인터넷 속도 느린 이유?.jpg 137 17.12.21 55769 0
공지 ▶ [필독] 스퀘어방 19금 게시물 관련 + 연예인 잡담식 비교 논란 악의적평가 게시물 등 공지 개정 알림 426 17.12.18 52893 45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624 16.06.06 497201 23
모든 공지 확인하기()
785276 오늘 홀로아리랑에 맞춰 연기한 민유라-겜린조의 눈물나는 사연 11:05 27 0
785275 평창 식당... 의문의 위기.news 17 11:02 732 0
785274 아직도 시청률 10프로 넘는게 신기한 예능 15 11:00 1133 0
785273 영국의 한식당 26 11:00 1090 0
785272 외국인이 마셔본 바나나맛 우유 9 10:59 487 0
785271 뽀시래기 아역시절부터 만나 키스신까지 찍은 두 배우.jpg 5 10:59 853 0
785270 경기 전부터 이상 조짐 10 10:58 997 0
785269 안고독한 임효준 방에 나타난 이유빈 선수 13 10:58 957 0
785268 [단독]버거세트 1만원 육박..롯데리아·맥도날드·KFC·맘스터치 "죄다 가격인상"(종합) 6 10:57 360 0
785267 캥거루 사냥꾼의 최후 5 10:57 228 0
785266 가시나 추는 수호랑과 반다비 4 10:57 247 0
785265 밥데용 코치 인성.jpg 19 10:57 1056 0
785264 빙상연맹 언플하는 기사 보고 삼성 돈맛이 그리 좋아 라고 하는 이유 12 10:55 829 2
785263 아이스댄싱 보러 온 연느♡♡ 22 10:52 2009 1
785262 [평창 ON-AIR] 팀을 잊은 여자 팀추월, 비판을 피할 수 없는 이유 5 10:52 419 0
785261 '효리네 민박2' CP "추가 아닌 원래 예정된 2차 촬영" [공식입장] 15 10:52 965 0
785260 블랙팬서 슈리 보면서 생각난 사람 18 10:50 661 0
785259 왜 우리가 갑자기 싸우는건데 42 10:49 1624 0
785258 성추행사건 쉬쉬한 민주당, '반성은 뒷전, 입장문 허위포장'에만 골몰 4 10:48 505 0
785257 작년 아시안게임 여자 팀추월 은메달 (같은 멤버) 19 10:48 1596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000 Next ›
/ 1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