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퀘어 - [단독]"한미훈련이 왜 내정문제냐" 文 발언에 폭발한 日자민당

메뉴 건너뛰기



자민당 외교부회 "공개 안할 말 한국이 일부러 공표"
"일본내 7개 기지에 유엔군 들어와 있다"고도 주장

“한미군사훈련은 내정의 문제다. (아베)총리가 직접 거론하는 건 곤란하다”는 문재인 대통령 발언을 둘러싼 논란이 현해탄을 넘으면서 점점 더 증폭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왼쪽)이 9일 오후 평창 블리스 힐 스테이트에서 평창올림픽 개막식 참가차 방한한 아베신조 일본 총리와 정상회담을 하기 위해 입장하고 있다. [청와대사진기자단]


13일 열린 일본 자민당 외교부회에서 이 발언이 집중적으로 도마에 오르면서다. 자민당내 외교 관련 의원들이 주도하는 이 외교부회에는 외무성 고위 관료들도 함께 참석한다.

문 대통령의 발언은 지난 10일 청와대 고위 관계자의 전언으로 처음 알려졌다. 이 관계자는 9일 열린 한일정상회담과 관련해 “아베 신조 총리가 '(올림픽때문에 연기된)한미군사훈련을 (올림픽 뒤엔)예정대로 진행하는 게 중요하다'고 하자 문재인 대통령은 ‘이 문제는 우리의 주권의 문제이고 내정에 관한 문제다. 총리께서 이 문제를 직접 거론하는 것은 곤란하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양국 정상이 벌인 신경전은 12일 서울서 열린 양국 의원들간 ‘미래 대화’로 이어졌다. 더불어민주당 윤호중 의원이 “아베 총리가 잔칫집과 다른 말을 해서 점수를 잃었다”고 주장해 논란이 벌어졌다.

그런데 13일 자민당 회의에서 이번엔 일본 의원들이 문 대통령 발언 자체에 대한 불만을 쏟아낸 것이다.

소식통들에 따르면 일부 의원들은 청와대 고위 관계자가 이 발언을 언급한 것 자체를 문제 삼았다. “왜 정상들간에 이뤄진 대화를 일부러 공표한 것이냐. 원래 정상 레벨에서의 (민감한)대화는 공표하지 않아야 하는데 한국이 일부러 공표했다”는 주장이었다. 이 회의에 참석한 일본 외무성 관계자들도 의원들에게 비슷한 뉘앙스의 설명을 했다고 한다.

또 “한·미군사훈련이 왜 단순한 내정 문제냐”는 비판도 이어졌다. “한반도의 안정을 위한 일본의 역할을 생각해봐라”,“특히 유엔군의 후방사령부가 지금 (도쿄 외곽의)요코다 기지에 있고, 또 미군기지 7곳에 유엔군이 들어와 있지 않느냐.그런데도 어떻게 내정문제이기만 하느냐”는 주장들이 쏟아져 나온 것이다.

의원들은 외무성 관계자들에게 “이게 정말로 단순히 내정과 주권에 대한 문제냐. 아베 총리가 하면 안되는 얘기냐”고 물었고, 이에 외무성측은 “한·미 군사훈련이 중요하다는 일본측의 입장을 총리가 확실히 전달했다는 게 중요하다”는 입장만 밝혔다고 한다.

회의에선 아베 총리의 평창행에 과연 성과가 있었느냐,아니냐에 대한 의견이 팽팽하게 맞섰다. 아베 총리를 옹호하는 측에선 “총리가 가지 않았다면 올림픽을 정치적으로 이용하려는 분위기가 더 전면에 부각됐을 것”이라며 “단기적으로 성과가 보이지 않더라도 한·미·일간 공조를 계속 시도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주장했다. 반면 “정말 그것이 성과냐”고 반박하는 의견도 있었다. 도쿄=서승욱 특파원 sswook@joongang.co.kr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이미지 서버 이전 및 개편 작업 예정 18.08.19 615
전체공지 8/20 월요일 새벽 1시경부터 더쿠 부분 개편으로 인한 서버 작업 예정 18.08.19 5366
전체공지 더쿠 사이트 개편 예정 공지 18.08.15 43276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180701 15번 항목 포인트 모으기용 편법 활동 조항 갱신[게임방제외]) 4598 16.06.07 2555870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453793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24 15.02.16 1258777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2012 18.06.14 44344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239 18.05.30 39119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791 18.05.30 34452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 08/15 너무 심해서 제목 갱신 : 성별논란 기사만 퍼오는 회원 + 암묵적으로 주어만 빼고 성별논란 공지위반 하고 동조하는 회원들 8월 11일~8월 15일 4일간 현재 관련 글 및 댓글로 언급하는 회원들 187명 차단. 무조건 전부 차단해버리고 더쿠에서 없애버리니 열받고 억울한 사회적 사안이 있으면 딴 사이트가서 열내길 바라며 더쿠 공지 좀 제발 쳐지키세욘 ㅜㅜ) 1036 16.06.06 787139
모든 공지 확인하기()
967746 사랑한다! '남의' 아기들아! 15:16 61
967745 세무서 공익 근황 5 15:15 254
967744 워너원 팬덤 연령대 진짜 진실.jpg 8 15:14 559
967743 이재명의 아버지는 둘인가 2 15:14 191
967742 서울대공원 주차장 인근 수풀서 토막시신 발견 37 15:08 1803
967741 피서철 버려지는 반려견…작년만 7만 마리 21 15:08 349
967740 2000년 가요계 격돌하던 세팀 22 15:07 563
967739 강남대로 매물로 나온 빌딩들 12 15:04 1471
967738 CNN에서는 속보로 내보냈지만 한국에선 조용한 이슈.jpg 56 15:04 3408
967737 뉴이스트W 아론 비주얼 근황 24 15:03 507
967736 한국영화 국내용 포스터, 수출용 포스터 비교 36 15:00 1156
967735 실시간 케톸 노답 알바생 출현.jpg 147 14:57 4662
967734 줄리엣이잖아 언니 로미오는 제가 죽였어요.twt 50 14:56 2745
967733 방탄소년단 진 20대 초반 시절 70 14:54 1378
967732 SNS에 휴가 자랑하다 범죄 표적 된다 19 14:54 1869
967731 과대 - 인싸 - 아싸.jpg 47 14:53 2070
967730 [★지금 뭐하세요?①] 백청강 "직장암 2년 투병 10kg 빠져…노래하고 싶었다" 16 14:52 1367
967729 이탈리아 보컬코치의 박효신 '야생화' 분석 10 14:52 719
967728 생크림 vs 카스타드크림 88 14:50 1942
967727 전설의 아버지 11 14:50 509
목록 HO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000 Next ›
/ 3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