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http://img.theqoo.net/MuuRH

http://img.theqoo.net/CgOCY

SBS funE | 김재윤 기자] 13일 방송된 SBS ‘그것이 알고싶다’에서는 한화 김승연 회장의 구속집행정지 관련 의혹을 통해, 수감자 인권 보호 차원에서 행해지는 구속집행정지 형집행정지 보석 등의 제도가 공정하게 집행되고 관리되고 있는지 알아봤다.

지난 2010년부터 2014년까지 만 4년에 걸쳐 진행된 한화 김승연 회장의 비자금 사건 재판. 그 과정에 김승연 회장은 재벌 총수로는 이례적으로 1심에서 징역 4년 실형을 선고받으며 구속 수감되었다.

하지만 김승연 회장은 일반 수감자와는 달리 구치소 내에서 전담 도우미를 두는 등 특별한 생활을 했고, 야외 운동 시간에 여유 있게 산책을 하는 등 교정 당국의 배려를 받은 것으로 드러났다.

아울러 1년 6개월 뒤, 김 회장은 집행유예를 선고받으며 수감생활을 종료하게 되었다. 구속 수감 당시, 건강상의 이유로 10차례에 걸친 통원치료와 4차례에 걸친 구속집행정지 기간 연장을 받았던 김 회장이 구속집행정지를 받기까지 그 과정의 중심에는 서울대병원과 보라매병원이 있었다.

이에 SBS '그것이 알고싶다' 제작진은 김 회장이 구속 수감되었을 당시의 병원 진료 내용을 확보해, 이를 토대로 각 분야의 전문의들에게 자문을 구해보았다. 그 결과, 여러 의문스러운 점이 발견되었다.

김승연 회장의 담당 주치의였던 A 교수는 김 회장이 치료 이외의 ‘다른 이유’에도 목적이 있었다고 말한다. 그리고 구속집행 결정 이후 한화그룹이 해당 병원으로부터 건강검진상품 1억 원어치를 구입한 사실이 확인되며 의혹은 더욱 커졌다.

김승연 회장의 구속집행정지를 결정하는 과정에서 가장 큰 역할을 했던 의료 기록들, 그중에서도 김 회장은 수면 중 산소 포화도 감소로 급사의 위험이 있다는 진단을 받았다. 또한 과거에 앓았던 폐 관련 질환으로 폐 기능이 더욱 악화되어있던 상태라고 한다.

그 외에도 김승연 회장은 경도인지장애, 우울증, 섬망 등을 치료하기 위해 구속집행정지를 받고 서울대병원에서 1년 2개월 동안 입원치료를 받았다.

하지만 당시 공판검사들은 구속집행정지 심리 과정에서 한화 측이 대금을 지급하는 서울대병원 의사들이 증인으로 출석하여 심리의 공정성이 문제가 될 뿐 아니라, 김 회장이 병실에서 회사의 운영은 물론 한화야구단 운영사항까지 세밀히 지시하는 등 건강 상태가 수감 생활을 못 할 정도는 아니라고 주장했다.

과연 김승연 회장은 1년이 넘는 장기 입원을 할 정도로 건강이 안 좋았던 걸까? '그것이 알고싶다' 제작진은 김 회장 의료기록을 각 분야 전문의들과 면밀히 분석해 그 진실을 추적했고, 구속집행정지에 절대적으로 영향을 줄만큼의 건강 상태는 아니었다고 문제를 제기했다.

한편, 김승연 회장과 대비되는 사례들도 있었다. 심부전증으로 혈액투석을 받다가 교도소에서 사망한 2명의 재소자. 그들은 사망하기 전에도 몇 차례 쓰러지며 생사의 고비를 넘나들었다. 그 때문에 여러 차례 외부 진료를 요청했지만 교도소 측은 그들의 의견을 묵살했다.

그리고 우울증, 수면 무호흡증 등으로 수감 생활이 불가능하다고 판단되어 구속집행정지를 받고 병원 특실에서 입원치료를 한 대기업 회장. 같은 재소자의 신분으로 담장 안에 있던 그들은 그곳에서도 차별받고 있다고 입을 모았다.

이어 제작진은 진행자 김상중의 멘트를 통해 "'경제를 살리는 사람들'이라는 이유로 불법행위를 눈감아 주는 것보다, 모든 국민에게 공평한 사법체계를 갖추는 것이 국익에 더 도움이 될 것이다. 타임즈는 '한국재벌 문제만 생기면 휠체어를 탄다'고 지적했다. 만인을 위해 평등한 법이 만 명을 위해 평등한 법이 됐다는 말이 있다"이라고 일갈했다.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416&aid=0000218163



++
한국재벌 문제만 생기면 휠체어를 탄다22222
죄가 들켜서 재판만 받으면 다 중환자가 됨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기능 개선을 위한 작업을 한동안 새벽 ~ 오전에 진행중입니다. 18.07.21 5587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180701 15번 항목 포인트 모으기용 편법 활동 조항 갱신[게임방제외]) 4528 16.06.07 2430148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337115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07 15.02.16 1117663
공지 금일부터 스퀘어방 글쓰기 포인트 3000점 이상으로 상향 조정 알림 18.06.25 19190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1951 18.06.14 39401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204 18.05.30 34136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774 18.05.30 30764
공지 ▶ [필독] 스퀘어방 19금 게시물 관련 + 연예인 잡담식 비교 논란 악의적평가 게시물 등 공지 개정 알림 407 17.12.18 82618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5번 18번 유의바라..) 802 16.06.06 716254
모든 공지 확인하기()
936579 남자친구의 은행원 친구가 제 통장잔액을 말도 없이 확인했습니다.jpg 36 04:13 842
936578 [극혐] 좆같이 생기려고 최선을 다한듯한 인도네시아 나방 51 04:05 730
936577 약혐)집에 갔을때 이장면이 보인다면? 37 03:57 841
936576 오리우비 입고 빗속을 달리는 꼬마 영상 16 03:46 618
936575 동방신기보려고 염색하다 뛰쳐나온 팬.jpg 14 03:45 885
936574 원작과 리메이크작의 비교 4 03:43 767
936573 최근 풍월량 방송중 제일 울면서 본 영상 ㅜㅠ 11 03:42 735
936572 발에 바퀴가 달린게 틀림없는 슬기 53 03:41 1087
936571 이탈리아의 업적 16 03:36 703
936570 실물후기랑 비슷한 시우민 셀카 38 03:35 1178
936569 고래보고 흥분한 광수.jpg 11 03:32 654
936568 ???: 허! 허헣! 허헣! 이게 무슨 노래죠? 11 03:31 526
936567 혼자 웃기 아까워서 가져온 도전천곡 최지연 보는 장윤정 표정 모음 레전드 19 03:25 636
936566 노련하게 아는형님 멤버 갖고 노는 제니.jpg 39 03:21 1483
936565 서태지-이지아 이혼소식 터졌을때 인터넷 반응.jpg 89 03:08 3475
936564 추미애, 이재명 의혹 관련해 "젊은이들이 이상한 데 관심 쏟고 있다" 34 03:00 1183
936563 원덬이 풍월량을 좋아하는 이유.youtube 38 03:00 834
936562 [무료다수+유료] 흔-한 내용 싫어하는 유니크한 덬들을 위한 꿀잼보장 웹소설 추천 ㅡ 0ㅅ0)/ 48 02:59 842
936561 청소년들이 왕따 시키는 방식.jpg 45 02:56 2424
936560 그알 방영 후 기사 헤드라인 33 02:54 2106
목록 HO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000 Next ›
/ 3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