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611819110012048001_1_20180113225725046.j


SBS ‘동상이몽’ 시즌1이 비정규직 촬영감독에게 상품권으로 임금을 지급했다는 사실이 알려졌다. SBS 측은 11일 “상품권 지급은 이유여하를 막론하고 잘못된 일”이라며 사과문을 올렸지만 불씨는 꺼지지 않았다. “관행인데 왜 기자한테 말했냐”하며 제보자를 색출해 역정을 냈던 동상이몽 PD의 말처럼 ‘상품권 페이’는 방송계에 만연한 불법 관행이었다.

한겨레21에 따르면 20년 차 프리랜서 촬영감독 A씨는 2016년 7월 종영한 SBS 예능 ‘동상이몽’ 시즌1 제작에 참여했다. 그는 “상품권으로 받을래 돈으로 받을래 묻곤 상품권으로 받을 거면 지금 주고, 아니면 돌아가서 기다리라고 했다”라며 “밀려 있던 6개월 임금 가운데 900여만원을 4개월이나 늦게 몰아서 백화점 상품권으로 받았다”고 말했다.

방송사는 A씨에게 상품권을 주며 “한 사람에게 너무 많은 상품권이 가면 안 된다”며 회계 처리를 위해 복수의 개인 정보를 알아오라고도 요구했다. 900만원의 상품권은 A씨 가족 5~6명에게 배분된 것으로 처리됐다. A씨는 이런 회계 처리가 무슨 의미인지 정확히 알지 못한다고 말했다.

KBS와 SBS의 간판 코미디 프로그램 ‘개그콘서트’와 ‘웃찾사’에서도 이런 관행은 이어졌다. 한겨레 21은 12일 두 프로그램은 ‘바람잡이’로 고용한 개그맨들에게 출연료로 현금이 아닌 상품권을 지급해왔다고 보도했다. 

공개 녹화 코미디 프로그램에서는 현장 분위기를 띄우기 위해 프로그램 시작 전과 중간에 ‘바람잡이’라 불리는 사전 진행자와 중간 진행자를 고용한다. KBS ‘개그콘서트’에서는 공채 출신 개그맨들이 순번을 정해 바람잡이 역할을 한다. 사전 진행자인 ‘앞바람’의 경우 10만원 상품권 3장, 중간 진행자 ‘중간바람’은 1장을 받았다.

지금은 폐지된 KBS ‘웃찾사’에서 바람잡이로 활동했던 한 공채 개그맨 B씨는 한겨레21과의 인터뷰에서 “선배들이 앞바람을 잡고, 후배들이 중간바람을 잡는 게 관행이었다”라며 “앞바람은 10만원 상품권 2장, 중간바람은 1장을 받았다”고 말했다. 그는 “개그맨 공채 시스템이라는 게 위에서 정해서 내려오면 시키는 대로 할 수밖에 없는 구조라 그나마 상품권이라도 줘서 다행이라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근로기준법 제43조 ‘임금 기준의 4대 원칙’에 따르면 임금은 반드시 ‘통화로, 직접, 전액, 정기적으로 지급’되어야 한다. 이를 어기면 3년 이하 징역 또는 2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한다. 단체협약 등에 특별히 정하지 않았음에도 월급을 상품교환권, 식권, 승차권 등으로 지급하는 경우는 근로기준법 위반에 해당된다.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도서이벤트] 당신의 마음을 잔잔하게 흔드는 추억의 음식은? 『밥 이야기』 (1/25 木 마감) 832 18.01.17 15005 0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김명민x오달수x김지원 주연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 시사회 초대!!(1/25 木 마감) 689 18.01.16 14171 1
전체공지 소소한 새 기능 몇가지 추가 안내 265 18.01.11 43376 21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1/17 - 5번 각종 타령 항목 추가 갱신) 2674 16.06.07 1599920 50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1574255 124
공지 < 왕덬 : 69덬으로 쓴 더쿠관련 댓글 참조!> 오늘 이상하게 인터넷 속도 느린 이유?.jpg 110 17.12.21 32696 0
공지 ▶ [필독] 스퀘어방 19금 게시물 관련 + 연예인 잡담식 비교 논란 악의적평가 게시물 등 공지 개정 알림 425 17.12.18 46215 45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2018.01.17 6번 항목 정치적 의견 다르다는 이유로 일베충 몰이 등 항목 추가 갱신+) 614 16.06.06 445669 23
모든 공지 확인하기()
758462 이시각 국내 사이트 트래픽 순위 13:55 30 0
758461 독일시계의 자존심 랑에운트죄네 13:55 16 0
758460 이경규가 30년 넘게 연예계에서 버티는 이유...JPG 13:54 176 0
758459 실제로 존재한다는 산을 깎는 기계 ㄷㄷㄷ.jpg 3 13:54 188 0
758458 프릴 원피스 입은 김연아.gif 3 13:53 195 1
758457 (판) 예비시댁의 무시....파혼해야할까요? +후기 15 13:49 599 0
758456 방탄소년단 막내의 광대가 승천하는 순간.jpg 5 13:49 276 0
758455 여자 각선미의 중요성 10 13:48 467 0
758454 문재인을 비난하는 여론 만들려고 죽은 사람까지 이용하는 쓰레기 언론들 16 13:44 304 0
758453 학대인 줄도 모른 채 때린… 나는 나쁜 부모입니다 13:44 234 0
758452 이총리 발언에 반박한 여자하키 대표선수 인스타 상황 99 13:41 1257 0
758451 강풀 웹툰중에 영화화된다는말만 있고 아직까지 무소식인 작품 13:40 538 0
758450 미국 월스트리트 저널 1면 ㅎㄷㄷ 15 13:40 776 0
758449 볼일 보기 민망해지는 세계의 특이한 화장실 11 13:38 617 0
758448 현재 자신의 방 상태는?? 91 13:36 1096 0
758447 (판) 이제 더 키울 힘이 없네요... 12 13:36 569 0
758446 [단독] 환자에게 물려 간호사 손가락 절단 51 13:36 1719 2
758445 끝장나게 비싼 파인애플.gif 4 13:35 535 0
758444 보정 안들어간 정중지 그 자체 날것의 짤.jpg 31 13:35 1273 0
758443 훈훈하고 심신이 건강한 청년들.jpg 4 13:33 503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000 Next ›
/ 1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