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652790056
조회 수 1435 댓글 45

'순수함' 잃은 단일팀, 평창에 오히려 '독'


기사 이미지

[OSEN=우충원 기자] 2018 평창 올림픽에 대한 관심이 생길 이유가 생겼다. 바로 남북단일팀 여부다.

올림픽 전문 매체 인사이드 더 게임은 최근 "열흘 뒤 열리는 IOC의 남북간 회의 안건 중 하나로 여자 아이스하키 단일팀이 논의된다"고 보도했다. 그리고 "단일팀이 성사 된다면 북한 선수 3명에서 8명 정도가 한국팀에 합류할 수 있다"고 전했다.

인사이드 더 게임스는 IOC가 토마스 바흐 위원장과 남북 올림픽위원장,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및 동계패럴림픽 조직위원장을 불러 4자 회담을 개최하며 최소 3명에서 최대 8명의 북한 여자 아이스하키 선수가 한국 여자 아이스하키 대표팀에 합류할 것으로 전망했다.

특히 북한 장웅 IOC 위원은 북한 선수단 규모 등 의견을 제시했는데 단일팀 안건이 논의대상이 된다. 일단 북한 선수중 단일팀에 합류될 가능성이 높은 것은 자력으로 출전권을 따냈다 포기를 한 피겨 스케이팅의 렴대옥-김주식이 유력하다. 그리고 개인종목이 아닌 여자아이스하키팀에 6~8명 선수가 합류할 가능성이 높다.

만약 여자 아이스하키에는 북한 선수가 추가되면 25명의 엔트리중 기존 선수들이 출전 기회를 잃을 수 있다.

특별히 남북 단일팀에만 엔트리를 늘려줄 수도 있지만 이 경우 국제아이스하키연맹의 승인이 있어야 하고 올림픽 참가국 모두의 동의를 얻어야 한다.

이미 이기흥 대한체육회장은 "북한 선수단의 규모는 20여 명이 될 것으로 본다"면서 "피겨 페어 종목의 두 선수와 아이스하키 6∼8명 정도가 올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여자 아이스하키 남북단일팀이 구성된다면 지난 1991년 세계탁구선수권대회와 세계청소년축구대회에 이어 27년 만에 3번째 단일팀이 출범하는 것이고 올림픽에서 단일팀을 구성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기사 이미지

하지만 여러번 문제가 제기 됐지만 10여년 동안 준비를 했던 선수들에게는 청천벽력과 같은 소리다.

여자 아이스하키 대표팀은 평창 올림픽을 앞두고 대한아이스하키협회의 적극적인 지원을 받았다. 국내에서 대표팀을 제외하고 운동할 수 있는 조건이 아니었던 여자 대표팀은 평창 올림픽 출전이라는 목표아래 자신의 인생을 모두 쏟아낸 선수들이 많다. 이미 많은 보도를 통해 알려진 상황.

그리고 국적까지 바꾸면서 대표팀에 합류한 선수들의 경우도 있다. 이처럼 여자 아이스하키 대표팀 선수들은 다른 국가대표 선수들처럼 최선의 노력을 해왔고 그 결과물이 평창 올림픽 출전이었다.

하지만 정치적인 입장 혹은 남북 단일팀이라는 이유로 기회가 박탈된다면 그 보상을 할 수 있는 방법이 없다. 북미지역에서 전지훈련을 펼치는 여자 아이스하키 대표팀의 수준이 메달권 진입은 불가능하기 때문에 올림픽 출전이 가장 큰 성과이기 때문이다.

인생을 바쳐 준비해온 일들이 갑작스럽게 무산 된다면 그 보다 더한 절망은 없다. 정치적인 이유로 그들이 해온 노력을 무산 시키는 것은 문제가 더욱 커질 수 있다.

설상가상 남북단일팀에 대해서는 우리 정부만 유독 노력을 하고 있다. 지난해 6월 문재인 대통령은 전북 무주에서 열린 세계태권도연맹 2017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장웅 위원과 만나 남북 단일팀에 대한 이야기를 했다. 또 단일팀 추진도 우리 정부에서 먼저 이야기를 꺼냈을 정도.

조심스럽고 철저하게 준비되야 할 남북 단일팀에 실무자인 IOC는 여전히 뒷짐을 지고 있다. 남북 단일팀 가능성을 제기한 인사이드 더 게임스의 기사 내용에도 단일팀 구성과 관련한 구체적인 IOC 관계자의 언급이 없다. IOC가 주최하는 4자 회담이 성사되기 전까지는 단순한 추측으로 여겨질 수밖에 없다. 한 달도 남지 않은 상황이라면 졸속 단일팀이 될 수밖에 없다.

기사 이미지

우리 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단일팀은 비단 여자 아이스하키 대표팀의 엔트리 문제 뿐만 아니라 한반도기를 달고 다니는 것도 문제가 될 수 있다. 선수들의 선택권은 없다. 가뜩이나 비인기 종목이 대부분인 동계 올림픽 참가 선수들의 경우 자신의 뜻이 아닌 가운데서도 평생을 꿈꿔왔던 태극기가 아닌 한반도기를 달고 올림픽에 나서야 하기 때문이다.

비단 이런 문제 뿐만 아니라 올림픽을 준비하는 선수들에게 용기가 아닌 실망을 안길 이유는 많다. 물리적인 어려움이 많은 가운데 추진한다면 문제는 더욱 크게 발생할 수밖에 없다. 북한이 결정한 것에 대해 우리가 모두 수용해야 할 이유도 없다. 남북 단일팀 구성이 이뤄진다면 어느 때 보다 철저하게 준비해야 하는 이유다. 그리고 정치적인 입장의 단일팀은 스포츠 정신에도 맞지 않는다. / 10bird@osen.co.kr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기능 개선을 위한 작업을 한동안 새벽 ~ 오전에 진행중입니다. 18.07.21 8944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180701 15번 항목 포인트 모으기용 편법 활동 조항 갱신[게임방제외]) 4531 16.06.07 2432569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339711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07 15.02.16 1120852
공지 금일부터 스퀘어방 글쓰기 포인트 3000점 이상으로 상향 조정 알림 18.06.25 19238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1951 18.06.14 39469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205 18.05.30 34198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774 18.05.30 30777
공지 ▶ [필독] 스퀘어방 19금 게시물 관련 + 연예인 잡담식 비교 논란 악의적평가 게시물 등 공지 개정 알림 407 17.12.18 82642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5번 18번 유의바라..) 803 16.06.06 717827
모든 공지 확인하기()
937463 구구단 세정이 실수하지않으려고 노력하는 이유 6 21:25 255
937462 친한 형(워너원 하성운)의 무대를 흐뭇한 미소로 바라보는 방탄 지민 리액션.ytb 3 21:25 134
937461 밑에 글 보다 진짜 나이 좀 먹은 덬들이 떠올렸을 여자 아이돌 비주얼들.jpg 17 21:24 331
937460 새로 출시 예정인 다키마쿠라.jpg 10 21:24 402
937459 3덬이 갓 태어났을때 모습.gif 19 21:22 674
937458 아파트 우유팩 투척 차량 파손 6 21:22 558
937457 원덬이 죽못사하는 냉한 엑소 세훈(feat.범바너) 20 21:22 197
937456 나덬이 힘들었을 때 자주 들으면서 응원 받았던 가사가 너무 감동적인 제이팝.avi 21:22 140
937455 냉과 온사이를 넘나드는 볼수록 매력적인 아이돌 27 21:21 971
937454 이재명 민주당 공천심사에서 도덕성 만점 ㅋㅋㅋㅋ 14 21:21 232
937453 원덬이 다이어트 자극 영상으로 많이 봤었던 크리스탈 직캠 3개.ytb 5 21:20 148
937452 네이마르, 엄살 논란에 입 열다.."진짜 아프다고요!" 4 21:20 206
937451 교실에서 초코과자 보관하는 방법.jpg 12 21:20 1012
937450 오늘, 전세계 수도별 최고기온.jog 14 21:19 479
937449 2세대 이전 여돌출신 연기자 중 자리 잘잡은 배우 TOP4 7 21:19 374
937448 1977~2018년 서울 사투리의 변화과정을 보여주는 영상.youtube 6 21:18 139
937447 엠팍에 올라왔다 삭제된(?) 이재명 경기도지사 글 ㄷㄷㄷㄷㄷㄷㄷㄷㄷ 22 21:18 1382
937446 한국인에게 애인있어요가 있다면 영어권나라 사람들에게는 이 노래 23 21:17 1249
937445 이재명의 조카 팔기 5 21:16 579
937444 편의점 빙수 치고 가성비 괜춘한 GS25 딸기뷔페빙수.jpg 35 21:14 2173
목록 HO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000 Next ›
/ 3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