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시크뉴스 포토


[시크뉴스 홍혜민 기자] ‘순옥 매직’이라는 수식어까지 탄생시키며 집필하는 작품마다 높은 시청률과 화제성을 기록하는 김순옥 작가가 이번에도 시청자들의 취향을 제대로 저격했다.

첫 방송 시청률 6.6%으로 출발하며 고전을 면치 못했던 ‘언니는 살아있다’는 종영을 한 회 앞둔 지금 시청률 22.6%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며 시청자들을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다. 

앞서 ‘K팝스타 시즌6’의 일요일 편성으로 토, 일 방송이 아닌 토요일 하루만 방송되었음에도 고정 시청층을 형성하는 데 성공한 ‘언니는 살아있다’는 김순옥 작가의 힘을 다시 한 번 실감케 했다. 

2007년 MBC에서 방영됐던 아침드라마 ‘그래도 좋아’를 시작으로 이듬해인 2008년 SBS ‘아내의 유혹’으로 스타 작가의 반열에 이름을 올린 김순옥 작가. 이후 ‘천사의 유혹’ ‘웃어요, 엄마’ ‘다섯 손가락’ ‘왔다! 장보리’ ‘내 딸, 금사월’을 집필해 온 김순옥 작가는 자극적인 소재로 인한 막장 논란에도 ‘욕하면서 보는 드라마’라는 수식어를 탄생시키며 매번 높은 시청률과 화제성을 기록했다. 


특히 2010년 SBS ‘웃어요, 엄마’ 이후로는 주말극에만 집중해 왔던 김순옥 작가는 ‘언니는 살아있다’를 통해 완벽한 ‘주말극의 여왕’으로 자리매김했다.
 
이번 작품 역시 늘 꼬리표처럼 따라 붙었던 ‘막장’이라는 평가를 완벽히 내려놓진 못했지만, 전작들보다 훨씬 개연성 있는 전개로 악평보다 호평을 이끌어내는 데 성공했다. 극 초반 김순옥 작가를 후회하게 만들었다는 수많은 출연 배우들과 얽혀있는 관계들 역시 후반으로 갈수록 풍성한 이야기와 매 회 눈을 뗄 수 없는 속도감을 선사하는데 일조했다. 

김순옥 작가가 ‘언니는 살아있다’의 성공으로 이룬 것은 비단 개인의 커리어뿐만이 아니다. ‘언니는 살아있다’를 통해 첫 악역에 도전한 씨스타 출신 배우 다솜, 악녀 캐릭터로 연기력을 재평가 받는데 성공한 손여은부터 양정아, 조윤우, 박광현 등 많은 출연 배우들에게 ‘인생 캐릭터’를 선물했기 때문이다. 주, 조연을 가리지 않고 모든 캐릭터가 적재적소에서 자신의 몫을 하며 이야기를 이끌어 나간 만큼, 배우들 모두 ‘언니는 살아있다’를 통해 연기자로서의 커리어를 한 단계 더 쌓을 수 있었다. 

김순옥표 주말극은 또 한 번 성장했다. ‘언니는 살아있다’를 마친 뒤에는 조선 최고의 악녀가 등장하는 사극과 미니시리즈를 집필해 보고 싶다며 또 한 번 새로운 도전을 예고한 김순옥이 다음에는 어떤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찾을지 벌써부터 기대가 모이는 이유다.

[홍혜민 기자 news@fashionmk.co.kr/사진=SBS 제공]



순옥킴 원래 사극 쓰고 싶었다던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마동석X이하늬X이동휘 주연 영화 《부라더》 VIP 무대인사 시사회 앞.줄.좌.석. theqoo 회원 초대!!(10/26 木 마감) 791 17.10.17 11952 0
전체공지 [도서이벤트] 요리사 버전의 「밴드 오브 브라더스」, 『전쟁터의 요리사들』 (10/25 水 마감) 783 17.10.16 9983 0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8/30 타덬인데~인증 / ‘투명하다’ 등 암묵적인 룰 생성 금지 갱신 ★) 2536 16.06.07 1227845 49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1186160 119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2017.07.20 카테고리 개편 A.항목 추가 갱신) 596 16.06.06 322275 21
모든 공지 확인하기()
675366 무명이의 민옥이모 뮤비 추천작.ytb 01:16 7 0
675365 더쿠인 의문점 해결.jpg 3 01:16 84 0
675364 원덬 기준 데이식스 노래 3대장, 덬들 취향은? 1 01:16 17 0
675363 (스압) 보배드림표 맛집리스트.txt 13 01:13 173 0
675362 붐뱁 추천해달라는 덬있어서 써보는 요즘 언더그라운드에서 Hot한 레이블(긴글,스압주의) 수정했어 오류나서 ㅠㅠ 1 01:12 39 0
675361 카페에 종종 오시는 할아버지가 늘 알은체를 하시는데 9 01:11 459 0
675360 요즘 나덬 심장을 뿌셔뿌셔 조사놓고 있는 씹덬영상 (இдஇ; ) 2 01:11 188 0
675359 북한의 문화재 9 01:08 247 0
675358 더쿠가 보수사이트인 이유.jpg 24 01:05 1077 0
675357 노래 좋았는데 안뜬 걸그룹 노래 13 01:05 224 1
675356 파이어폭스, 윈도우즈 보안 뚫었다 4 01:04 131 0
675355 AOA가 짧은치마로 처음 1위로 하기 전날 탱갤에 올라 왔던 글 16 01:03 919 0
675354 (사진 혐주의)지금은 사라졌지만 진짜 미개하다고 생각했던 중국의 풍습.jpg 21 01:00 1035 0
675353 부산에이즈 기사에서 무묭이는 진짜 이해못하겠는 부분 22 00:59 710 0
675352 김소현 soup 겨울 화보 6 00:59 242 0
675351 일반인 vs 마법사.jpg 28 00:58 442 0
675350 또또또 문재인 대통령 따라하는 찰스 19 00:56 673 0
675349 러시아 판매금지 콘돔 20 00:56 1455 0
675348 국내에서 출시한 폴더형 스마트폰 디자인 甲 16 00:52 986 0
675347 한국사 매국노 노베이스 벼락치기 덬들을 위한 빛과 소금 82 00:52 719 1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000 Next ›
/ 1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