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590166438
조회 수 4775 추천 수 8 댓글 46

성추행 당하는 과정을 서술하는 것은 정말 매우 불쾌하고 수치스럽지만 상황 설명 없이 글을 올린 후에 상황을 자세하게 설명하라고 하거나 그 정도에 대해 궁금해하는 사람이 꽤나 있었고 그 말에 또 상처를 받을 바에 미리 적겠습니다.
당시 저는 학원이 끝나 집에가기 위해 학원차를 탔고, 제가 앉은 옆에는 강동호가 앉았습니다.(그림 첨부하겠습니다)



처음에 강동호는 제 옆에 와서 “아 춥다”라고 하며 제 손을 잡았습니다. 속으로는 뭔가싶으면서도 친한 오빠였기 때문에 웃으며 “나도 춥다!”라고 했습니다. 후에 학원차는 출발했고 강동호가 자기 가방을 제 무릎에 올렸습니다. 저는 저보고 갖고 있으라는 줄 알았지만 강동호는 제 허벅지를 만졌습니다. 저는 너무 당황스러웠고 혼란스러웠습니다. 학원차에는 많은 학생들이 타 있었지만 어린마음에 얘기하면 나만 이상한 사람이 될 것 같아 아무말도 하지 못했습니다. 저는 교복을 입고있었는데 강동호는 교복위로 제 가슴을 만졌고, 만진 후에 다시 허벅지 안쪽을 만졌습니다. 저는 공포심에 아무말도 할 수 없었고, 할 수 있는거라곤 다리에 힘을 주어 오므리는 것 밖에 없었습니다. 하지만 강동호는 자기 다리 한쪽으로 제 다리 한 쪽에 올려 강제로 벌렸습니다. 그 이후에 다시 강동호는 제 허벅지를 만지기 시작했고 스타킹 위로 제 성기를 만졌습니다. 또 손이 허리까지 올라왔고 스타킹 속으로 손을 집어넣어 팬티위로 제 성기를 만지다가 팬티 속으로 손을 집어놨고, 제 성기를 만졌습니다. 제가 집에 내릴 차례가 다가오자 손을 뺐고, 제가 내릴 때 웃으면서 “안녕”이라며 손을 흔들었습니다. 그 모습이 아직도 제 기억에 선명합니다.



이제까지 나온 여자측 증거들 


(출처 http://theqoo.net/590142196) 



기사에 뜬 것만 모음


1. A양은 오랜 기간 심적 고통에 시달리다가 2011년 약 3개월간 청소년 상담센터에서 상담을 받은 것으로 조사됐다고 경찰은 전했다. 

2. 경찰은 A양 어머니와 친구, 학원 관계자 등에게 ‘A양이 강씨에게 당한 피해로 인해 힘들어했다’는 공통된 진술을 확보했다. 

3. B씨의 진술이 구체적이고 당시 피해여성의 어머니가 학원 원장을 찾아가 문제제기를 한 점


+ 6월 23일 고소장 접수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전세계 800만부 판매 만화 원작, 사토 타케루x아야노 고 주연 《아인》예매권 증정 (2/22 木 마감) 1066 18.02.20 14542 2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마츠모토 준x아리무라 카스미x사카구치 켄타로 주연 《나라타주》 시사회 초대!!(2/22 木 마감) 1561 18.02.14 48609 7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2/9 추가갱신! 3번 항목 - 동식물방,후기방 등 개인 인스타그램 링크 공유 익명사이트 룰 위반 주의 강조 갱신) 2752 16.06.07 1762574 51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1713561 127
공지 < 왕덬 : 69덬으로 쓴 댓글 참조-요즘 더쿠 이미지 문제 이유> 오늘 이상하게 인터넷 속도 느린 이유?.jpg 142 17.12.21 61264 0
공지 ▶ [필독] 스퀘어방 19금 게시물 관련 + 연예인 잡담식 비교 논란 악의적평가 게시물 등 공지 개정 알림 426 17.12.18 53300 45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624 16.06.06 500695 23
모든 공지 확인하기()
788253 네덜란드와 북유럽 국가의 상당수는 동물매춘이 합법이었다. 8 20:02 241 0
788252 문재인대통령 변호사 시절 가장 한맺혔던 사건 20:02 134 1
788251 [오피셜] 중국 탈락 . jpg 37 20:02 1142 0
788250 다시 더빙한다고 해도 완전체는 힘들것같은 구 카드캡터체리 성우진 6 20:01 160 0
788249 <속보> 쇼트트랙 여자 1000m 츼민정 어드밴스드로 결승 진출 20 20:01 663 1
788248 <속보> 여자 쇼트트랙 1000m 최민정 심판 판정 후 결승 확정 41 20:01 1017 1
788247 <속보> 여자 쇼트트랙 1000m 최민정 결승 무산 35 20:00 1140 0
788246 <속보> 쇼트트랙 여자 1000m 심석희 조 2위로 결승 진출 3 19:59 198 1
788245 <속보> 여자 쇼트트랙 1000m 심석희 결승 확정 5 19:59 195 1
788244 [단독]중견 남성배우 J씨도 성추행..'미투' 방송계·대학가 일파만파 25 19:58 593 0
788243 평창올림픽 400억 적자가 나온 근거 34 19:56 1657 0
788242 <속보> 쇼트트랙 여자 1000m 준결승 김아랑 조 3위로 탈락 22 19:55 997 1
788241 <속보> 여자 쇼트트랙 1000m 김아랑 결승 무산 3 19:55 310 1
788240 주간 아이돌 PD 지난 트윗들(+방금전 트윗 추가!!) 12 19:55 860 0
788239 [MPD직캠] 엔시티 유 직캠 4K 'BOSS' (NCT U FanCam) 14 19:53 202 0
788238 김성철, '미투' 운동 동참 "성스러운 무대 더럽힌 사람 미워" 12 19:53 541 0
788237 라인에 대항하는 일본 통신사들의 신의 한수 48 19:53 1007 0
788236 속보 남자500 결승2명 진출로 최소 동메달 확보 12 19:53 717 1
788235 갠적으로 잔뜩 기대했는데 오늘 사먹어보구 조금 실망한 스낵 4 19:52 611 0
788234 최근에 알게 된 H.O.T 팬송 너와 나.YOUTUBE 9 19:51 147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000 Next ›
/ 1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