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568866982
조회 수 1317 댓글 5

주기적인 항문낭 관리로 질병을 예방할 수 있다.

강아지가 엉덩이를 바닥에 대고 미끄러지듯 움직이는 것을 본 적이 있을 것이다. 특히 배변 활동 후 이런 행동을 보이곤 한다.

보호자는 반려견 스스로 뒤처리를 한다고 여기거나 평소와 다른 모습에 귀여워할 수도 있다. 그러나 이런 모습을 보인다면, 항문 주변을 유심히 관찰해 봐야 한다. 강아지가 평소 하지 않는 행동을 보이는 것은 몸에 이상이 있음을 알리는 행동이기 때문이다.

 

[by 김의준][by 김의준]
[by 김의준]

 

개가 이런 행동을 하는 것은 항문주위 털에 변이 묻어 있는 경우도 있지만, 항문낭이 가려워서 그런 경우가 더 많다. 항문낭액이 낭에 차 있어서다.

그렇다면 개의 항문낭은 무엇이며 어떤 역할을 할까?

개는 본래 무리 지어 활동하는 늑대의 후손이다. 이들이 이동할 때에는 나무나 풀 등에 체취를 남겨 무리에게 방향을 알렸다. 이때 항문낭액이 사용됐다. 하지만 사람과 살아가며 집에서 생활하게 된 개는 항문낭액 배출의 기회가 적어져 인간이 인위적으로 짜줘야 하는 상황이 됐다.

항문낭을 짜지않고 방치하면 항문낭 속 변비물이 굳어 배변활동을 방해해 변비가 생기기도 한다. 항문낭 속에서 굳은 액은 괄약근 이완을 방해하거나 항문 주변에 통증을 일으킨다. 항문낭이 찬 개는 배변 활동 시 힘을 제대로 주지 못해 변비에 걸린다. 분비물은 악취가 난다. 또 다른 문제는 염증이나 이차감염의 우려다. 

충현동물종합병원 강종일 원장은 “항문낭이 차도 제대로 짜주지 않으면 낭에 염증이 생겨 결국 터지게 됩니다. 이럴 때는 일반적으로 봉합 수술 치료를 받습니다. 경우에 따라서 항문낭 제거 수술을 즉시 하는 경우도 있지만 꼭 값비싼 항문낭 제거수술을 해야하는 것은 아닙니다. 다만 항문낭액은 만들어지는 속도가 빨라 금방 차고, 여기에 염증이 자주 생기는 개라면 항문낭 제거수술을 함께 받을 수도 있습니다. 개체 차이가 있지만, 운동량이 적은 실내견은 밖에서 생활하는 개보다 항문낭액이 고이는 속도가 더 빠른 편입니다. 이 액은 원래 배변 활동이나 운동을 하며 분비되기 때문입니다.”라고 설명했다.

 

[by Baron Reznik] 썰매개 무리 [CC BY-NC-SA][by Baron Reznik] 썰매개 무리 [CC BY-NC-SA]
[by Baron Reznik] 썰매개 무리 [CC BY-NC-SA]

 

반려동물의 항문 관련 질병을 예방하기 위해 주기적으로 관리해줘야 한다. 강아지 항문낭은 주로 목욕을 할 때 또는 1~2주마다 정기적으로 짜준다. 항문낭을 짤 때는 꼬리를 12시 방향으로 살짝 당겨 올린다. 다른 한 손의 엄지와 검지를 이용해 4시, 8시 방향에 있는 항문낭을 확인한다. 이 부위에 주머니가 잡히면 위쪽으로 부드럽게 압박해 짜준다. 양옆에서 누르는 것이 아니라 아래에서 위로 가볍게 눌러 짜는 것이 포인트다. 항문낭을 잘못 짜면 개가 아파하고 때로는 항문낭이 터져 이차감염의 우려가 있어 주의해야 한다.

“항문낭액이 주변에 튀는 것을 막기 위해 부드러운 수건이나 티슈를 대고 짜주는 것이 좋습니다. 항문낭액을 무리해서 완전히 짜내려고 한다면 염증이나 습진의 원인이 됩니다. 뿐만 아니라 개는 스트레스를 받아 더는 항문낭을 짜려 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항문낭액을 80% 정도만 짜낸다는 느낌으로 관리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강 원장의 조언이다.

 

[by Susan Shepard] 놀고 있는 개들 [CC BY-NC-ND][by Susan Shepard] 놀고 있는 개들 [CC BY-NC-ND]
[by Susan Shepard] 놀고 있는 개들 [CC BY-NC-ND]

 

만일 주기적으로 항문낭을 짜줘도 계속해서 엉덩이를 끈다면, 동물병원에 내원해 다른 이상은 없는지 검사를 받아봐야 한다. 항문 주변 습진이나 염증, 항문선종과 같은 종양, 항문주위 탈장 등의 질환이 생겼을 수 있다.

항문선종은 특히나 중성화 수술을 받지 않은 수컷 노령견에게 많이 발생하는 양성 종양이다. 항문주위에 탈장이 생기면 개는 통증을 느껴 만지는 것을 꺼리고 정상적인 배변 활동이 불가능해진다. 
항문과 엉덩이의 모습에서 건강을 짐작할 수도 있다. 평소와 다르게 개의 항문 주변이 볼록하거나 붉다면, 항문낭 관련 질환을 의심해 봐야 한다. 더욱이 항문 부근이 자줏빛이라면, 염증이 심한 상태인 것이다.

아기를 돌보듯 반려견의 엉덩이도 자주 들여다보고 평소와 다른 모습을 보인다면 병원에 내원해 신속한 치료로 건강을 지켜주자.

 

[by 50-phi] 강아지의 엉덩이 [CC BY][by 50-phi] 강아지의 엉덩이 [CC BY]
[by 50-phi] 강아지의 엉덩이 [CC BY]

 

도움말 : 충현동물종합병원 강종일원장

출처 : http://pet.chosun.com/htfile/2016/10/17/20161017091129990.html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788 16.06.07 2144920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426갱신) 16.05.21 2070684
공지 < 왕덬 : 69덬으로 쓴 댓글 참조-요즘 더쿠 이미지 문제 이유> 오늘 이상하게 인터넷 속도 느린 이유?.jpg 155 17.12.21 195171
공지 ▶ [필독] 스퀘어방 19금 게시물 관련 + 연예인 잡담식 비교 논란 악의적평가 게시물 등 공지 개정 알림 429 17.12.18 72768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629 16.06.06 619012
모든 공지 확인하기()
877707 오늘 발음향무대보고 떠오른, 2년 전 마마무 공연 중 음향사고 2 01:48 116
877706 어제자 박재범 16초동안 사람 넋빼는 영상 2 01:48 183
877705 최근 유행하고 있는 이디야 커피 비밀 레시피 추천 21 01:44 1101
877704 ♡☆♡☆♡☆메모 어플 찾니?♡☆♡☆♡☆ 14 01:42 579
877703 골목식당 원테이블 블로그 공지사항 (발암주의) 40 01:39 1496
877702 옷 잘입기로 유명했던 1세대 남자아이돌.jpg 18 01:38 875
877701 디씨의 버릇없는 택배기사 사이다 썰 28 01:37 872
877700 프듀48 프로듀스48 1차 경연 후기 33 01:36 1182
877699 스케치북에서 또 아이돌 춤 춘 김연우ㅋㅋㅋㅋㅋ (모모랜드 뿜뿜) 7 01:35 268
877698 (펌) 어제 오늘 하루 대한민국 국민 심정. 20 01:33 983
877697 가성비 개쩌는 기사식당.jpg(백종원) 15 01:33 1200
877696 대부분의 사람들이 잘못 적는 단어.jpg 4 01:31 763
877695 tvN 인기드라마 "나의 아저씨" 종영, 중국반응 7 01:31 585
877694 오늘자 개빡친 백종원 40 01:30 1927
877693 하트시그널 오영주 대학 졸업사진 23 01:30 1647
877692 오늘로 행사 24개한 아이돌 19 01:28 1510
877691 행사에서 거의 mr없이 무대한 마마무 11 01:27 260
877690 에미넴 - 니키 미나즈 사귐 (피셜) 32 01:26 1401
877689 성시경 - 거리에서 5 01:24 142
877688 인생에 큰 도움이 되지않는 손가락 무는 고양이 인형 3 01:21 627
목록 HO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000 Next ›
/ 1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