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568570801
조회 수 1648 추천 수 1 댓글 70

http://news.heraldcorp.com/view.php?ud=20170914000033

 

 전북 방문 안철수 “김이수 후보,부결될지 몰랐다”기사입력 2017-09-14 07:50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지난 13일 전북을 방문한 자리에서 김이수 헌법재판관 후보 부결과 관련 “부결될지는 몰랐다. 전혀 의도한 건 아니었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역신문인 전북중앙신문은 안 대표는 이 날 지역 정치부기자들이 김이수 후보 부결 책임론에 대해 묻자 “그 분(김이수)이 사법부의 독립을 제대로 실현할 수 있는지, 소장으로서 재판관들을 이끌어갈 수 있는 분인지 판단한 것”이라며 “다른 당이 한 두 번 할 때 국민의당은 세 번의 의총을 거쳐 장시간 서로 생각을 교환하고 토론했다”며 당위성을 설명했다고 보도했다. 


특히 안 대표는 “의원들과 토론을 벌였으나 서로 의견이 분분해 중지를 모으지 못했다. 그래서 자유투표로 진행했다”며 “부결될지는 몰랐다. 전혀 의도한 건 아니었다”고 강조했다고 전했다.

그러나 이 매체는 국민의당이 김 후보에 대한 낙마와 캐스팅보트를 쥐었었던 것은 사실이었던 만큼 전북민심의 악화는 한동안 계속될 것이란 관측이 비등하다고 밝혔다.

또 악화된 전북지역 여론을 사전에 의식이라도 한 듯, 당 대표가 방문하면 의례히 동석해왔던 지역구 국회의원 7명 중 5명이나 눈에 띄지 않았다고 보도했다. 
  
실제로 이 날 김종회 도당위원장과 김관영 사무처장을 제외하곤 정동영(전주 덕진)의원과 유성엽(정읍ㆍ고창)의원, 조배숙(익산을)의원, 김광수(전주갑), 이용호(남원ㆍ임실ㆍ순창)의원 등이 모두 불참했다. 

이에 전북도의회 기자들이 안 대표에게 전북의원들의 참여가 저조한 이유를 김이수 후보 부결에 따른 엇박자 아니냐고 묻자 “지금은 본회의 기간이고, 늦출 수가 없어 찾아왔다”고 답변했다고 밝혔다. 

하지만 이 날 전북의원 가운데 대정부 질의에 나서 의원은 단 한 명도 없어, 지역 여론을 의식한 선 긋기에 들어간 것 아니냐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고 전했다.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8/30 타덬인데~인증 / ‘투명하다’ 등 암묵적인 룰 생성 금지 갱신 ★) 2523 16.06.07 1156700 49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1113833 118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2017.07.20 카테고리 개편 A.항목 추가 갱신) 594 16.06.06 295730 21
모든 공지 확인하기()
652009 실시간 코러스 누나들 14:11 30 0
652008 어제자 일본에서 첫 쇼케이스한 라붐.jpg 4 14:09 144 0
652007 김규리가 당시 미니홈피에 쓴 글 전문 6 14:08 203 0
652006 일본을 대표하는 쿨뷰티계 미녀들.JPG 10 14:07 303 0
652005 보고 또 봐도 매우 독특한 일본인의 치열상태~~ 57 14:01 1126 0
652004 호불호 외국 면요리 47 14:00 790 0
652003 고1때 유승호 용돈 이야기 ㅋㅋㅋ 6 13:59 660 0
652002 메르켈 4연임 유력…25일 새벽 윤곽 드러날 듯 4 13:58 115 0
652001 오늘자 SBS 인기가요 엑소 (EXO) POWER 무대영상.avi 21 13:57 328 6
652000 김광석 사건 지식인 아이디 조회 결과....jpg 50 13:57 1749 1
651999 아이유 '꽃갈피 둘' 음반 발매 지연 11 13:56 591 0
651998 해병대 간 악뮤 이찬혁 근황.jpg 57 13:55 1851 1
651997 그것이 알고싶다 배우 김규리 인터뷰 25 13:53 652 0
651996 (모든건 추측) 사람들 사이에서 아이유 꽃갈피 앨범 중 김광석 노래가 빠진거 아니냐는 말이 나오는 중.jpg 11 13:52 1198 0
651995 스포츠에서 영원한 뉴비.txt 9 13:51 427 0
651994 지금 일본 열도는 이 문제로 고심중.jpg 61 13:48 2008 0
651993 부산하니까 생각나는 그때그 부산문학 30 13:48 620 0
651992 텔미 활동 시절 16살 선미.jpgif 9 13:47 790 0
651991 방탄소년단 인기가요 컴백 무대 (MIC Drop + DNA) 13 13:46 244 1
651990 일본 어떤 절의 '삼위일체 냥이'와의 아침밥.jpg 6 13:43 1006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000 Next ›
/ 1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