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568570801
조회 수 1692 추천 수 1 댓글 70

http://news.heraldcorp.com/view.php?ud=20170914000033

 

 전북 방문 안철수 “김이수 후보,부결될지 몰랐다”기사입력 2017-09-14 07:50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지난 13일 전북을 방문한 자리에서 김이수 헌법재판관 후보 부결과 관련 “부결될지는 몰랐다. 전혀 의도한 건 아니었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역신문인 전북중앙신문은 안 대표는 이 날 지역 정치부기자들이 김이수 후보 부결 책임론에 대해 묻자 “그 분(김이수)이 사법부의 독립을 제대로 실현할 수 있는지, 소장으로서 재판관들을 이끌어갈 수 있는 분인지 판단한 것”이라며 “다른 당이 한 두 번 할 때 국민의당은 세 번의 의총을 거쳐 장시간 서로 생각을 교환하고 토론했다”며 당위성을 설명했다고 보도했다. 


특히 안 대표는 “의원들과 토론을 벌였으나 서로 의견이 분분해 중지를 모으지 못했다. 그래서 자유투표로 진행했다”며 “부결될지는 몰랐다. 전혀 의도한 건 아니었다”고 강조했다고 전했다.

그러나 이 매체는 국민의당이 김 후보에 대한 낙마와 캐스팅보트를 쥐었었던 것은 사실이었던 만큼 전북민심의 악화는 한동안 계속될 것이란 관측이 비등하다고 밝혔다.

또 악화된 전북지역 여론을 사전에 의식이라도 한 듯, 당 대표가 방문하면 의례히 동석해왔던 지역구 국회의원 7명 중 5명이나 눈에 띄지 않았다고 보도했다. 
  
실제로 이 날 김종회 도당위원장과 김관영 사무처장을 제외하곤 정동영(전주 덕진)의원과 유성엽(정읍ㆍ고창)의원, 조배숙(익산을)의원, 김광수(전주갑), 이용호(남원ㆍ임실ㆍ순창)의원 등이 모두 불참했다. 

이에 전북도의회 기자들이 안 대표에게 전북의원들의 참여가 저조한 이유를 김이수 후보 부결에 따른 엇박자 아니냐고 묻자 “지금은 본회의 기간이고, 늦출 수가 없어 찾아왔다”고 답변했다고 밝혔다. 

하지만 이 날 전북의원 가운데 대정부 질의에 나서 의원은 단 한 명도 없어, 지역 여론을 의식한 선 긋기에 들어간 것 아니냐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고 전했다.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도서이벤트] 동화보다 환상적인 국내 최초 두뇌 게임 + 컬러링북! <미스터리 맨션> (11/22 水 마감) 1776 17.11.13 23233 1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11/10 - 2번 문항 팬사이트 팬카페 파생 SNS 불판 유도 등 금지 更新) 2563 16.06.07 1340358 49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 11/15 추가 更新+) 16.05.21 1306837 121
공지 【 왕덬 : 64덬으로 쓴 댓글 참조 및 나이차 저씨무새들 공지 경고 / 드영배방 무새들 경고 】김승수 “진세연과 절절한 멜로 연기하고파” 161 17.11.15 15475 4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2017.07.20 카테고리 개편 A.항목 추가 갱신) 597 16.06.06 358490 22
모든 공지 확인하기()
704809 이선희한테 직접 짠 안무 보내서 허락받고 무대에 올린 빅스 엔 '인연' 퍼포먼스.gif 11:28 36 0
704808 눈에서 꿀 떨어지는 스윗 식스틴 사무엘.jpg 11:28 31 0
704807 美 검찰, 허리케인 어마 속 반려동물 버린 주인 처벌한다 "명백한 동물 학대 행위" 5 11:26 74 0
704806 '시바견 논란' 반려견 사회성교육 중요…비반려인도 펫티켓 지켜야 5 11:23 173 0
704805 추미애 "트럼프 정부와 말 안 통해 굉장히 실망"(종합)  5 11:19 559 0
704804 포털 사이트 악플에 관련해서 설현이 했던 말들 8 11:18 289 0
704803 트럼프가 대한민국 대통령에게 물었다: 통일은 꼭 해야합니까? 2 11:18 237 1
704802 극한직업 CJ오쇼핑 막내피디 (슈퍼주니어 패딩파는 팀).jpg 16 11:13 1180 1
704801 홍준표 이명박 폭파 ㅋㅋ 24 11:11 1021 5
704800 그때 그 원디렉션의 빅뱅 언급 11 11:08 654 2
704799 오늘 하는 빅스LR 첫 단콘 [ECLIPSE] 포스터.JPG 7 11:08 224 1
704798 처음 반려견을 만난 날.jpg 14 11:07 824 0
704797 정용화 "프랑스 올로케 한식 못먹어 힘들었다, 바게트 씹다 턱 나갈뻔" 33 11:06 1191 0
704796 (애니방 영업) 먼치킨 파일럿 vs 고문의 참교육 (feat.알드노아 제로) 3 11:06 112 0
704795 빅-자막 빌런.jpg 2 11:05 201 0
704794 원덬 기준 예쁜 것 같기만 한 tvn 새 드라마 예고편 속 크리스탈 단발 64 11:05 1384 0
704793 2000년대 후반~2010년대초반에 제이팝 많이 들은 덬들을 위한 메들리 5 11:01 179 0
704792 2017 일본 레코드대상 우수작품상과 신인상 성적 10 11:00 493 0
704791 이번 레드벨벳 앨범에서 가사 제일 예쁜곡 6 10:59 542 0
704790 멜로디가 좋은 보컬로이드 곡 추천 (18) 네게 받았던 사랑은 어디에 버려야 하나 「천성의 약함」 3 10:59 62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000 Next ›
/ 1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