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568488794
조회 수 3706 추천 수 2 댓글 50

[뉴스웍스=김동호기자] 주진우 기자가 MBC 파업 현장을 방문하여 김성주 전 MBC아나운서에 대해 쓴소리를 던졌다.

주 기자는 13일 MBC직원들을 만난 자리에서 "예전의 MBC는 최고였다"며 "기자는 물론, 아나운서 PD들도 그랬다"고 말했다.

이어 "그 최고는 조금 있다가 최악이 되었다"면서 최근 논란이 된 블랙리스트 문제를 제기했다.

그러면서 과거 MBC파업 당시를 회고했다.

그는 "권순표 앵커가 마이크를 잡고 있다가 파업 때 마이크를 내려놨다. 그런데 그 이후 권재홍 앵커가 그 자리를 이어 받았다"고 이었다.

이어 "당시 많은 사람들이 파업에 동참하겠다고 마이크를 내려놨다"면서 "그런데 그 자리를 보고 싶지 않은 사람들이 마이크를 잡았다. 특별히 김성주가 많이 잡았다"며 "나는 그런 사람이 더 밉다"고 주장했다.

그는 또 "어제는 시사인을 방문했는데 편집국장이 화를 내더라"며 "김윤덕 조선일보 기자가 전화를 했다. 김 기자는 김성주씨의 누나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김윤덕 기자가) 강재홍 아나운서가 시사인 파업일지를 쓰고 있는데 김성주가 한줄 들어왔다"며 "항의하면서 매너도 없이 윽박 질렀다"고 폭로했다.

그는 마지막으로 "여러분의 심정이 어떤지 안다. 이 싸움은 쉽게 끝나지 않는다"며 "어차피 이기는 싸움 조급해 하지 말고 천천히 가라"며 말을 맺었다.

http://m.newswork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38605#_enliple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8/30 타덬인데~인증 / ‘투명하다’ 등 암묵적인 룰 생성 금지 갱신 ★) 2523 16.06.07 1156290 49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1113552 118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2017.07.20 카테고리 개편 A.항목 추가 갱신) 594 16.06.06 295612 21
모든 공지 확인하기()
652009 에일리 무대장악력.swf 12:07 24 0
652008 슴피 장인 두번째 티저 뜸! 2 12:06 86 0
652007 돌찬치 보고있는 기분인 신인아이돌 막내 걸그룹댄스 영상 12:06 119 0
652006 '팬클럽 활동 핑계 억대 사기' 40대 영어강사 징역형 1 12:03 308 0
652005 위화감 제로 12:02 98 0
652004 정현백 "소년법 폐지 생각 안해···적용 연령·형량 등 논의후 최종 결정" 2 12:02 65 0
652003 (주의) 벨기에 식민지배 만행 중 하나 8 12:01 407 0
652002 '8살 초등생 살해' 10대 공범, 무기징역 불복해 항소(종합) 1 12:01 79 0
652001 뉴이스트W 컴백티저 이미지 공개 NU’EST W - STILL LIFE_REN 4 12:00 118 1
652000 덬들이 더쿠에서 가는 방은 어디어디? 54 12:00 381 0
651999 아이유가 팝 리메이크 낸다면 꼭 듣고싶은 노래들 10 12:00 132 0
651998 '세 아이에게 주려고..' 인형 3개 훔친 일용직 아빠 6 12:00 288 0
651997 미스 터키 하루만에 '왕관' 박탈 이유는? 부적절한 '트윗' 때문 6 11:58 280 0
651996 유엔 안보리도 "쿠르드 독립투표 반대" 만장일치 성명  4 11:58 79 0
651995 [파티피플] 선미가 부르는 김완선의 삐에로는 우릴보고 웃지, 리듬속에 그 춤을 4 11:58 122 0
651994 기상청 北지진 또 '뒷북'..9시간만에 '2번 발생' 확인·위치수정 11:57 31 0
651993 [할리웃통신] 제니퍼 로렌스, 대런 감독과 새해 뉴욕서 결혼? "사실 아냐" 1 11:57 110 0
651992 통학 레벨 측정기 17 11:56 348 0
651991 남자아이돌과 여자아이돌의 커뮤니티 반응 차이점.jpg 41 11:54 1324 0
651990 김영란법 1년…학부모 83%ㆍ교직원 85% “촌지 관행 사라졌다” 16 11:54 310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000 Next ›
/ 1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