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568408320
조회 수 630 추천 수 0 댓글 26
서울교통공사 공채 2·3년차 "무기계약직, 정규직 전환 반대"
선배 직원들도 500명 찬성 서명


"원칙 없는 정규직화, 공정사회 역행이다!" "정규직화 무임승차, 공채 청년 절망한다!"

4일 오후 서울 성동구 용답동 서울교통공사 본사 앞에서 청년 직원 40여명이 집회를 열고 구호를 외쳤다. '청년의 눈물에는 정규직의 눈물도 있습니다' '저희가 원하는 것은 결과의 평등이 아니라 절차적 합리성과 실질적 평등입니다' 등이 쓰인 피켓을 들었다. 2015년과 2016년에 서울교통공사에 공채로 입사한 이들이다. 서울시가 무기계약직 전원을 정규직으로 전환하기로 하자, 젊은 정규직 사원들이 이에 반대해 지난달 '공정사회를 염원하는 서울교통공사 청년모임'을 만들었다. 지난달 27일 서울시청 앞에서 처음 시위를 벌였다. "정규직 전환 방침이 철회될 때까지 시청 앞 광장 등에서 지속적으로 시위하겠다"고 했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지난 7월 "서울시 투자·출연기관 11곳의 무기계약직 2442명 전원을 정규직으로 전환하겠다"고 발표했다. 서울시는 지난달 31일 산하기관에 "무기계약직의 정규직화를 위한 노사 간 협의를 조속히 진행하라"는 공문을 보냈다. 서울교통공사가 정규직화 대상 인원이 1147명으로 가장 많다. 무기계약직은 정년을 보장받지만, 임금·승진 등의 처우는 정규직보다 떨어진다. 박 시장은 "같은 일을 하면서도 차별받던 것을 바로잡은 것"이라고 했다.

그러자 서울교통공사 직원들이 "정규직에 대한 역차별"이라며 반발하고 나섰다. 이들은 "정규직 입사자는 전공과목과 영어 시험 등 채용 절차를 거쳐 수십 대 1의 경쟁을 뚫고 선발된 반면, 무기계약직은 면접만 거쳐 선발됐다"고 주장한다. 특히 최근 높은 경쟁률을 뚫고 입사한 젊은 정규직들의 불만이 크다. 신입 직원들이 무기계약직의 정규직화에 반대하는 내용의 성명서를 사내에 게시했고, 500명에 가까운 직원들이 동의해 서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서울시 관계자는 "시는 이미 5년 전부터 비정규직의 정규직화 정책을 추진해왔다"며 "무기계약직이 정규직이 되더라도 직급이나 보수에 합리적 차이가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서울교통공사 측은 "직원들 사이에서도 찬반이 갈리는 사안인 만큼 협의를 통해 내부 이견을 조정하겠다"고 했다.

 
[김상윤 기자]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23&aid=0003310809


친구가 이 쪽에서 일해서 아는 데 
이거 예산을 추가로 막 더 주는 게 아니라 기존 직원들 복지 하향시키면서 
정규직화 시키는 거라 기존직원들 특히 신입들 위주로 불만  많다고 하더라
그리고 원래도 보수 차이가 안컸던 지라 문제 많다고 ...
(여기 전환하는 거에서 반발하는 건 사무직쪽 전환얘기임)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8/30 타덬인데~인증 / ‘투명하다’ 등 암묵적인 룰 생성 금지 갱신 ★) 2523 16.06.07 1159421 49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1115733 118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2017.07.20 카테고리 개편 A.항목 추가 갱신) 594 16.06.06 296480 21
모든 공지 확인하기()
652779 새누리가 지난 총선에서 180~200석을 가져갔다면.jpg 5 04:15 117 0
652778 [나카시마 미카 아송페 내한 기념] 僕が死のうと思ったのは (내가 죽으려고 마음먹었던 것은) 7 03:35 228 1
652777 원덬이 유일하게 보고 감탄한 주간아 2배속 안무영상 31 03:32 806 1
652776 오랜만에 N Sync 추억에 젖어 쓰는 엔싱크 무대 몇개 모음 4 03:31 95 0
652775 오랫만에 복습하는 발톱자르는 강아지 4 03:30 432 0
652774 귀로 먹는 MSG 1 03:28 182 0
652773 무조건 저년보다 이쁘게 해주세요! 4 03:23 488 0
652772 쿨타임 돌아서 올리는 정준하 김치전 28 03:13 712 0
652771 (최강배달꾼) 사내연애의 재미에 시간가는지 모르는 멍뭉이들.gif (feat.뽀뽀뽀) 6 03:10 291 2
652770 젝키가 18년만에 부른노래 16 02:53 523 0
652769 걸그룹 파괴신.jpg 19 02:52 1306 0
652768 선물 사주고 욕먹었네요 ㅡㅡ;; 36 02:50 1907 0
652767 끔찍한 혼종.JPG 15 02:44 1054 0
652766 딴 여자를 좋아했던 남자친구를 옆에두고 쓰는 글(고려대 대나무숲) 32 02:43 1155 0
652765 댕댕오빠 기습뽀뽀에 심쿵한 냥이 9 02:43 746 0
652764 살이 더 빠진것같은 레드벨벳 조이.ytb 24 02:40 855 0
652763 (최강배달꾼) 누나 그럼 원하는 스타일이 뭐에요? 제가 거기 맞춰서 딱 성장할게요.gif 10 02:31 659 2
652762 어느 팬이 봐도 뭔가 대리 감동할 거 같은 오늘자 아이유 9주년 음성편지 내용 16 02:31 493 1
652761 류준열이 혜리에게 연기가르쳐준 얘기 16 02:28 1748 0
652760 마음이 복잡할 때 보는 것을 추천하는 신인아이돌 직캠 12 02:26 678 2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000 Next ›
/ 1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