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퀘어 - 교대생 반발에..서울 초등교사 선발규모 105→385명

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568364597
조회 수 944 댓글 26
서울교육대학교 비상대책위와 교수협의회가 11일 정부세종청사 교육부 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정부에 초등학교 교원 수급 대책을 촉구하고 있다. 2017.9.11/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서울=뉴스1) 김재현 기자 = 내년 서울지역 공립 초등학교 교사 선발인원이 385명으로 확정됐다. 사전예고 때(105명)보다 3배 가까운 280명이 늘어났다.

서울시교육청은 13일 이 같은 내용을 담은 '2018학년도 공립 유·초·특수학교 교사 선정경쟁시험(임용시험) 시행계획'을 확정해 발표했다.

발표에 따르면, 임용절벽 논란을 불렀던 초등학교 교사 채용규모가 크게 늘었다. 지난 8월3일 사전예고 때 105명이었는데 확정발표에서는 385명으로 껑충 뛰었다. 이는 임용시험을 앞둔 서울교육대학교 4학년(395명)과 이화여대 초등교육과 4학년(41명) 학생 수에 근접한 수치다.

서울시교육청은 교사학습연구년제 확대, 시간선택제교사 전환요건과 자율연수휴직제 신청요건 완화 등의 방법을 활용해 일시적으로 선발규모를 늘렸다.

교사학습연구년제는 일정조건을 갖춘 교사를 대상으로 수업·기타업무 부담에서 벗어나 학습·연구기회를 부여하는 제도다. 교사들은 해당기간 급여도 받는다. 이 제도 적용대상을 확대할 경우 임용규모를 늘릴 수 있을 것으로 서울시교육청은 보고 있다.

교사가 특정시간을 선택해 학생들을 가르칠 수 있는 시간선택제교사는 전환 요건을 완화했다. 종전 '학교 내 2인 신청'에서 '학교 간 2인 신청'으로 개선했다.

경력 10년 이상 교사가 무급휴직 기회를 갖는 자율연수휴직제는 학교 내 교사정원 5%이내 신청으로 제한했던 조항을 삭제했다.

이와 함께 학생교육을 담당하는 직속기관과 교육청 소속 학생교육센터 파견, 대학원 연수파견 등을 확대해 숨통을 좀 더 틔우겠다는 계획이다.

서울시교육청 관계자는 "교육부가 발표한 '교원수급 정책 개선방향'에 따르면 교사 1인당 학생 수를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수준으로 낮추고 교실수업 혁신을 위해 지금보다 1만5000명 이상의 교원을 확충하겠다는 추산계획도 고려해 공립초등학교 교사 선발예정 인원을 사전예고보다 늘렸다"고 덧붙였다.

이번 조처로 '임용절벽' 사태는 일시적으로 봉합될 전망이다. 하지만 그 이후 초등교사 채용규모 부담으로 고스란히 전가돼 '폭탄 돌리기 아니냐'는 비판이 나온다. 임용절벽은 이미 현실화했지만 교대생 반발에 고무줄 늘리듯 인원을 확대했다는 지적도 있다.

한편 초등교사 외 분야별 교사 선발규모는 유치원교사 270명, 특수학교 유치원교사 24명, 특수학교 초등교사 39명 등이다.

공립 유·초·특수학교 교사 1차시험은 오는 11월11일 진행된다. 응시원서 접수기간은 오는 25~29일이다. 좀 더 구체적인 내용은 14일 서울시교육청 홈페이지(www.sen.go.kr)를 통해 공고한다.




http://v.media.daum.net/v/20170913110323773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사이트 개편 예정 공지 18.08.15 14651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180701 15번 항목 포인트 모으기용 편법 활동 조항 갱신[게임방제외]) 4591 16.06.07 2543351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440479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21 15.02.16 1243205
공지 금일부터 스퀘어방 글쓰기 포인트 3000점 이상으로 상향 조정 알림 18.06.25 23046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2009 18.06.14 44099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236 18.05.30 38916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788 18.05.30 34155
공지 ▶ [필독] 스퀘어방 19금 게시물 관련 + 연예인 잡담식 비교 논란 악의적평가 게시물 등 공지 개정 알림 407 17.12.18 86803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 08/15 너무 심해서 제목 갱신 : 성별논란 기사만 퍼오는 회원 + 암묵적으로 주어만 빼고 성별논란 공지위반 하고 동조하는 회원들 8월 11일~8월 15일 4일간 현재 관련 글 및 댓글로 언급하는 회원들 187명 차단. 무조건 전부 차단해버리고 더쿠에서 없애버리니 열받고 억울한 사회적 사안이 있으면 딴 사이트가서 열내길 바라며 더쿠 공지 좀 제발 쳐지키세욘 ㅜㅜ) 987 16.06.06 770637
모든 공지 확인하기()
964307 레벨, 예림이 없으면 못자는 박수영 (feat. 방의 정령 예리).ytb 3 07:14 354
964306 더위에 지친 신헤선.gif 5 07:09 928
964305 아스트로 흰티남 걔로 불렸던 차은우 12 06:44 1128
964304 은은하게 이상한 nct 재현 8 06:41 577
964303 지랄 똥을 싼다.jpg 6 06:37 1019
964302 슈퍼주니어의 dream&endless 5 06:23 273
964301 히든싱어 방송에서 편집 된 바다가 팬들에게 전한 메세지 14 06:23 1241
964300 무릎 통증 한번에 해결하기!(feat.운동할 때 무릎이 아픈 이유) 194 06:11 2345
964299 조현우 키퍼는 어디까지 막을수 있는가? 3 06:00 1161
964298 한국vs바레인, 아시안게임 축구 평균 시청률 13.85% 7 05:25 903
964297 [프듀48] 내가 만든 상해 여행 자료 볼래?? 57 05:19 1655
964296 중국 WE 롤 프로게이머 미스틱 선수가 아빠가 되었습니다 9 05:16 590
964295 오늘 컴백하는 특이한 별명이 있는 아이돌.avi 6 05:07 1062
964294 짤방으로 쓰기 좋은 김정은 짤.gif 9 04:52 952
964293 기분 좋아지는 맘마미아 Dancing Queen 장면 04:49 567
964292 3대기획사(SM,JYP,YG) 악플러로 검색을 해보았다.jpg 14 04:47 1603
964291 서언이 서준이가 그린 태극기 (그림으로 보는 성격 차이?!) 8 04:38 1650
964290 조선시대 악질 악플러를 직접 심판한 여성.jpgtxt 17 04:16 2320
964289 시티팝이 어떤 장르인지 알고싶은 덬들에게 추천하는 팟캐스트 32 04:15 1087
964288 박보영 김영광 커플화보.jpg 38 04:03 2215
목록 HO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000 Next ›
/ 3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