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517055412
조회 수 4766 추천 수 0 댓글 43



2017071901001616600117941_20170718063036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박유천의 심경고백에 이어 여자친구 황하나가 호소글을 남겼다. 그러나 황하나는 다시 태도가 돌변했다.

황하나는 지난 17일 저녁 박유천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렸고, 이를 통해 박유천의 계정이 공개됐다. 이후 박유천은 인스타그램에 장문의 글을 올려 그간의 심경을 밝히며, 팬들에게 미안한 마음을 전했다.

박유천은 "다른 말 못 해요. 모든 분들께 정말 죄송하고, 미안하다는 얘기를 하고 싶었어요"라며 "정말 죽고 싶을 만큼 죄송하고 미안해요. 정말 죄송해요. 매일매일 몸이 망가지고 울어도 어떻게 제가 드린 상처보다 클 수 있을까요. 정말 죄송합니다"라고 사죄했다.

그는 복귀를 원하지만 현실적으로 어려움이 있음을 털어놨다. 또 결혼 사실을 미리 알리지 못한 부분에 대해서도 사과했다. 박유천은 "사과조차 못 했는데 말씀드리기 어려웠어요. 이해 부탁드릴게요"라며 "하루하루 정말 열심히 버티고 있어요. 여러분들 또한 저처럼 버티기 힘드셨겠지만, 정말 죄송하고 감사드려요. 제발 꼭 제발 여러분들께 인사드리는 날이 오길 빌게요. 저, 하나 응원해주세요. 다시 한번 미안해요"라고 전했다.

박유천의 심경 고백에 이어 여자친구 황하나도 장문의 글을 남겼다. 황하나는 박유천을 가까이서 지켜보는 여자친구로서 안타까운 마음을 드러냈다. 또한 네티즌이 지적한 노래방 타이밍에 대해 해명했고, 악플과 따가운 시선으로 인해 힘들게 지내고 있음을 토로했다.

황하나는 "반성도 정말 매일 같이 많이 하고, 변한 사람도 있어요. 저도 변하도록 노력할게요. 그리고 할 말 있으시면 저한테 다이렉트로 쌍욕을 해도 좋으니까 맘껏 푸세요. 제가 전부 다 받아드릴게요. 근데 인스타 댓글에 공개적으로 악플 다시면 다 차단할게요. 저희 가족들도 보고 제 주변 사람들도 보고 다 보니까 그것만 이해해 주세요. 암튼 이래저래 갑작스러운 일들로 상처받으셨던 분들께는 제가 진심으로 사과드려요"라고 사과했다.





이미지 원본보기2017071901001616600117942_20170718063036 





 하지만 황하나는 불과 5시간 만에 태도를 바꿨다. 이전에 올린 장문의 글은 삭제했고, 다시 새롭게 글을 남겼다.

황하나는 18일 새벽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에휴. 나 혼자 그냥 잘 살게요. 저 신경꺼주세요. 저 차단해줘요"라며 또다시 글을 올렸다. 그는 "저는 완전 신경 끌게요. 원래 끄고 살았지만, 남들한테, 남들 얘기에 원래 남 일에 관심 갖는 게 젤 쓸데없고 시간 낭비 아닌가요. 아까 같은 글 쓴 게 내 잘못. 미안해할 필요도 없었어, 난"이라고 적었다.

또 자신과 남자친구 박유천을 비난하는 이들을 향해 "좋은 사람들이랑 좋은 것만 보고 사는 게 답이죠. 불쌍해. 진짜. 자기들은 얼마나 착하고 좋은 사람들이야. 남 욕하면서 인생 행복해? 그럼 계속 그렇게 살아요. 욕하고 미워하고"라고 남겼다. 이어 "욕도 관심이에요. 무관심이 제일 무서운 거 같아. 진짜 팩트는 행복한 사람들은 절대 숨어서 막말 안 하고, 남 신경 안 쓴다는 거 ㅋㄷ"이라고 덧붙였다.

supremez@sportschosun.com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 호주 아동성폭행 사건 (워마드 사건) 관련 언급은 전부 공지 위반이며 이 이후로 올라오면 전부 무통보 차단 알림 222 17.11.21 16855 10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11/10 - 2번 문항 팬사이트 팬카페 파생 SNS 불판 유도 등 금지 更新) 2569 16.06.07 1356809 49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 11/15 추가 更新+) 16.05.21 1326298 121
공지 (왕덬 : 공지위반 차단관련 84덬 댓글 참조바람) 면상에 염산을 부어버리고 싶은 개년.jpg (혐) 196 17.11.19 16736 4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2017.07.20 카테고리 개편 A.항목 추가 갱신) 597 16.06.06 364054 22
모든 공지 확인하기()
709033 '가죽만 남기고 몸통 뜯어간다'…가양동 '비둘기 노인' 괴담-짤주의 18:07 58 0
709032 [세로라이브] 소란 - 연애 같은 걸 하니까 18:07 9 0
709031 느그구 인성 수준....(이래도 빨거냐) 3 18:06 98 0
709030 안철수 요즘 기사 수준.jpg 5 18:06 73 0
709029 "악어의 눈물?"…'어금니 아빠' 이영학, 법원에 또 반성문 제출 2 18:05 42 0
709028 누가 더 강하다고 생각? 11111 vs 2222222 9 18:04 149 0
709027 소란 신곡 "연애 같은 걸 하니까" Official M/V 18:03 30 0
709026 [LIVE] 에픽하이 X 아이유 - 연애소설 (LIVE @ WDSW Concert) 18:03 48 0
709025 리듬파워 신곡 "동성로 (Feat. Crush)" Official M/V 18:02 33 0
709024 소소하게 웃긴 JPG 4 11 18:02 145 0
709023 허니스트 신곡 "연애하고싶은데요" Official M/V 18:02 14 0
709022 본격 헬조선 버전 포켓몬스터.jpg 2 18:01 163 0
709021 펜타곤 신곡 "Runaway" Official M/V (후이 자작곡) 3 18:01 61 0
709020 새삼 셀카 잘찍는 아이린.jpg 28 18:01 534 1
709019 연극 ‘신과 함께’ 측 “동의 없던 작업 반성···주호민 작가께 사과” (공식입장) 35 18:00 903 0
709018 ‘韓맥주 극찬’ 고든 램지에, 외신까지 주목…전 세계에 ‘맛없는 맥주’ 광고한 꼴? 2 17:59 257 0
709017 씨스타 해체에 충격받은 이시언 부산 친구.jpg 13 17:58 696 0
709016 ‘원나잇 푸드트립’ 후이, ‘먹방 병아리’ 유선호 쌀국수 사랑에 ‘흐뭇’ 2 17:58 212 0
709015 [KTA] 일본 드림테니스, 정현 스페셜게스트로 출전 2 17:57 58 0
709014 포카칩.....난제...vs....jpg 36 17:56 480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000 Next ›
/ 1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