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201707180734889116_1_20170718074748526.j


  [마이데일리 = 허설희 기자] 가수 겸 배우 박유천과 결혼을 앞둔 예비 아내 황모씨가 심경글을 남겼다가 삭제했다.

지난 17일 박유천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첫 심경글을 게재한 가운데 그와 결혼을 앞둔 예비 아내 황모씨 역시 인스타그램에 자신의 속내를 전했다.

앞서 박유천은 ""모든 분들께 정말 죄송하고 미안하다는 얘기를 하고 싶었다"며 "포털 사이트에 기사 뜨는 거 너무 싫은데. 그래도 정말 너무 많이 늦었지만 죄송합니다"라고 밝혔다.

그는 "다시 일어나고 싶다"며 복귀에 대한 의지를 전하는 한편 결혼에 대해 "결혼 또한 여러분들께 미리 말 못해 너무 죄송하다"며 자신과 예비 아내를 응원해 달라고 부탁했다.

이어 황모씨 역시 글을 올렸다. "너무 이기적이다. 욕하고 물어뜯을때 그 물어뜯기는 상대가 자기 자신이나 가족, 사랑하는 사람들이라면 참을 수 있으신가요"라며 루머에 대한 속사정과 오해가 있다며 괴로운 마음을 전했다.

박유천이 노래방에 가면서 받은 비난에 대해서도 "노래방에 간 것이 그렇게 잘못인가요? 제가 가고 싶었어요. 노래가 부르고 싶어서요"라고 해명했다.

또 "온 몸이 진짜 썩어가고 반성도 정말 매일같이 많이 하고 변한 사람도 있다. 저도 변하도록 노력하겠다"며 "아무튼 갑작스런 일들로 상처받으셨던분들껜 제가 진심으로 사과드려요"라고 사과했다.

황씨는 이 글을 몇 시간만에 삭제했다. 그러나 이후 자신의 글에 대한 반응을 모두 살펴본듯 완전히 다른 입장을 전하는 새 글을 게재했다.

황모씨는 "혼자 그냥 잘 살게요. 저 신경꺼주세요. 저 차단해줘요. 저는 완전 신경 끌게요. 원래 끄고 살았지만, 남들한테, 남들 얘기에 원래 남 일에 관심 갖는 게 제일 쓸 데 없고 시간 낭비 아닌가요. 아까 같은 글 쓴 게 내 잘못. 미안해 할 필요도 없었어, 난"이라고 고백했다.

"좋은 사람들이랑 좋은 것만 보고 사는 게 답이죠. 불쌍해. 진짜. 자기들은 얼마나 착하고 좋은 사람들이야. 남 욕하면서 인생 행복해? 그럼 계속 그렇게 살아요. 욕하고 미워하고"라며 불편한 힘경을 드러냈다.

그러나 해당 글 역시 다시 삭제된 상태다.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DB]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797 16.06.07 2256585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204479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1634 18.06.14 22116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136 18.05.30 28709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700 18.05.30 26293
공지 ▶ [필독] 스퀘어방 19금 게시물 관련 + 연예인 잡담식 비교 논란 악의적평가 게시물 등 공지 개정 알림 429 17.12.18 78455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631 16.06.06 653735
모든 공지 확인하기()
903345 오늘자 복학왕 중 아주머니의 말.jpg 22:16 68
903344 포르투갈 파트리시오 미친 선방 ㄷㄷㄷㄷㄷㄷㄷ.gif 1 22:15 151
903343 떡볶이 원픽 고르기 52 22:12 555
903342 우리형 호날두 1호 홈런.gif 4 22:12 372
903341 이세계물 백종원.jpg 2 22:12 307
903340 오늘자 문재인대통령 ㅋㅋㅋ 13 22:09 838
903339 이대호 사인 무시 사건에 대한 진실 8 22:08 372
903338 택시기사가 물었다…“처녀막 있어요?” 43 22:08 1682
903337 업데이트된 설현 다이어트 18 22:06 1177
903336 세무사가 본 장사로 돈 버는 사람들의 특징 30 22:05 1250
903335 6년 전 오늘 발매된, 애프터스쿨의 "Flashback" 10 22:04 352
903334 블랙핑크 스퀘어업 언박싱.ytb 2 22:03 257
903333 호날두 한국왔을때 vs 메시 한국 왔을때 28 22:03 1363
903332 10년만에 부활하는 ‘스쿨어택 2018’ 11 22:03 407
903331 오빠의 주사.. 6 22:03 531
903330 우리랑 경기할 때 공도 못 만져볼 새키가 입만 열라 터는 중 19 22:02 1273
903329 며칠전 슼에서 처음보고 머릿속에서 안나가는 일본여돌 노래추천 5 22:01 239
903328 난민 바다에 버려요? 58 22:01 1588
903327 겁나 특이하고 좋은 음색을 가진거같은 아이돌 1 21:55 682
903326 평범한 음색을 가져서 연습생시절 고민이 많았던 여돌 17 21:53 2050
목록 HO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000 Next ›
/ 3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