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201707180734889116_1_20170718074748526.j


  [마이데일리 = 허설희 기자] 가수 겸 배우 박유천과 결혼을 앞둔 예비 아내 황모씨가 심경글을 남겼다가 삭제했다.

지난 17일 박유천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첫 심경글을 게재한 가운데 그와 결혼을 앞둔 예비 아내 황모씨 역시 인스타그램에 자신의 속내를 전했다.

앞서 박유천은 ""모든 분들께 정말 죄송하고 미안하다는 얘기를 하고 싶었다"며 "포털 사이트에 기사 뜨는 거 너무 싫은데. 그래도 정말 너무 많이 늦었지만 죄송합니다"라고 밝혔다.

그는 "다시 일어나고 싶다"며 복귀에 대한 의지를 전하는 한편 결혼에 대해 "결혼 또한 여러분들께 미리 말 못해 너무 죄송하다"며 자신과 예비 아내를 응원해 달라고 부탁했다.

이어 황모씨 역시 글을 올렸다. "너무 이기적이다. 욕하고 물어뜯을때 그 물어뜯기는 상대가 자기 자신이나 가족, 사랑하는 사람들이라면 참을 수 있으신가요"라며 루머에 대한 속사정과 오해가 있다며 괴로운 마음을 전했다.

박유천이 노래방에 가면서 받은 비난에 대해서도 "노래방에 간 것이 그렇게 잘못인가요? 제가 가고 싶었어요. 노래가 부르고 싶어서요"라고 해명했다.

또 "온 몸이 진짜 썩어가고 반성도 정말 매일같이 많이 하고 변한 사람도 있다. 저도 변하도록 노력하겠다"며 "아무튼 갑작스런 일들로 상처받으셨던분들껜 제가 진심으로 사과드려요"라고 사과했다.

황씨는 이 글을 몇 시간만에 삭제했다. 그러나 이후 자신의 글에 대한 반응을 모두 살펴본듯 완전히 다른 입장을 전하는 새 글을 게재했다.

황모씨는 "혼자 그냥 잘 살게요. 저 신경꺼주세요. 저 차단해줘요. 저는 완전 신경 끌게요. 원래 끄고 살았지만, 남들한테, 남들 얘기에 원래 남 일에 관심 갖는 게 제일 쓸 데 없고 시간 낭비 아닌가요. 아까 같은 글 쓴 게 내 잘못. 미안해 할 필요도 없었어, 난"이라고 고백했다.

"좋은 사람들이랑 좋은 것만 보고 사는 게 답이죠. 불쌍해. 진짜. 자기들은 얼마나 착하고 좋은 사람들이야. 남 욕하면서 인생 행복해? 그럼 계속 그렇게 살아요. 욕하고 미워하고"라며 불편한 힘경을 드러냈다.

그러나 해당 글 역시 다시 삭제된 상태다.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DB]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775 16.06.07 2014857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1942986
공지 < 왕덬 : 69덬으로 쓴 댓글 참조-요즘 더쿠 이미지 문제 이유> 오늘 이상하게 인터넷 속도 느린 이유?.jpg 152 17.12.21 147783
공지 ▶ [필독] 스퀘어방 19금 게시물 관련 + 연예인 잡담식 비교 논란 악의적평가 게시물 등 공지 개정 알림 426 17.12.18 64657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626 16.06.06 576338
모든 공지 확인하기()
848048 전기 눈으로 보는법 4 04:12 135
848047 여친의 친구가 카메라 바다에 빠뜨린 썰 18 04:08 406
848046 위너 EVERYD4Y 아이돌로지 1st listen 리뷰 1 04:04 94
848045 존예였던 지난주 트와이스 정연.gif 5 04:01 170
848044 가족이랑 친해도 사람마다 많이 갈리는 부분.jpg 15 04:01 589
848043 신종 랜섬웨어 사기수법 7 03:56 412
848042 엔비디아 AI의 사진 합성 기술 5 03:44 300
848041 레드벨벳 "덤덤"에서 "덤"이나올때마다 배속하기 6 03:39 359
848040 펌)이.재.명 선거캠프 아이피, 네이버 본사에 위치한 네이버 자회사 소유 9 03:18 587
848039 EXID의 남돌 댄스 feat.춤사기꾼 5 03:16 386
848038 유머추리작가 히가시가와 도쿠야 원작의 일본 드라마 9 03:15 432
848037 합성사진 사건이후 설현이 팬카페에 쓴 글.jpg 10 03:09 1195
848036 태연 콘서트 간접체험되는 I 라이브 클라이막스 14 03:07 444
848035 따끈따끈한 EXID갤러리 탈룰라.jpg 19 03:03 1068
848034 ljmkhk631000 네이버 정치면 기사 댓글 모음(스압) 12 03:03 274
848033 길 건너다 신호 바뀐 서현진 24 03:01 1410
848032 후방?) 미스터 인터내셔널 2018 대회에서 한국 참가자 앞에서 눈찢는 멕시코, 도미니카 공화국 참가자 35 02:52 1488
848031 충격과 공포의 신안산선 운행 계획.txt 18 02:50 1019
848030 일 관둔 막내 직원 이야기 38 02:45 1679
848029 사장님의 센스와 유모어가 돋보이는 파스타집 45 02:34 2439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000 Next ›
/ 1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