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517045905
조회 수 1678 추천 수 0 댓글 12
http://img.theqoo.net/UGVfx


[Village voice] 온통 긴장감을 가져오는 이 영화는 본인 자신도 인지하지 못한 놀란 커리어에서 정점을 찍은 영화가 되었다.

[Variety] 현실감을 증폭시킨 효과로 우리가 극장에 들어서는 순간 훨씬 몰입도 높고 즉각적인 감흥을 갖게 만든다.

[Entertainment Weekly] 이 영화는 처절한 현장을 보여주는 대규모 예산의 영화로 아트라고도 불릴 수 있다. 또한 현재까지 금년 최고의 영화다.

[Indiewire] 놀란의 피 한방울 안 보이지만 심오할 정도로 울림을 주는 전쟁 서사시로 놀란 최고의 역작이다.

[Associated Press] 놀란의 영화는 한마디로 확실한 마스터피스다. 106분간 현장감 있게 구현한 놀랍도록 몰입도 있는 서바이벌 영화다.

[Daily Telegraph] 놀란의 놀라운 영화로 1940년 프랑스에서의 연합군 철수 스토리로 심장을 고동치는 강렬함과 장엄함으로 가장 크고 좋은 극장에서 보기를 권한다.

[Empire Magazine] 효과적이도록 거대하고 놀랍도록 몰입도 높은 시대의 한 상황을 그린 장편 영화로 당신을 압력 밥솥에 집어넣고 뚜껑을 닫아버려 갇히는 경험을 하게 될 것이다.

[Total Film] 머리에서 떠나지 않고 스릴 있고 감정의 소용돌이를 가져오는 이 영화는 세련된 완성미와 의지로 만든 역작으로 여러번 보는 것을 권한다.

[IGN Movies] 야심 차고 역사적인 영화로서 놀란은 마스터답게 제대로 구현해내어 전통적인 방식을 벗어난 놀라운 전쟁 영화를 만들어 냈다.

[Hollywood reporter] 인상주의적 마스터피스다. 전통적이지 않은 방식으로 모든 면에서 놀란은 완벽하게 구현했다.

출처 http://extmovie.maxmovie.com/xe/movietalk/21778972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도서이벤트] 1920년에 쓰여진 포르투갈 리스본 여행 가이드북 『페소아의 리스본』(7/27 木 마감) 1443 17.07.20 27051 4
전체공지 ●●●●●●● [필독] 게시물 제목에 (-) 마이너스 달고 마이너스 플로우 달리기 범람으로 인한 금지 공지 422 17.07.16 54986 54
전체공지 ■■■ 신규회원 및 더쿠 회원들 제발 필독!! 현재 진행중인 무통보차단 관련 미리 조심해 ^^* (2017/07/20 7번 항목 불편한 회원들 갱신) 702 17.07.02 170076 47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07/21 10번. 아가씨 단어 관련 논란 등 갱신 ★) 2420 16.06.07 933418 48
전체공지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852579 87
공지 【 2017-07-26 (수) PM 13:30 이후 실시간보고 】SKT 데이터에서 지금도 실시간으로 광고 납치 돼? 97 17.07.26 2676 0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2017.07.20 카테고리 개편 A.항목 추가 갱신) 585 16.06.06 220281 21
모든 공지 확인하기()
592780 죽.........여.....줘 19:42 8 0
592779 최애가 과거 AV를 찍었던 것이 발각되면 덬의 선택은? 34 19:40 263 0
592778 포도 엄청 아끼는 박명수 jpg 8 19:39 255 0
592777 이번에 광고 모델 찰떡같이 뽑았다고 반응 좋은 리복 5 19:39 295 0
592776 영화판 태양의 후예2 찍은 배우 6 19:38 228 0
592775 이특 인스타그램 은혁 댓글.insta 5 19:38 251 0
592774 소아과 진상 맘충.jpg 13 19:38 330 0
592773 겪어본 사람은 아는 그 고통 ,,,, (약혐 ?) 8 19:36 213 0
592772 흑요석 한복입은 쟈스민으로 난리난 트위터 46 19:36 834 0
592771 "30살 넘은 여자가 싱싱한줄 알아"..막말 서울시립대 교수 해임 13 19:35 230 0
592770 호불호 안갈리는 애니 속 존잘안경남주 갑 18 19:34 236 0
592769 영화 군함도 후기.txt 23 19:32 785 0
592768 아이유가 이분들 커리어로 넘었다 vs 아직이다 61 19:31 664 0
592767 흡연자의 담배값 관련 핵발암 선동.jpg 12 19:30 239 0
592766 아 담배피는 남자 존싫ㅡㅡ 10 19:30 384 0
592765 더워도 에어컨 못켜는 중앙냉방식 아파트 ㄷㄷ.jpg 33 19:30 1091 0
592764 개인적으로 나는 너무 좋은데 믿고 거른다는 얘기가 많아서 당황스러운 배우 27 19:29 938 0
592763 덬들의 히키코모리 등급은? 51 19:29 433 0
592762 “까칠한 토리, 대통령 품에 안기니 온순해졌어요” 9 19:28 393 0
592761 원피스 조로가 덬에게 청혼했다. 수락vs거절 gif 52 19:25 464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000 Next ›
/ 1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