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0003055143_001_20170620001904945.jpg?typ
박현정 전 서울시향 대표,/연합뉴스
[서울경제] 직원 성추행·폭언 의혹에 휘말렸던 박현정(55) 전 서울시향 대표가 검찰에서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 

서울중앙지검 여성아동범죄조사부(이정현 부장검사)는 19일 박 전 대표의 성추행 혐의에 대해 증거 부족을 이유로 ‘혐의없음’ 처분했다고 밝혔다. 검찰은 박 전 대표가 여성 직원의 신체를 손가락으로 찌른 혐의만 단순 폭행으로 인정하고 벌금형으로 약식 기소했다. 

박 전 대표는 지난 2014년 말 서울시향 직원들과 갈등을 빚었다. 이 과정에서 시향 사무국 직원들은 박 전 대표가 단원들에게 수시로 폭언과 성추행 등을 했다고 폭로했다. 

하지만 경찰은 서울시향 직원들이 박 전 대표를 대표직에서 물러나게 하려고 거짓 폭로를 했다고 보고 직원들을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 박 전 대표 또한 “성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한 직원 3명을 무고 혐의로 검찰에 고소했다.

검찰은 박 전 대표가 고소한 무고 사건에 대해서도 증거 부족을 이유로 무혐의 결론을 내렸다. 

/진동영기자 jin@sedaily.com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 엑소 단독방→케이돌 카테로 이전 및 엑소방 회원 약 400명 차단 알림 1127 17.12.12 33902 156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11/23 - 2번 문항 갱신) 2616 16.06.07 1445862 49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1415069 121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2017.07.20 카테고리 개편 A.항목 추가 갱신) 597 16.06.06 388861 22
모든 공지 확인하기()
729070 시카마루x테마리 커플 ts버전 1 20:50 49 0
729069 농축수산물 상한액 5만 원→10만 원…수입제품 반사이익? 20:50 10 0
729068 너 나 우리 무묭이들이 만들수있는 아주 작은 기적.jpg 1 20:50 59 0
729067 (조)부모님의 리즈시절.jpg 3 20:48 149 0
729066 보기 드문 성개의 밥먹는 모습.jpg 5 20:48 215 0
729065 파운데이션 바르는 사람마다 갈리는거 46 20:47 789 0
729064 오늘자 안소희.jpg 19 20:46 359 0
729063 [단독] 국세청 반대하는데…'종교인 세무조사 안내' 강행 2 20:46 148 0
729062 트와이스 하트쉐이커 뮤비 해석.. 8 20:43 326 0
729061 내일(13일) ‘최강 한파’ 계속, 서울 아침 -12도…14일까지 추위 이어져♥ 23 20:42 432 0
729060 '또' 해리 스타일스랑 키스 한 제임스 코든 3 20:41 429 0
729059 바다 20주년 솔로콘서트 개최 12월 31일 5 20:41 91 0
729058 몰카놀이 유행에 '곤혹스러운 엄마' 11 20:40 481 0
729057 세계 무종교 인구 분포도 (2009) 3 20:40 265 0
729056 오늘 날씨 수준.JPG+오늘같은 날 코트의 의미 19 20:38 1336 0
729055 인어아가씨 충격적인 따귀 전달.avi (날 쳐?!) 4 20:37 272 0
729054 남경필 "저는 내일 경기도를 포기하겠습니다 26 20:36 784 0
729053 태연 크리스마스 앨범 실사.swf 32 20:31 717 0
729052 영화화 확정된 웹툰 '여중생 A' 속 아픔을 어루만져주는 명대사 8 26 20:30 1006 0
729051 인신매매, 강제낙태, 폭행이 난무하는 북 인권실태 10 20:29 492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000 Next ›
/ 1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