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0003055143_001_20170620001904945.jpg?typ
박현정 전 서울시향 대표,/연합뉴스
[서울경제] 직원 성추행·폭언 의혹에 휘말렸던 박현정(55) 전 서울시향 대표가 검찰에서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 

서울중앙지검 여성아동범죄조사부(이정현 부장검사)는 19일 박 전 대표의 성추행 혐의에 대해 증거 부족을 이유로 ‘혐의없음’ 처분했다고 밝혔다. 검찰은 박 전 대표가 여성 직원의 신체를 손가락으로 찌른 혐의만 단순 폭행으로 인정하고 벌금형으로 약식 기소했다. 

박 전 대표는 지난 2014년 말 서울시향 직원들과 갈등을 빚었다. 이 과정에서 시향 사무국 직원들은 박 전 대표가 단원들에게 수시로 폭언과 성추행 등을 했다고 폭로했다. 

하지만 경찰은 서울시향 직원들이 박 전 대표를 대표직에서 물러나게 하려고 거짓 폭로를 했다고 보고 직원들을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 박 전 대표 또한 “성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한 직원 3명을 무고 혐의로 검찰에 고소했다.

검찰은 박 전 대표가 고소한 무고 사건에 대해서도 증거 부족을 이유로 무혐의 결론을 내렸다. 

/진동영기자 jin@sedaily.com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775 16.06.07 2017389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1945077
공지 < 왕덬 : 69덬으로 쓴 댓글 참조-요즘 더쿠 이미지 문제 이유> 오늘 이상하게 인터넷 속도 느린 이유?.jpg 152 17.12.21 148603
공지 ▶ [필독] 스퀘어방 19금 게시물 관련 + 연예인 잡담식 비교 논란 악의적평가 게시물 등 공지 개정 알림 426 17.12.18 64712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626 16.06.06 577098
모든 공지 확인하기()
848737 日 인기 여전…샤이니, 오리콘 앨범·디지털 차트 동시 1위 '해외 남성 그룹 최초' 2 21:39 59
848736 "신세계 이명희 회장 억울하겠네요"…한진家 논란에 불똥? 21:38 117
848735 모모의 만능 동그라미 업데이트 1 21:37 228
848734 일본여행 다녀온 후 가격 부담없이 뿌리기 좋은 과자.JPG 69 21:36 1163
848733 박보검이 부른 노래들 중 찰떡이라고 생각하는 노래 3곡 4 21:35 58
848732 나랑 끝말잇기 하자.ㅈㅍㅈ(feat. 졸렬한 시리) 6 21:34 220
848731 일본 모찌롤 한국에서 대 인기.... 열흘만에 20만개 완판 41 21:33 810
848730 "중국, 대만 침공시 미국 개입…엄청난 대가 치를 것" 21 21:29 404
848729 동네의원서도 수술 교육상담·심층진찰 받는다 21:29 49
848728 與, 6.13 재보선 송파을 최재성·천안갑 이규희 후보 확정(속보) 17 21:29 295
848727 [기묘한이야기]토모코의 긴밤(feat.더쿠타치의 시험기간을 사찰☆) 9 21:28 310
848726 이 애니메이션을 보고 흘린 눈물의 반은 ost에서 나왔다는 애니메이션 3 21:28 307
848725 MBC 뉴스데스크 PC방 게임 폭력성 실험 5 21:27 213
848724 원래 그렇다고? 케이트빈 출산직후 '말끔한 대중인사' 의문 11 21:27 542
848723 이언주 기사에 댓글 단합력 ㅋㅋㅋㅋㅋㅋㅋㅋㅋ 34 21:25 1339
848722 박지원 “민주당, 대통령 지지율에 취해…정말 잘하는 줄 알아” 22 21:24 472
848721 한 잔 따라보거라.jpg 8 21:24 316
848720 무지/무지루시/무인양품 간식 덕후 원덬이 먹어보고 맛있었던 투탑.JPG 21 21:23 1329
848719 이작가야 4 21:23 283
848718 오늘자 향방작계 예비군 식사 30 21:22 102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000 Next ›
/ 1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