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490555008
조회 수 498 추천 수 0 댓글 2

2017062101001740300124382_20170620000818


[스포츠조선닷컴 정유나 기자] '안녕하세요'에 회식을 강요하는 사장님 때문에 고민인 여직원의 사연이 공개됐다. 사연을 듣던 정은지는 "정말 이기적인 사람이다"라며 분노했다.

19일 방송된 KBS2 '안녕하세요'에서는 개그맨 허경환, 걸그룹 에이핑크의 은지, 보미, 가수 박재정이 게스트로 출연해 출연자들의 고민을 함께 나눴다.

이날 사장님 때문에 시달리는 20대 여직원의 사연이 공개됐다. 주인공은 "사장님이 한달에 18번씩 회식을 하자고 한다. 도저히 술을 못 마시겠는데도 '빨리 안 마시나!'라고 눈치를 주고, 심지어 휴일도 회식하자고 불러낸다"라며 고충을 토로했다.

주인공과 함께 사장을 폭로하기 위해 나온 직원들은 "회식 다음 날 술 냄새 때문에 손님들에게서 컴플레인이 들어온다" "나이가 들어서 간 해독이 잘 안 되는데 술을 못 마신다며 무시한다" "회식 때문에 살이 쪄서 매달 옷을 사야 한다"며 사장으로 인한 피해를 털어놨다. 하지만 사장은 "관리부족이고 의지의 차이다"라며 직원들의 힘듦을 전혀 이해하지 않는 태도를 보였다.

급기야 주인공은 "수액을 맞을 정도로 아파서 약을 먹는 걸 알면서도 사장님이 술을 마시면 낫는다고 회식을 하게 했다"며 술 때문에 건강까지 위협받고 있음을 밝혔다. 이에 사장이 "강압적인 건 아니고 장난삼아 한 거였다"고 말하자 정은지는 "모든 게 본인 기준이다. 다른 사람들은 컨디션이 나빠져 있는데 의지가 생기겠냐"면서 질책했다. 

이어서 뛰는 걸 싫어한다는 사장에게 정찬우가 "만약 상사가 매일 뛰자고 하면 어떻겠냐"며 질문했다. 이에 사장이 "그건 적응해야 된다"고 말하자 참다못한 에이핑크 은지는 "그게 갑질 마인드인다. 진짜 이기적인 사람이다"라며 분노했다.

결국 사장님은 "한달에 한두번 정도로 조정하겠다"고 직원들과 약속했다.

2017062101001740300124381_20170620000818

이어 둘째만 편애하는 남편 때문에 고민인 30대 주부의 사연이 공개됐다. 주인공은 "제 남편은, 지독한 사랑꾼인다. 그런데 그 사랑이 오직 둘째 아들 '형준이'한테만 꽂혀있다. 남편이 둘째에게만 장난감을 사줘서 첫째와 막내도 사달라고 조르면 '니들이 돈 벌어서 사!'라며 남의 자식 대하듯 한다"라며 고민을 털어놓았다. 

또한 주인공은 "둘째와 막내가 같은 어린이집을 다니는데 남편이 둘째만 데리고 왔길래 울면서 따졌더니 '둘은 볼 자신이 없다'면서 막내를 놔두고 왔다"면서 당시 속상했던 마음을 이야기했다. 이에 남편은 "늘 둘째는 내가 챙기고 아내가 막내를 챙겼다. 아내가 그날 못 왔는데 내가 아이 둘을 다 보기엔 체력이 안 됐다"면서 문제될 게 없다는 반응을 보였다. 급기야 주인공은 "남편이 사람들한테 막내를 실패작이라고 얘기한다"면서 눈물을 보였고, 이내 MC와 게스트의 원성이 쏟아졌다.

남편이 둘째아들만 편애하게 된 원인을 찾던 중 주인공은 "남편이 교통사고가 나서 큰 수술을 앞두고 있을 때 둘째만 눈물을 흘렸다"면서 편애하게 된 원인을 짐작했다. 이에 남편은 "침대에 누워서 못 움직이는데 막내가 앞에서 메롱메롱 해서 정말 화가 났다"고 고백했고, 정찬우는 "34살이 4살짜리가 메롱한다고 화가 나냐!"며 철없는 남편의 행동에 분노하며 질책했다.

이후 신동엽은 "편애를 당하는 아이는 나중에 커서, 독립심이 부족할 수 있다"고 경각심을 일으켜줬다. 결국 남편은 셋째 아들한테 사과하며 앞으로 행동을 고치겠다고 약속했다.

jyn2011@sportschosun.com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가입시 가입 인증 메일이 오지 않을 경우 대응 방법 55 17.06.24 10154 3
전체공지 더쿠 신규회원 가입 OPEN━━ヽ(゚∀゚ )ノ━━!!!! 가입오픈─wwヘ√レvv~(゚∀゚)─wwヘ√レvv~─ !! 가입 ━━━━(゚∀゚)━━━━!!!!! 열림━━━━━━(゚∀゚)━━━━━━━!!!!! 가입 Y⌒Y⌒Y⌒Y ⌒Y⌒Y⌒(。A。)!!! 오픈*・゜゚・*:.。..。.:*・゜(゚∀゚)゚・*:.。. .。.:*・゜゚・*!!!!! 가입된다(゚∀゚)아( ゚∀)아( ゚)아( ) . 932 17.06.24 27701 10
전체공지 [도서이벤트] 아마존 베스트셀러 1위!하늘에서 담은 해변 사진집 『비치스』(7/6 木 마감) 552 17.06.23 5476 1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마블 히어로의 세대교체! 《스파이더맨: 홈커밍》 개봉 기념 예매권 증정 (6/27 火 마감) 1246 17.06.16 43983 6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만물 프덬 타령 신고 관련 12번 항목 갱신 필독 06/08 갱신 ★) 2079 16.06.07 745915 46
전체공지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667824 83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2017.06.02 갱신) 489 16.06.06 183697 19
모든 공지 확인하기()
557943 장나라-박보검 결혼설 뜬금포...근원지는? 19:26 5 0
557942 정치신세계에 나온 국방부 장관 후보 송영무 의혹 정리 19:24 41 0
557941 [전문]장나라, 박보검 결혼설 해명 "지나가다 만난적도 없다" 24 19:21 275 0
557940 "당 떨어졌다" 알리는 경고신호 7가지 9 19:21 356 0
557939 美 "8월 초까지 연내 배치 확정 않을 경우 사드 철회" 12 19:17 252 0
557938 프로아무말러 효연 & 프로반응러 태연 13 19:17 282 1
557937 결혼 발표한 NMB스토 리리카의 깜찍한 사과글 사진♡ 51 19:15 1153 0
557936 [프로듀스101] 오늘 생에 첫 브이앱한 연습생.jpgif 17 19:15 543 2
557935 총선에서 결혼 발표했던 NMB멤버의 애교넘치는 사과문 19 19:14 626 0
557934 [속보] 경찰, '호식이두마리치킨' 최호식 회장 구속영장 신청 19:14 138 0
557933 다스 베이더 경에게 덕통 당하는 짤.jpg 2 19:14 167 0
557932 중국의 관우 동상 13 19:11 456 0
557931 트와이스 모모 강하더임~ 4 19:10 247 0
557930 톤그로 참사 46 19:09 1294 0
557929 CG가 아니었던 장면. gif 16 19:08 976 0
557928 주간아이돌 복면돌 회차 정리 (6월 24일자) 3 19:08 230 0
557927 세상에서 제일 행복한 허스키 - 마루군 .jpg 5 19:07 367 0
557926 세월호 선체조사위"침몰원인 조사 다시한다”···직원도 33명 선발 1 19:06 105 0
557925 씨바멋쟁이 사슴벌레 6 19:05 270 0
557924 트와이스 -아이언 두부- 9 19:03 383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000 Next ›
/ 1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