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437305855
조회 수 8010 추천 수 0 댓글 60
텔레그래프 캡쳐

"내 아내와 여자친구에게 감사한다."

경기 최우수 선수로 선정된 기쁨이 지나치게 컸던 탓일까. 생방송으로 중계되는 TV 카메라 앞에서 무심코 불륜을 고백한 한 가나인 축구선수의 영상이 화제로 떠올랐다.

영국 텔레그래프는 지난 19일(한국시간) "남아프리카 공화국의 프리스테이트 스타즈에서 뛰고 있는 가나 출신 공격수 모하메드 아나스(22)가 자신의 아내와 여자친구에게 고맙다는 인사를 남기는 사고를 저질렀다"고 보도했다.

아나스는 17일 열린 아약스 케이프타운과 경기에서 2골을 넣는 활약을 펼쳤다. 팀은 2-2로 비겼지만, 멀티골을 터뜨린 아나스의 활약에 그는 경기 최우수 선수로 선정되는 기쁨을 안았다.

문제는 최우수 선수로 선정된 뒤 방송국과 인터뷰하는 과정에서 벌어졌다. 흥분을 식히지 못한 채 카메라 앞에 선 아나스는 무심코 "팬들에게 고맙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 그리고 내 아내와 여자친구에게도 감사하다"고 얘기해버렸다.

여자친구라는 말이 튀어나온 뒤에야 자신이 무슨 얘기를 했는지 깨달은 듯한 표정의 아나스는 당황한 표정으로 잠시 멈칫했다. 이어 "이 얘기는 그러니까 아내에게 감사하고 싶다는 뜻이다. 정말 미안하고, 미안하다. 마음 깊이 사랑하고 있다"며 황급히 자신의 발언을 무마하기 위해 노력했다.

생방송으로 불륜을 고백해버린 황당한 아나스의 인터뷰는 전세계 축구팬들 사이에서 큰 화제가 됐다. 트위터 등 SNS에서는 "아나스, 우리는 당신이 아직 살아있길 바란다", "넌 전설이야, 아직도 웃음이 멈추질 않아", "누가 아나스가 아직 살아있는지 확인해봤어?" 등 조롱 섞인 농담들이 넘쳐났다.

리플 더 보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더쿠x다산북스 도서이벤트】 서툰 어른들을 위한 에세이 『보노보노처럼 살다니 다행이야』 1918 2017.04.16 69416 3
전체공지 크롬앱으로 더쿠하는데 글 하나 누를때마다 광고창 떠서 구글스토어로 넘어감 앱 설치하라고 83 2017.04.13 24634 1
전체공지 메갈 쉴더 및 관련 공지 위반 회원들 약 60명 전원 무통보 차단 알림 397 2016.07.21 86793 58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017.04.20 update+) 1655 2016.06.07 557802 41
전체공지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2016.05.21 539365 78
전체공지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가입 마감 기록 공지 (2016.12.18 마감) 778 2015.02.16 734246 14
공지 자기네들이 올린 사진 퍼갔다고 더쿠 까는 외방 회원들.JPG 219 2017.04.24 8962 3
공지 [ 왕덬 : 92덬 댓글 참조 및 댓글 경고 공지 ] 콜플 콘서트 남주혁 이성경 투샷 jpg 169 2017.04.24 10632 1
공지 ▶ (대선 관련 게시물 금지) 대선 및 대선후보 관련된 게시물들은 『대선토크방』에 올려라 2017.04.06 16894 24
공지 *☆* 스퀘어방 이용 안내 (2016.07.06 갱신) 370 2016.06.06 154091 17
모든 공지 확인하기()
508910 JTBC 손석희 사장이 직원들에게 보낸 메세지 294 16.10.26 1080258 87
508909 [2016.02.01 갱신] 스퀘어방 이용안내 93 14.08.28 200270 4
508908 강남패치에 올라온 장수원여친과 텐프로라는 그친구 82 16.06.25 173351 0
508907 [19/후방주의] 오늘 아프리카TV에서 있었던 충격적인 섹ㅅ 스캔들 사건 ㄷㄷㄷ.jpg 148 16.11.22 155827 0
508906 *☆* 스퀘어방 이용 안내 (2016.07.06 갱신) 370 16.06.06 154091 17
508905 19금) 16년도에 쓰는 중년-숙녀-미시 AV배우들.JPG (스압 후방) 30 16.03.26 153255 2
508904 장동민외 옹달샘의 여성관 224 15.04.11 126068 6
508903 문희준 스캔들과 그 팬들로 인해 고통받았던 전직 베이비복스 팬의 눈물나는 먹먹문.txt 475 17.02.11 85510 153
508902 타고난 사업가였던 주병진.jpg (스압) 58 16.09.28 70920 3
508901 강남패치한테 저격먹고 인스타 비공계로 돌린 이혜원 76 16.06.25 65388 0
508900 LG 여전히 또 거짓말 하다 이번에도 걸림.jpg 205 17.01.05 58240 16
508899 좌충우돌 빵셔틀 로맨스♥ 모바일게임 <일진에게 찍혔을 때> 423 16.03.25 57206 10
508898 몸캠 유출된 배우 서하준 216 16.12.10 55272 1
508897 중복게시물도 관계없음! 중복 고나리자 및 각 분야 영업글 고나리자들 강퇴 주의 178 15.09.01 47823 8
508896 이영돈PD, 라면 들쑤시더니 자기 이름 라면 출시 94 15.03.26 47632 0
508895 [혐오주의] 어린이 노예 장난감.ㅌㅅㅌ 14 14.10.31 43092 0
508894 [더쿠 케톡방 대종합] 2014년 지수러브 주작 대사건 자료 모음 일단 정리 45 14.11.11 43086 36
508893 몸캠 유출된 배우 서하준 69 16.12.10 42132 1
508892 김과장 삐라루꾸 실체 13 17.03.04 41811 0
508891 초등학생 살해한 17살 같은동아리 트위터.jpg 155 17.03.30 41669 3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5000 Next ›
/ 5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