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389515246
조회 수 937 추천 수 1 댓글 5
201701120341_61130011193204_1_99_2017011원본보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당선인이 11일(현지시간) 뉴욕 트럼프타워에서 기자회견 도중 CNN 기자를 가리키며 "가짜 뉴스야"라고 소리치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당선인이 11일(현지시간) 러시아가 미 대선에 개입하기 위해 해킹한 사실을 처음으로 인정했다. 그러나 러시아가 자신의 변태행위를 담은 동영상을 갖고 있다는 보도는 전면 부인했다.

트럼프 당선인은 이날 뉴욕 트럼프타워에서 지난해 대선 승리 이후 처음으로 기자회견을 갖고 “대선 해킹의 배후는 러시아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트럼프 당선인이 러시아의 해킹을 인정한 것은 처음이다.

트럼프 당선인은 다만 “미국에 대해 해킹 시도를 하는 것은 러시아 뿐 아니다”며 “대통령에 취임하면 90일 이내에 어떤 해킹도 방어할 수 있는 방안을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러시아가 다시는 이런 시도를 하지 않을 것”이라고도 덧붙였다.

트럼프 당선인은 그러나 러시아가 자신의 음란 행위를 담은 동영상을 갖고 있다는 보도는 사실이 아니라고 강하게 부인했다.

CNN은 트럼프 당선인이 과거 모스크바 리츠칼튼 호텔에서 매춘부들을 불러 변태 행위를 강요했으며, 이 장면은 러시아연방보안국이 숨겨놓은 카메라에 고스란히 녹화됐다는 정보보고 문건이 존재한다고 보도했다. CNN은 이 문건이 트럼프 당선인과 버락 오바마 대통령, 의회 지도부에 보고됐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트럼프 당선인은 “그건 모두 가짜 뉴스이며, 엉터리”라며 “그런 일은 일어나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 과정에서 트럼프 당선인은 기자회견장에서 CNN의 짐 아코스타 기자와 언쟁을 벌이기도 했다. 아코스타 기자는 여러 차례 손을 들고 질문을 했으나, 트럼프 당선인은 화난 목소리로 “당신에게 질문할 권리를 주지 않겠다”며 “CNN은 가짜뉴스”라고 묵살했다.

트럼프 당선인은 정보보고 문건 전문을 공개한 온라인매체 버즈피드도 “쓰레기”라고 비난한 뒤 “이들은 대가를 치를 것”이라고 경고했다.

이에 CNN은 성명을 내고 “가짜뉴스라는 주장의 근거를 대라”며 “트럼프 당선인과 오바마 대통령이 이 정보보고 문건을 지난주에 보고받은 건 사실”이라고 반박했다. CNN은 “ 정보보고 문건 35쪽 중 중 개요에 해당하는 2쪽을 제외한 나머지 내용에 대해서는 사실여부를 검증할 수 없어 보도조차 하지 않았다”고 강조했다.

트럼프 당선인은 또 자신의 모든 기업 자산을 독립적 신탁에 맡기고, 트럼프그룹을 두 아들에게 맡기겠다며 경영 승계 입장도 공식으로 밝혔다.

그는 이익충돌 소지가 많다는 지적을 의식해 “외국 정부가 트럼프 호텔에 지불해서 발생하는 이익은 미국 정부에 기부하겠다”고도 말했다.

트럼프 당선인은 오바마케어(건강보험개혁법)는 폐기하는 동시에 새로운 대안을 제시하겠다고 말했다. 논란이 많았던 멕시코 국경 장벽 건설 공약도 실천할 것이며, 그 비용은 멕시코 정부에 청구할 것이라는 기존 입장을 재확인했다.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도서이벤트] 1920년에 쓰여진 포르투갈 리스본 여행 가이드북 『페소아의 리스본』(7/27 木 마감) 1450 17.07.20 27519 4
전체공지 ●●●●●●● [필독] 게시물 제목에 (-) 마이너스 달고 마이너스 플로우 달리기 범람으로 인한 금지 공지 422 17.07.16 55435 54
전체공지 ■■■ 신규회원 및 더쿠 회원들 제발 필독!! 현재 진행중인 무통보차단 관련 미리 조심해 ^^* (2017/07/20 7번 항목 불편한 회원들 갱신) 702 17.07.02 170644 47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07/21 10번. 아가씨 단어 관련 논란 등 갱신 ★) 2421 16.06.07 934013 48
전체공지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853174 87
공지 【 2017-07-26 (수) PM 13:30 이후 실시간보고 】SKT 데이터에서 지금도 실시간으로 광고 납치 돼? 98 17.07.26 2964 0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2017.07.20 카테고리 개편 A.항목 추가 갱신) 586 16.06.06 220410 21
모든 공지 확인하기()
592933 '추적60분’ 이명박 아들 마약 연루사건, 검찰은 무엇을 덮으려했나? 21:45 9 0
592932 美 "北 원유 수입 봉쇄"…중국 기업 추가제재도 예고  21:45 4 0
592931 20년간 군대 관물대의 변화.jpg 1 21:45 31 0
592930 국가별 담배값과 흡연율 관계.jpg 4 21:43 90 0
592929 병맛이지만 힐링되는 드라마.jpg (일드) 6 21:41 278 0
592928 잠 자다 개놀람.gif 2 21:39 212 0
592927 존나 웃긴 프듀 김상균 <쎄씨> 2행시.twt 47 21:36 795 0
592926 진짜 요정인 것 같은 여자연예인 9 21:36 505 0
592925 바른정당 "'MB 정부 문건' 정치 보복 포석으로 이용하지 말라" 20 21:34 190 0
592924 최근 살 많이찐 리한나.jpg 51 21:31 1220 0
592923 최근 장우영 얼굴 (화보사진) jyp. 27 21:30 645 2
592922 [단독] 軍, 北 ICBM급 발사에도 경계태세 완화…‘완전 평시상태’ 1 21:29 183 0
592921 일반인들 공개처형해서 논란중인 소녀시대 태연, 효연.JPG 115 21:29 2915 0
592920 드라마 <쌈, 마이웨이> 속 최애라(김지원).gif (데이터주의) 3 21:28 142 0
592919 한국에서 장사가 망하는 이유.JPG 14 21:27 1292 0
592918 김재경 남동생.jpg 11 21:23 1063 0
592917 액자식 구성 3 21:23 363 0
592916 ㅋ 남자들은 너무 단순하다니깐 9 21:22 574 1
592915 KBS 금토드라마 최강배달꾼 고경표×채수빈 포스터 촬영현장 스틸컷.jpg 3 21:22 147 0
592914 책을 빌려주지 말아야하는 이유 38 21:20 1996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000 Next ›
/ 1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