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한진 총수 일가가 1등석을 통해 고가의 명품을 들여오는 등 대한항공을 ‘심부름센터’처럼 이용했다는 증언이 나왔다. 고가의 명품을 세관에 신고하지 않고 반입해 '탈세' 의혹도 제기된다.   
  
17일 뉴스토마토는 복수의 대한항공의 현직 임직원으로부터 총수 일가의 관세법 위반 행위와 관련된 증언들을 제보받아 보도했다. 사무장 등 대한항공 직원이 총수 일가의 명품을 구입하고, 고가의 명품들을 신고하지 않고 들이는 등 불법 행위에 동원됐다는 내용이다.   
  
대한항공의 현직 사무장 A씨는 이 보도에서 총수 일가의 고가 명품이 국내에 안전하게 도착할 수 있게 보관하는 역할을 맡았다고 했다. 명품은 조양호 대한항공 대표이사 회장의 부인 이명희씨, 조현아 칼호텔네트워크 사장, 조현민 대한항공 여객마케팅부 전무 등이 대한항공 현지 지점에 구매를 의뢰한 것이라고 A씨는 설명했다.  
  
명품 구매 과정은 이렇다. 현지 지점장이 명품을 구매한 뒤, 입국편 항공기의 사무장에게 전달한다. 사무장은 1등석에 명품을 보관한다. 그리고 항공기가 국내에 도착하면, 미리 대기하던 대한항공 관계자가 물건을 받아간다고 A씨는 증언했다. 승객과 수화물이 내려지기 전 대한항공 직원이 미리 와서 명품을 받아가며, 대한항공 임직원이 다니는 통로를 통해 세관을 거치지 않는다는 증언도 나왔다.  

A씨는 수십여 차례에 걸쳐 이 같은 과정을 통해 명품을 반입했다고 증언했다. A씨는 “박스나 쇼핑백에 명품이 담겨 오는데, 한 번은 박스를 열어보니 크리스티앙 디오르 드레스였다. 영수증에 5000달러가 쓰여 있었다. 대한항공 임직원이 다니는 통로를 통해 세관에 신고하지 않고 반입됐다”고 말했다.  
  
고가의 명품을 세관에 신고하지 않을 경우 관세법 위반이다. 국외로부터 반입하는 의류는 600달러까지 세금이 면제된다. A 사무장의 증언이 사실일 경우 총수 일가는 이 드레스 한 벌에만 118만 5310원의 세금을 내야 한다.   
  
또다른 승무원들의 증언에 따르면 대한항공은 ‘김포-제주’ 노선을 활용해 제동목장(제주)에서 유기농 식품을 공수했다. 제동목장은 대한항공의 소유로, 345만1525평의 부지로 돼 있다.  
  
총수 일가는 대한항공을 동원해 제동목장으로부터 유기농 식품을 받았다. 지난해 한 승무원은 제동목장에서 공수 받은 달걀을 무릎에 올려놓고 김포공항까지 비행했다. 이·착륙 때 충격으로 달걀이 깨질까봐 그랬다고 한다. 해당 승무원은 “계란 한 판을 들고 점프싯(jump seat)에서 이·착륙을 했다”며 “김포의 지점장이 헐레벌떡 뛰어와서 계란을 전달했다”고 말했다. 
  
해당 폭로에 대해 대한항공 측은 중앙일보에 “부분 과장”이라고 해명했다. 대한항공 측은 “확인되지 않은 내용이 언론에 무차별적으로 제공되고 있어 당혹스럽다”며 “사실과 거리가 있는 내용들이 많다. 아니면 말고 식의 제보는 곤란하다”고 해명해왔다.  



[출처: 중앙일보] 
http://news.joins.com/article/22543675

부분 과장?...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775 16.06.07 1998148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1929048
공지 < 왕덬 : 69덬으로 쓴 댓글 참조-요즘 더쿠 이미지 문제 이유> 오늘 이상하게 인터넷 속도 느린 이유?.jpg 152 17.12.21 143056
공지 ▶ [필독] 스퀘어방 19금 게시물 관련 + 연예인 잡담식 비교 논란 악의적평가 게시물 등 공지 개정 알림 426 17.12.18 63820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626 16.06.06 572049
모든 공지 확인하기()
844862 '뮤직뱅크' NCT 2018, 18명 총출동한 역대급 퍼포먼스 '압도적' 4 17:46 125
844861 한국에서 감정을 나타내는 말.jpg 12 17:45 302
844860 정확해 보이는 정해인 키 9 17:45 394
844859 예능 잘하는 모모랜드 주이.jpg (feat. 연우) 3 17:44 157
844858 서울대학교 대나무숲에서 화제된 커플.jpg 13 17:42 932
844857 '고창군수 여론조사 조작 의혹'…경찰, 고창군체육회 압수수색 17:42 72
844856 뉴이스트W 렌, 소아암 백혈병 어린이 위한 선행 ‘훈훈’(feat 희망이) 3 17:41 104
844855 엑소 세훈의 인스타 연속 업뎃 (야무진 본인 홍보 )ㅋㅋㅋ 6 17:38 460
844854 국뽕 빼고봐도 세계적으로 맛있는 요리다 vs 그정도까지는 아닌듯 104 17:38 1430
844853 2017년도 세계 주요 기업 순이익 Top 20 11 17:36 311
844852 지난달에도 타돌 밀쳤던 팬덤.. 23 17:36 1048
844851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현재 사전예매량 50만 근접 6 17:35 219
844850 예비군 핸드폰 사용 논란.jpg 23 17:33 1200
844849 유앤비(UNB) 준, 가죽재킷도 완벽 소화…’오빠 잘생겼어요’ 4 17:29 301
844848 이탈리아인이 생각하는 유럽 음식지도 36 17:27 1684
844847 수백만달러들여 덕질하는여자.jpg 11 17:27 1634
844846 어처구니 없는 안철수 26 17:26 576
844845 김경수 압색 YTN 오보, 간부가 셀프 작성·승인·정정까지 17 17:25 504
844844 아빠 그만해!! 11 17:25 635
844843 윤아 인스타그램 15 17:25 764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000 Next ›
/ 1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