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박근혜 검찰 소환·최순실 구속, 형 확정됐을 때 내 삶 생각할 것"


최순실 국정농단 사건의 ‘내부 고발자’이자 ‘키맨’ 역할을 했던 노승일 K스포츠재단 부장이 21일 “목구멍이 포도청”이라며 생활고를 털어놨다.

노 부장은 이날 tbs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에서 “지난달부터 월급이 안 나왔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정동춘 전 이사장이 임기가 끝나고 연임이 안 된 상태에서 법인인감을 갖고 나갔다”며 “은행에 가서 비밀번호와 통장을 바꾸는 바람에 재단이 월세도 못내고 있다”고 밝혔다.

또 노 부장은 독일에 가기 전 최순실씨에게 한번 해고를 당했을 당시 “저녁 7시부터 10시까지 배드민턴 레슨을 하고 밤 11시부터 다음날 오전 11시까지 생선을 날랐다”고 말했다.

이후 최씨의 제안으로 독일에 갔는데 “월급을 한번 받고 못 받았다”며 당시 최씨가 자신이 세금을 너무 많이 낸다며 세후 150만원만 주고 나머지 200만원은 코어스포츠에서 받으라고 했다고 되짚었다.

그는 “독일 코어스포츠 직원으로 등록도 하기 전에 이런 얘기를 했다”며 당시 최씨는 삼성과 200억 계약을 했을 때라고 했다. 그래놓고 최씨는 다른 데로 옮겨다녔다며 밥도 못 먹고 난방도 끊기는 등 처참한 생활을 했다고 말했다.

노 부장은 “최씨는 직원들을 음식점의 이쑤시개처럼 생각했다”며 “필요할 때만 잠깐 쓰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공익제보자가 된 이후 현재 상황에 대해 노 부장은 “레슨을 하든 생선을 나르든 상관 없는데 몸 상태가 배드민턴을 가르칠 수 있는 상태가 아니다”고 털어왔다.

그러면서 노 부장은 “몸을 만든 다음 코치를 해야 할 것 같다”면서 전국의 배드민턴 동호회에 “일자리 좀 주세요, 섬도 가겠다”고 호소했다.

또 노 부장은 “박근혜는 탄핵됐고 최순실은 구속된 상태이고 여타 사람들도 다 구속됐지만 1심도 안 끝났다”며 “대법으로 갈 때까지 정상적인 직장은 못 구할 것 같다”고 토로했다.

노 부장은 “정상적인 직장을 구한다 해도 검찰에서 도와달라고 하면 재판 증인으로 나가기도 해야 한다”며 “고용주 입장에서는 쉽지 않다, 재판이 끝날 때가지 제 삶이 제 삶이 아니다”고 말했다.

노 부장은 “내부고발자 단체가 있는데 얘기를 들어보니 엄청난 고초를 많이 겪었더라”며 “좋은 일을 한 건데 직장 내에서 왕따를 당하거나 해고가 되면서 많은 어려움을 겪었더라”고 전했다.

http://m.gobal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21382
리플 더 보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더쿠x다산북스 도서이벤트】 서툰 어른들을 위한 에세이 『보노보노처럼 살다니 다행이야』 1855 2017.04.16 60551 3
전체공지 크롬앱으로 더쿠하는데 글 하나 누를때마다 광고창 떠서 구글스토어로 넘어감 앱 설치하라고 83 2017.04.13 22469 1
전체공지 메갈 쉴더 및 관련 공지 위반 회원들 약 60명 전원 무통보 차단 알림 397 2016.07.21 86483 58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017.04.20 update+) 1654 2016.06.07 555330 41
전체공지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2016.05.21 536652 78
전체공지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가입 마감 기록 공지 (2016.12.18 마감) 778 2015.02.16 733700 14
공지 ▶ (대선 관련 게시물 금지) 대선 및 대선후보 관련된 게시물들은 『대선토크방』에 올려라 2017.04.06 16039 24
공지 *☆* 스퀘어방 이용 안내 (2016.07.06 갱신) 370 2016.06.06 154006 17
모든 공지 확인하기()
508191 흔한 다인원 걸그룹의 안무대형 (주어 : 우주소녀) 1 17:04 96 0
508190 대담한 Biker.gif 1 17:03 72 0
508189 프랑스 부모가 허용하는 자녀의 결혼 선호 대상 3 17:02 220 0
508188 나더러 눈썰미가 좋다고 했었어. 수많은 사람들이 있는 그 길속에서 어떻게 자신을 딱 알아 볼 수 있는지, 그 수많은 사람들 사이에서 너를 찾아낼 수 있는건, 너를 세상에서 가장 좋아하던 나의 특권. 17:01 167 0
508187 명탐정코난에서 미란이가 남도일을 좋아하게 된 계기 고찰 7 16:55 453 0
508186 일본사람들도 못읽는 독특한 일본이름.jpg 29 16:54 1161 0
508185 [시카고타자기] 이게 이번에 새로 출시된 조선글타자기 인가?.gif 6 16:53 262 0
508184 평소 러블리한 이미지보다 진하게 나온듯한 하연수 5 16:53 387 0
508183 바리스타 어울리는 연예인은? 1위 공유, 2위 박보검 11 16:53 97 0
508182 박유천 목격담 (존웃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feat.윤은혜) 11 16:53 1056 0
508181 유승민 딸 최근.jpg 17 16:50 906 0
508180 한국남자들에겐 불호가심할거같은 여자st jpg 70 16:47 1601 0
508179 인종차별적인 노래지만 대부분 웃기다고 넘기는 노래 6 16:47 506 0
508178 물고기가 사타구니를 강타했다.ㅌㅇㅌ 8 16:45 544 0
508177 최악의실수 TOP10 .JPG 10 16:44 749 0
508176 대한민국이 자랑하는 해당 스포츠 종목 올타임 넘버1 다투는 레전드.jpg 7 16:43 336 0
508175 이 라켓이 보이면 넌 테니스부 신입부원이야 20 16:37 1124 0
508174 새로 풀렸다는 레드벨벳 아이린 과사.jpg 156 16:34 2958 1
508173 "라떼 시키면 사이즈 업" 스타벅스, 우유사랑라떼 캠페인 28 16:33 1224 0
508172 쇼 진행자가 화음을 넣어주자 놀라는 아델ㅋㅋㅋ 12 16:31 698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5000 Next ›
/ 5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