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박근혜 검찰 소환·최순실 구속, 형 확정됐을 때 내 삶 생각할 것"


최순실 국정농단 사건의 ‘내부 고발자’이자 ‘키맨’ 역할을 했던 노승일 K스포츠재단 부장이 21일 “목구멍이 포도청”이라며 생활고를 털어놨다.

노 부장은 이날 tbs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에서 “지난달부터 월급이 안 나왔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정동춘 전 이사장이 임기가 끝나고 연임이 안 된 상태에서 법인인감을 갖고 나갔다”며 “은행에 가서 비밀번호와 통장을 바꾸는 바람에 재단이 월세도 못내고 있다”고 밝혔다.

또 노 부장은 독일에 가기 전 최순실씨에게 한번 해고를 당했을 당시 “저녁 7시부터 10시까지 배드민턴 레슨을 하고 밤 11시부터 다음날 오전 11시까지 생선을 날랐다”고 말했다.

이후 최씨의 제안으로 독일에 갔는데 “월급을 한번 받고 못 받았다”며 당시 최씨가 자신이 세금을 너무 많이 낸다며 세후 150만원만 주고 나머지 200만원은 코어스포츠에서 받으라고 했다고 되짚었다.

그는 “독일 코어스포츠 직원으로 등록도 하기 전에 이런 얘기를 했다”며 당시 최씨는 삼성과 200억 계약을 했을 때라고 했다. 그래놓고 최씨는 다른 데로 옮겨다녔다며 밥도 못 먹고 난방도 끊기는 등 처참한 생활을 했다고 말했다.

노 부장은 “최씨는 직원들을 음식점의 이쑤시개처럼 생각했다”며 “필요할 때만 잠깐 쓰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공익제보자가 된 이후 현재 상황에 대해 노 부장은 “레슨을 하든 생선을 나르든 상관 없는데 몸 상태가 배드민턴을 가르칠 수 있는 상태가 아니다”고 털어왔다.

그러면서 노 부장은 “몸을 만든 다음 코치를 해야 할 것 같다”면서 전국의 배드민턴 동호회에 “일자리 좀 주세요, 섬도 가겠다”고 호소했다.

또 노 부장은 “박근혜는 탄핵됐고 최순실은 구속된 상태이고 여타 사람들도 다 구속됐지만 1심도 안 끝났다”며 “대법으로 갈 때까지 정상적인 직장은 못 구할 것 같다”고 토로했다.

노 부장은 “정상적인 직장을 구한다 해도 검찰에서 도와달라고 하면 재판 증인으로 나가기도 해야 한다”며 “고용주 입장에서는 쉽지 않다, 재판이 끝날 때가지 제 삶이 제 삶이 아니다”고 말했다.

노 부장은 “내부고발자 단체가 있는데 얘기를 들어보니 엄청난 고초를 많이 겪었더라”며 “좋은 일을 한 건데 직장 내에서 왕따를 당하거나 해고가 되면서 많은 어려움을 겪었더라”고 전했다.

http://m.gobal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21382
리플 더 보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코미카 이벤트 중단 사과문 공지 90 2017.03.26 14975 6
전체공지 메갈 쉴더 및 관련 공지 위반 회원들 약 60명 전원 무통보 차단 알림 396 2016.07.21 78968 58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017.03.27 update+) 1613 2016.06.07 502451 41
전체공지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2016.05.21 482854 77
전체공지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가입 마감 기록 공지 (2016.12.18 마감) 777 2015.02.16 722172 14
공지 최근 스퀘어 아이돌 악성 병크 게시물 / 베티 게천 타령 염불에 대해。 187 2017.03.15 20330 42
공지 *☆* 스퀘어방 이용 안내 (2016.07.06 갱신) 366 2016.06.06 152270 17
모든 공지 확인하기()
481542 팬정성 대박많이 느껴지는 EXID팬의 주간뉴스 21:03 21 0
481541 국과수, 세월호서 발견한 유해 수습..해수부 "동물뼈 추정" 10 21:01 269 0
481540 합의금 얼마내면 돼요??.jpg 13 21:00 308 0
481539 아이유에게 종현이란 jpg 16 21:00 350 0
481538 님.. 장애인임? 21:00 151 0
481537 문재인 호남경선 압승, 정청래 “그간 광주·전남서 과반 득표는 文이 처음” 2 21:00 98 0
481536 대선 후보들 재산 jpg 19 20:58 349 0
481535 우타다 히카루 6th Album 「 Fantome 」 판매 추이 (2017/04/03 & 26주차) 5 20:56 91 0
481534 민주 "국민의당 'ARS 무효표' 지적은 음모론…예의 벗어나" 4 20:55 83 0
481533 미국에서 무려 40주 베스트셀러를 기록한 자퇴생 32 20:54 813 4
481532 팬사인회 보이콧관련 선수협입장 11 20:54 414 0
481531 문재인 보다 강한 분 18 20:53 525 0
481530 데이비드 간디 비타민 광고 로고 없는 버전 12 20:53 234 0
481529 강호동과 30년 이상 함께 한 강호동의 매니저 (현 SM C&C 이사) 23 20:51 1024 0
481528 해수부 "세월호 인양 현장 유골, 동물뼈 추정"(속보) 46 20:51 1250 0
481527 "좌익, 北과 손잡고 세월호 참사 저질러" 상지대 교수 막말 3 20:50 78 0
481526 오늘자 문재인과 반려견 마루.jpg 12 20:50 527 2
481525 남녀 구별도 못하는 출국심사 jpg 9 20:49 677 0
481524 스타 닯은꼴 모음 9 20:47 196 0
481523 더이상 미룰 수 없다 너의 대학 나의 결혼.jpg 24 20:47 861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5000 Next ›
/ 5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