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최근에 본인이 싫어하는 아이돌들 스퀘어에 선동적으로 까질하러 오는게 스퀘어방 하는 주목적인 것 마냥 

이상한 게시물들 일당백으로 쓰고 다른 글에 댓글까지 쓰면서 논란 만드는 회원이 일부 있는데,

 

오늘 있었던 일을 예시로 들면

- 설리병 제대로 걸린 백예린

- 요새 비쥬얼 완전 맛 간 엑소

등의 게시물과

- 미나 탈퇴했으면 좋겠다. 분위기 더 흐리기전에 빨리 조치 취하길.

멀쩡한 게시물에 이런 댓글 등등 쓰면서 논란 만든 일당백 차단당한 회원. 


그 외,

- 멤버 멕이는 방식이 비슷한듯한 백현과 태연

쓴 회원 

- 부담스러운 시우민

쓴 회원 

등등


일당백으로 맨 위 케이스와 같이 스퀘어에서 논란 게시물들 만든 회원 비롯해서, 아래 회원들까지...

케톡같은 본인이 활동하는 해당분야 게시판에 불호글써서 알아서 거기서 주장하던지 하면 될 글을 본인이 싫다고 논란글이나 상탄게 이해 안가는 노래 등

굳이 케톡이 아닌 스퀘어에 남들 다 보라고 올려서 모르쇠로 엄한데서 까판 만들면서 스퀘어방 시발같이 만드는 회원들이 일부 있는데

여기가 아이돌이나 연예인 찬양만 하라는 팬사이트성의 게시판은 아니지만, 그렇다고 지 싫어하는 아이돌 다같이 까판 열라고 만들어놓은 게시판도 아니므로

저런 게시물들 뿐만이 아니라, 주기적으로 가끔씩 등장하는 뜬금없이 과거 병크 플로우들 올리면서 논란 까판 만들기 등등

스퀘어방 좆같이 만드는 마이너스성 게시물들 올리거나 일부러 긁는 글/댓글 쓰고 다니는 회원들은 

지금껏 그랬듯 언제든 게시판 분란조장으로 쥐도 새도 모르게 무통보 차단 될 수 있으므로 유의 바람. 

(왕덬은 여기 활성화만 시키면 그만이라면서 방조하는 운영자인 것 마냥 조롱하는 회원들 있던데, 문제되는 회원들은 매일매일~ 차단 하고 있음^^)

요며칠 부쩍 심해져서 하는 공개 경고임.





그리고 반대로, 예전부터 고질적으로 스퀘어에 조금만 본인돌한테 기분 나쁜 게시물 올라오면 스퀘어방 베스티즈 게천 같다고 게천 염불 외우면서,

스퀘어방 그래서 안 간다느니 여길 쓰레기장 못 만들어서 안달난 것 마냥 염불 외우는 회원들 있는데 

물론 더쿠도 커뮤니티 자체가 연예사이트 중에 1,2위를 다툴 정도로 성장하고 사이트가 커지면서 이용자도 많아지고 여기로 다 몰리다보니 

이런 저런 회원들 다 있기 마련이라 연예인 관련 얘기하는 게시판들 보통 다 마찬가지로 이런 저런 넌씨눈 댓글 및 자칭 막말에 악플 같은 댓글들 쓰는 회원들도 물론 있지만,

그래도 논란 되서 댓글 만선되는 일부 게시물 제외하면 아무 문제 없이 좋은 댓글만 달리면서 다 예쁘다, 귀엽다, 멋지다면서 넘어가는 아이돌 게시물들이 더 충분히 넘치고 많음.


- 방금뜬 소녀시대 카시오 2017 완전체 CF .jpg

- "꽃보다 예쁜 청년들"…엑소, 패션지 커버 장식

- 엑소 새 보그 화보.jpg

- 앞머리 자른 러블리즈 서지수.jpg

- 엑소 백현이 보여주는 코디님의 중요성.jpg


등등 매일 스퀘어 전 게시물 모니터 하면서 다 눌러 보는데, 여기서 말하는 게천 같은 곳이였으면 악플 도배됐을 수도 있었을법한 게시물들인데 

위 게시물들 처럼 악플 없이 멀쩡히 넘어가는 게시물들이 더 많은 상황이고 (위 게시물들 검색해서 댓글 보면 알듯)

본인들이 보초선답시고 논란에 댓글 만선 된 까플 게시물에만 감정이입하고 내내 신경쓰면서 

케톡 같은데서 스퀘어 악플글이랑 속상하다는 글 계속 올리고 분위기 유도 하니까 더 그렇게 느껴지는 부분도 큼.


베티 게천은 지금 들어가서 일부 아이돌 검색만해봐도 멀쩡한 게시물에 그룹명 깔려고 패러디 조롱에 악밖에 안남은 포털급 댓글들 천지에 

관리자도 그런 거 방관하면서 같이 올리는 게시판인데, 다들 연예게시판 기준이 베티 게천 밖에 없는지 

1년 전에도 게천 타령 좀 하지말라고 공지 했는데 요새 또 게시판마다 게천 타령 염불들 외우면서 돌덬들이 말하는 '정치질' 마냥 분위기 만들어대니 답답한 현실.


스퀘어 글 제목에 'ㄷㄷㄷㄷ' 많이 올라온다고 게천 같다, 'vs 글 많이 올라온다고 게천 같다', '악플 많아서 게천같다' 등등..가관인데

흔한 남초 여초 사이트나 큰 카페 이슈/연예 게시판 아이돌이나 연예인 게시물 많이 올라오는 곳은 

다 커지면 이런 저런 사람들 섞이면서 청정할 수도 없을뿐더러 다 마찬가진데 그걸 굳이 게천타령 하면서 덮어 씌우니까 답답해서 하는 소리임.


평소에 타 여초들 까는 글이나 하소연 올라오면 항상 "커뮤 이용자 다 거기서 거기야. 다 겹쳐. 여기도 똑같아" 이러면서 일반화들 잘만하는데다가,

위 주장대로라면 여기도 다 베티 하던 유저든, 타 여초 하던 유저든 섞이고 섞여서 거기서 거긴건데

이럴 때만 게천같다/여기가 제일 더럽다/포털보다 심하다/여기는 싹 다 고소해도 할 말없는 수준이다/쓰레기장이라 스퀘어 안간다 등등 

여기가 제일 개좆같고 더러운 게시판마냥 정치질 해대면서 오바육바 떨어대고 스퀘어 이용하는 멀쩡한 다수의 유저들까지 이상한 취급하고 눈치주는 것.


그러면서 본인들도 핫한 아이돌 이슈나 논란/디스패치 글/설리-최자/화영 사건 등등 남의 아이돌 이슈에는 또 입 간지러워서 다들 댓글로 한 소리 하러 오고..

대부분이 그 회원이 그 회원...거기서 거기일뿐..^^;

암튼 이 부분 관련해서 기존 더쿠 규칙인 예민 유난회원들이랑 마찬가지인 경우이므로, 

매번 저런 게천 쓰레기장 징징 스퀘어 까달라고 선동하거나 예민떠는 회원들도 전에 아래 공지에서 1년 전에도 게천 악플타령 언급했듯이 심하면 차단될 수 있음을 알림.


【1/3】 더쿠 오픈 취지와는 반대로 예민오바육바 여초 된 더쿠 분위기 전환 차 예민병자/보초 회원들 물갈이 강퇴파티 전 필독 공지 (이 공지와 관

http://theqoo.net/208728157 


http://theqoo.net/208728147


리플 더 보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더쿠x다산북스 도서이벤트】 서툰 어른들을 위한 에세이 『보노보노처럼 살다니 다행이야』 1855 2017.04.16 60492 3
전체공지 크롬앱으로 더쿠하는데 글 하나 누를때마다 광고창 떠서 구글스토어로 넘어감 앱 설치하라고 83 2017.04.13 22457 1
전체공지 메갈 쉴더 및 관련 공지 위반 회원들 약 60명 전원 무통보 차단 알림 397 2016.07.21 86482 58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017.04.20 update+) 1654 2016.06.07 555307 41
전체공지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2016.05.21 536635 78
전체공지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가입 마감 기록 공지 (2016.12.18 마감) 778 2015.02.16 733698 14
공지 ▶ (대선 관련 게시물 금지) 대선 및 대선후보 관련된 게시물들은 『대선토크방』에 올려라 2017.04.06 16033 24
공지 *☆* 스퀘어방 이용 안내 (2016.07.06 갱신) 370 2016.06.06 154006 17
모든 공지 확인하기()
508191 명탐정코난에서 미란이가 남도일을 좋아하게 된 계기 고찰 16:55 113 0
508190 일본사람들도 못읽는 독특한 일본이름.jpg 8 16:54 344 0
508189 [시카고타자기] 이게 이번에 새로 출시된 조선글타자기 인가?.gif 2 16:53 117 0
508188 평소 러블리한 이미지보다 진하게 나온듯한 하연수 5 16:53 184 0
508187 바리스타 어울리는 연예인은? 1위 공유, 2위 박보검 4 16:53 43 0
508186 박유천 목격담 (존웃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feat.윤은혜) 5 16:53 408 0
508185 유승민 딸 최근.jpg 13 16:50 523 0
508184 한국남자들에겐 불호가심할거같은 여자st jpg 54 16:47 1067 0
508183 인종차별적인 노래지만 대부분 웃기다고 넘기는 노래 3 16:47 354 0
508182 물고기가 사타구니를 강타했다.ㅌㅇㅌ 7 16:45 427 0
508181 최악의실수 TOP10 .JPG 8 16:44 560 0
508180 대한민국이 자랑하는 해당 스포츠 종목 올타임 넘버1 다투는 레전드.jpg 7 16:43 256 0
508179 이 라켓이 보이면 넌 테니스부 신입부원이야 19 16:37 929 0
508178 새로 풀렸다는 레드벨벳 아이린 과사.jpg 136 16:34 2454 0
508177 "라떼 시키면 사이즈 업" 스타벅스, 우유사랑라떼 캠페인 26 16:33 1056 0
508176 쇼 진행자가 화음을 넣어주자 놀라는 아델ㅋㅋㅋ 12 16:31 617 0
508175 펌)화장 순할 때 태연 모습 32 16:30 1164 0
508174 베네치아 비엔날레 한국관, 알고보니 불법 건물 2 16:23 638 0
508173 [PD를 만나다①] '터널' PD "'시그널'과 차별점 없다면 기획도 안했을 것" 5 16:23 195 0
508172 살해된 채 교실에 누워있는 담임선생님을 발견한 학생들이 시체를 숨기는 드라마(추리물,미스테리) 10 16:20 775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5000 Next ›
/ 5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