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389867536
조회 수 163 추천 수 0 댓글 0

2017011301000951900063891_99_20170112141

사진제공=전북 현대
독일 분데스리거 김진수(25)가 '아시아 챔피언' 전북 현대 유니폼을 입었다.

11일 메디컬 테스트를 마친 김진수는 12일 전주월드컵경기장 내 구단 사무실에서 계약서에 사인했다.

김진수의 이적료는 140만유로(약 17억5000만원)에 마무리됐다. 관건이었던 연봉과 계약기간도 구단과 선수가 만족할 만한 수준에서 협상됐다. 계약기간은 4년. 전북은 독일 분데스리가 3개 팀과 K리그 타팀의 러브콜을 뿌리치고 생애 첫 K리그 무대를 경험하는 김진수의 가치를 인정해줬다.

김진수는 13일 오후 전북 선수단과 함께 동계 전지훈련지인 아랍에미리트 두바이로 떠나 새 시즌 준비에 돌입한다. 김진수는 유럽 시즌 중 이적했기 때문에 몸 상태는 좋은 것으로 알려졌다.

김진수는 "아시아 정상의 팀에 함께 하게 돼 기쁘다. K리그 무대의 첫 팀은 전북이라고 생각해왔다. 많은 이유 중에서 가장 큰 이유는 전북 팬들이다. 전북 팬들의 성원은 일본과 독일에 있을 때도 느껴보고 싶었다. 경기장에서 팬들의 성원에 반드시 보답하겠다"고 전했다.

신갈고-경희대 출신인 김진수는 17세 이하, 20세 이하 연령별대표팀을 거친 엘리트 선수다. 2012년 일본 J리그 알비렉스 니가타에서 프로에 데뷔한 김진수는 2014년 여름 독일 호펜하임으로 둥지를 옮겨 주전 왼쪽 풀백으로 활약했다. 일본과 독일에서 102경기에 출전했다.

2014년 브라질월드컵 직전 부상으로 출전이 좌절된 김진수는 그 해 인천아시안게임 금메달로 아쉬움을 풀었다. 2015년 1월에는 호주아시안컵 대표로 활약하며 슈틸리케호의 준우승을 이끌었다.

전북은 김진수의 영입으로 최강 수비라인을 구축했다. 기존 이주용과 최재수가 각각 군 입대와 계약만료로 전력에서 이탈해 가용자원이 박원재 밖에 남지 않은 상황이었다. 게다가 K리그 내 최강희 전북 감독의 눈을 사로잡은 풀백을 찾기란 하늘에 별따기였다. 왼쪽 풀백은 희소가치가 높은 자원이었다. 김진수는 그야말로 천군만마가 된 것이다.

최 감독은 왼쪽 측면에 김진수, 오른쪽 측면에 이 용이란 국가대표급 풀백을 품에 안으면서 고민이었던 안정적인 빌드업과 크로스 정확도를 높일 수 있게 됐다.

최 감독은"김진수는 지금의 기량을 넘어 앞으로의 기대가 더욱 큰 선수이다. 그 기대에 부응할 선수라고 믿고 있다. 좌우 풀백의 공격적인 선수들이 보강되면서 올 시즌에는 전북의 다양하고 화끈한 공격 축구를 팬들에게 보이겠다"고 밝혔다.

김진회 기자 manu35@sportschosun.com

리플 더 보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마동석X이하늬X이동휘 주연 영화 《부라더》 VIP 무대인사 시사회 앞.줄.좌.석. theqoo 회원 초대!!(10/26 木 마감) 877 17.10.17 17120 0
전체공지 [도서이벤트] 요리사 버전의 「밴드 오브 브라더스」, 『전쟁터의 요리사들』 (10/25 水 마감) 851 17.10.16 13146 0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8/30 타덬인데~인증 / ‘투명하다’ 등 암묵적인 룰 생성 금지 갱신 ★) 2537 16.06.07 1231661 49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1190381 119
공지 스퐃스퀘어 *☆* 올림픽방 오픈 알림 공지 56 16.08.05 9264 0
모든 공지 확인하기()
81974 잡담 농구 전랜 직관 또 졌다 ㅠㅠㅠㅠ 3 17.10.20 25 0
81973 잡담 배구 나 이제 영상 녹화해서 들고 다녀야지 17.10.20 32 0
81972 스퐃스퀘어 F1 토로로쏘 브랜든 하틀리 이번주말 미국 GP에서 그리드 패널티 확정 2 17.10.20 19 0
81971 잡담 배구 여배 대체 몇일을 기다려야되는거야 ㅠㅜㅜㅜㅠㅠ 2 17.10.20 57 0
81970 잡담 배구 오늘의 승패 예상 3 17.10.20 45 0
81969 잡담 축구 슼에 영업글 써봤다ㅋ 17.10.19 32 0
81968 잡담 배구 오늘의 승패 예상 4 17.10.19 82 0
81967 잡담 토요일 인삼 흥국 전 예상 해보다 5 17.10.19 75 0
81966 잡담 배구 근데 기름은 숙자리 임탈 안푸는 이유가 뭐야? 임탈 풀었다 해도 숙자리가 뭐 타팀가서 뛰겄냐 2 17.10.18 86 0
81965 잡담 축구 선물 전해주고 왔다ㅋㅋ 1 17.10.18 41 0
81964 잡담 배구 기은은 좀 약점이 많이 나온 경기인듯 3 17.10.18 116 0
81963 온에어 송인석 심판됐구나 2 17.10.18 59 0
81962 온에어 배구 역시 공을 좀 뿌려야 경기가 쉽게 풀리는듯 17.10.18 31 0
81961 온에어 배구 와 밍키어텍커버 지렸다 1 17.10.18 44 0
81960 잡담 배구 어창선은 시발 돈 받지 말아야 함 2 17.10.18 66 0
81959 온에어 배구 어케 전경기 오셋이냐 ㅋㅋㅋㅋㅋ 17.10.18 24 0
81958 온에어 배구 오늘도 5셋경기?? 17.10.18 18 0
81957 온에어 배구 이정재존잘.... ㅎㅇ 17.10.18 28 0
81956 온에어 배구 사니킴이 계속 소감말하는데 나도 막 만감이 교차하네 ㅠㅠ 17.10.18 31 0
81955 온에어 배구 사니킴 그동안 고생하셨수..... 17.10.18 24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4099 Next ›
/ 40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