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751327295
조회 수 2289 댓글 20
지인이 돌아가셔서 발인하는 곳에 다녀왔어

나덬 평소에 무슨무슨 상조회사들 광고이 럭셔리리무진 서비스해준다고 하는거 보면
살아생전 한 번 못타보다가 죽어서 타면 무슨 의미야? 이렇게 생각했었거든

지인가족분들도 그렇게 생각하셨는지 장지까지 가는 버스로 운구하는데 아 좀 그렇더라고...
버스 화물칸에 싣는 것도 그렇고
버스에 그 화물칸 있는 열?에는 앉지말라고 하고 ㅠㅠ

살아생전에 리무진 못타봤지만
화물칸에 탈 일도 없었잖아...하

영혼없는 육신은 의미가 없다고 해도..
죽은 다음은 알 수가 없는 거라고 해도...
좀 기분이 슬펐어ㅠㅠ

리무진서비스는 쓸모없다고 생각했던 나덬 반성했다...

하 ㅠㅠ 삼가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리플 더 보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797 16.06.07 2259053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206657
모든 공지 확인하기()
97988 그외 이렇게 살아도 되나 싶은 중기 11:53 60
97987 그외 눈에 껍질이 벗겨진 거 같고 희뿌연 게 끼는 후기 7 11:52 84
97986 그외 원더기 생애 처음으로 버스 사고나서 기사아저씨가 다른버스 타라고 한 후기 2 11:49 67
97985 그외 국민은행에서 나도 모르는 돈 찾은 후기 6 11:28 359
97984 그외 죽고싶진않은데 이런것도 우울증인가 궁금한 중기 2 11:27 86
97983 그외 할 말 없을 때 입 밖으로 나오는 tmi 어떻게 막나 고민하는 중기ㅠㅠㅠㅠ 23 11:01 559
97982 그외 여행하면서 여러 사람들에게 도움받은 후기(소소함) 3 10:49 132
97981 그외 차분해지는 법을 알고싶은 후기 10:40 97
97980 그외 다이어트하는 동기가 나한테 왜그러는지 모르겠는 중기 16 10:02 728
97979 그외 가족이 뭔가 한 걸/어디 다녀온 걸 왜 궁금해해야하는지 모르겠는 후기 38 09:58 787
97978 그외 해외여행 잘알덬들의 도움이 필요한 중기ㅠㅠ 5 09:49 280
97977 음식 빙그레 곤약젤리 복숭아/청포도 후기 6 09:04 400
97976 그외 보통 회사생활 할 때 결재선이 궁금한 후기 3 09:01 363
97975 그외 이직 면접 보고 멘붕 온 후기 08:43 256
97974 그외 집앞 쓰레기버리는 곳에 무개념들땜에 짜증나는 중기 4 07:55 241
97973 그외 우리 아빠가 그래도 인생을 헛살지 않으셨구나 느낀 후기 44 07:37 1761
97972 그외 여름만 되면 걸을때 허벅지끼리 쓸려서 너무 따가운 후기 15 06:17 898
97971 그외 경찰서에 진술서 작성 도와주고 온 후기(별 거 없음) 2 03:09 470
97970 그외 동생 sns 사용하는거때문에 스트레스 오지는 후기 13 03:04 1133
97969 그외 한국 돌아가기 전 마지막 날, 숙소 앞 강가에 발 담구고 있는 후기 4 02:23 760
목록 HO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4900 Next ›
/ 49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