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568928912
조회 수 990 추천 수 0 댓글 16
나는 말수가 정말정말 적어
평소에 말도 별로 안 하고
그냥 할 말도 없음, 정말 없음

그러다보니 친구들을 사귀더라도
정말로 할 말이 없다보니 대화를 이어나가지 못하고 사이가 멀어짐...

덬들은 어떻게 극복했어?
리플 더 보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마츠모토 준x아리무라 카스미x사카구치 켄타로 주연 《나라타주》 시사회 초대!!(2/22 木 마감) 1327 18.02.14 27893 5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2/9 추가갱신! 3번 항목 - 동식물방,후기방 등 개인 인스타그램 링크 공유 익명사이트 룰 위반 주의 강조 갱신) 2751 16.06.07 1741226 51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1694182 126
모든 공지 확인하기()
89174 그외 직장내 관계에서 친하다 의 기준을 모르겠는 중기 3 09:45 70 0
89173 그외 평창올림픽 후기 (+굿즈 인기 개쩖) 2 09:03 332 0
89172 그외 일톡방 '이거 내가 잘못한거니?' 질문글 유형 경험 후기 3 08:58 225 0
89171 그외 지하철 역까지 왔다가 여럿한테 옷에 대해 이야기 들어 다시 집으로 들어가는 중기 18 08:43 481 0
89170 그외 여러모로 한국에서 간호사하는게 맞는지 고민하는 중기 13 04:49 595 0
89169 음식 일본의 매운 컵라면 먹어본 후기 2 04:22 398 0
89168 그외 두드러기 났는데 소아과라도 가야되나 고민되는 중기 5 03:55 156 0
89167 그외 어떻게하면 자막을 예쁘게 넣을 수 있는지 궁금한 중기 9 03:19 503 0
89166 그외 생애 첫 향수 사 본 후기! 4 02:55 416 0
89165 그외 다정한 아빠가 있는 덬들이 너무 부러운 후기 4 02:35 379 0
89164 그외 방탈출 카페가 무서워서 못가겠는 중기 6 02:25 368 0
89163 그외 제작년에 본 오리온자리와 오늘 오리온자리 본 후기 7 02:07 303 1
89162 그외 갤3 만져보고 폰 새로 살 마음 싹 사라진 후기 3 01:36 577 0
89161 그외 기념일을 처음으로 챙겨본 후기 01:29 97 0
89160 그외 간호사 태움에 대해서 교수님이 말한 후기 11 01:20 1241 0
89159 그외 스퀘어 간호사 자살글보고 생각난 내 간호실습 후기 9 01:12 981 0
89158 그외 티비보러 마트 갔는데 32인치가 너무 작아보이던 후기 8 01:07 376 0
89157 그외 예전에 하던 네입버 소셜게임 찾고싶은 중기 도와줘ㅜㅜ 6 00:50 225 0
89156 그외 한번도 다툰 적 없는 남친이 지친다고 말한걸 들은 후기 26 00:41 1479 0
89155 그외 피겨에 뒤늦게야 관심갖게 되었지만 호감인 선수들이 다 은퇴라 슬픈 후기+중에 관심가는 현역선수가 생긴 후기(쓰다보니 구구절절 스압) 6 00:25 308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4459 Next ›
/ 44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