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732589473
조회 수 1267 댓글 20
내가 저번주 토요일날 지역 축제 알바를 했거든
근데 알바남자분이 막 영상 찍는다고 자길 찍어달래 내걸로 찍고 나중에 보내달래 근데 난 모르는 사람이랑 연락하기 싫어서 그분 아이폰이길래 에어드롭해요’!!이랬는데 나중에 카톡으로 보내래. 근데 내가 좀 별로인 눈치인거 알았는지 번호는 안묻고 카톡에서 자기 친구추천을 해달래 그래서 귀찮지만 또 ㅇㅇ하고 친추함 .
그래고 집올때 비가 개 많이왓는데 같이 택시타쟤 ㅋㅋ난 ㅅ걍 따로가도 좋은데 자꾸 권유하길래 그냥 같이 타고, 걍 택시비 내가 낼려고 먼저 내리시라 함ㅋㅋ그분 방향이 먼저기도 했고..근데 굳이 나 먼저 내리라 택시비 나중에 보내고(나눠내면 3천원냄) 이게 카톡프사 한번 누르면 새로 뜨는 친구에서 사라지잖아. 근데 뜬거 확인해서 눌러서 이제 새로운 친구에 안뜸 이름도 기억 안나서 검색도 못함 ㅋㅋ근데 내가 실수로 연동 잘못해서 친구가 지금 700명 된단말이야 그래서 밑으로 내리니까 못찾겠더라고.. 근데 어제 pc카톡으로 들어가니까 새로운 친구에 뭐가 뜨는데 왠지 느낌상 그분인거 같애. 그럼 지금이라도 연락해도 댐? 너무 안늦엇지?
리플 더 보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788 16.06.07 2126551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426갱신) 16.05.21 2054396
모든 공지 확인하기()
96209 그외 지갑잃어버린 중기겸 후기 2 19:44 58
96208 그외 어렸을때 납치?당할뻔한게 생각난 후기 1 19:34 74
96207 음악/공연 내가 좋아하는 노래와 비슷한 취향의 덬들이 추천하는 노래가 궁금한 중기 5 19:12 103
96206 그외 성추행 당할 빤 한 후기 1 19:10 150
96205 그외 내 취직걱정 자꾸 친척이랑 할머니가 깊이 하시는 후기 10 19:07 265
96204 그외 직장에서의 호칭에 대해 궁금한 중기 8 18:49 181
96203 그외 5/20 서울:전북 직관 다녀온 후기! 3 18:49 78
96202 그외 단발에서 숏컷으로 머리 자른 후기 1 18:46 280
96201 그외 카드회사 심사팀 입사할까 말까 고민하는 중기 11 18:36 502
96200 그외 탁상형 선풍기가 날 울린 후기 6 18:27 324
96199 그외 한 교수가 넘 싫은데 끊임없이 전필을 가르치는 중기 18:27 78
96198 그외 다들 목표의식 뚜렷하게 살아가고있는지 궁금한 후기 3 18:16 130
96197 그외 요즘 사람들이 너무 각박한거같은 후기... 4 18:15 426
96196 그외 강박증 편집증 진단받고 진료받는 중기 2 18:14 145
96195 그외 삼수중인데 말하는법을 자꾸 까먹는후기 18:11 125
96194 그외 의미없는 짝사랑이 끝날것같은 중기 18:07 83
96193 영화/드라마 버닝..후기..스포.. 재밌는데이거 18:03 106
96192 그외 단어하나 말투하나 너무 신경을 많이 쓰는 친구를 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겠는 중기 6 17:54 330
96191 그외 학원에서 회계일주일 배웠는데 이게 맞는건가 싶은 후기 12 17:51 423
96190 그외 3만엔 정도 선물로 뭐가 좋을지 고민중인 중기 18 17:16 469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4811 Next ›
/ 48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