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영화/드라마
2018.05.18 00:05

버닝 본 후기 (스포 무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732571900
조회 수 854 댓글 5

생각보다 재밌었음ㅇㅇ

근데 좀 뒤의 10분을 위한 앞의 백몇분이 길긴함ㅋㅋㅋㅋ

개인적으로 지루하지는 않았는데 관 안 분위기는 좀 그랬음ㅋㅋ

사람들이 좀쑤셔하는게 느껴져ㅋㅋㅋㅋ

여배우는 내가 사진만 보고 예상한 분위기는 아니었음

약간 윤진서st일거라고 생각했는데 생각보다 애같았음 좀 아쉬움

스티븐연이 제일 기억에 남음 역할자체가 매력있는것같음

강동원 물망이었던걸로 아는데 그 버전도 보고싶다는 생각들었음

연기하는거 처음봤는데 연기도 잘하더라

그리고 보면볼수록 마스크가 잘생기고 좋은것 같음

유아인은 역시 서민적인 역할할때 연기가 제일 나은거 같음

밀회랑 완득이때가 제일 낫다고 생각하는데 버닝도 추가됨

엄청 난해한 느낌을 각오하고 갔는데 예상보다는 어렵지 않았음

상업적이라면 상업적이라고 할수도 있을것 같음

얼마전에 박하사탕을 봐서 이런 생각이 드는것 같기는 함ㅋㅋㅋ

얼른 브이오디로 나와서 좀 장면장면을 멈춰놓고 자세히보거나

되돌려보거나 하고싶다는 기분이 듦!



리플 더 보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HOT 게시물 알고리즘 변경 예정. + 최적화 작업 예정 56 18.05.26 17188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789 16.06.07 2152534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426갱신) 16.05.21 2080175
모든 공지 확인하기()
96658 음식 첫사랑은 정말 안 잊혀지는지 궁금한 중기 2 07:59 27
96657 영화/드라마 순정에 반하다 본다고 밤을 꼴딱 새고 있는 중기 9 05:37 214
96656 그외 여행 다니다가 물품보관함 찾기 힘들어서 빡쳐서 블로그 만드는 두번째 중기 4 05:25 199
96655 그외 간호사덬 별거아닌걸로 환자한테 감동받은 후기 11 04:35 474
96654 그외 호텔 피에나고베 후기 1 04:29 190
96653 음악/공연 하마사키아유미 노래가 너무좋아서 스트레스받는 후기 2 02:30 169
96652 그외 다이어트 시작한 초기 (지방 분해 식품? 조언 구함) 2 02:22 151
96651 음악/공연 부산대 김연자 님 아모르파티가 재밌었던 후기 7 01:45 730
96650 그외 친한친구의 기준이되는 울타리가 정말 좁은데 요즘 울타리 안에 들어갈 사람 사귀고 싶은 욕구가 너무 커서 슬픈 후기 3 01:19 294
96649 그외 19? 친구랑 현실적인 19이야기를 할 줄 몰랐던 중기 7 01:08 976
96648 음식 서브웨이에서 기분상한 후기 16 00:57 1264
96647 음식 마카롱 좋아하는 덬들이 있다면 도움을 청하는 후기 ㅠㅠ 11 00:27 638
96646 그외 내돌 컴백을 앞두고 싱숭생숭한 후기 2 00:26 205
96645 그외 다이어트 중인데 밤에 찾아오는 배고픔을 어떻게 참아야 하는지 궁금한 중기 16 18.05.27 539
96644 그외 회사 그만둔다 하는 순간부터 괴롭힘 당해본 덬들 후기가 궁금한 중기 5 18.05.27 795
96643 그외 10시간 비행기타는데 뭘할지 궁금한 후기 18 18.05.27 1177
96642 그외 주식을 해보고싶은데 책을 추천 받고싶은 초기 1 18.05.27 177
96641 그외 내가 이 세상에 태어난 자체가 잘못한거구나 깨달은 후기 8 18.05.27 794
96640 그외 우리동네 103번은 스피드광 2 18.05.27 200
96639 그외 작년부터 독립이 너무 하고싶은 후기 4 18.05.27 380
목록 HO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4833 Next ›
/ 48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