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732048916
조회 수 1555 댓글 33
안녕 덬들아!

나는 어릴때부터 통뚱이였고, 대학생 되고서
한번 확 뺐다가(-20kg) 4년째 잘 버티다가
사회초년 회식덬이 되기전(백수), 되고서 10kg이 야금야금 올랐어!

무시하고 살 수 도 있는데 나는 강박도 있고, 스스로 빼고 싶은 생각도 크고, 집안에서 아빠의 외모코르셋..(?)때문에 도저히 안뺄 수 가 없더라...
또, 한번 날씬해 보니까 그때 얻어진 결과들이 크더라고.. (그땐 몰랐는데.. 소화가 잘된다, 숨이 안찬다, 예쁜옷을 입는다 등)

여튼 나는 저 20kg를 빼고 4년간 유지하는데
많은 돈을 썼어.. (더 쓴 덬들에 비하면 적겠지만)
PT 4번, 요가2번, 수영1번, 보조제, 주사 등해서 한... 500만원 쓴거 같아! (결국엔 쪘지만)

그런데 이제 사회덬도 되고 쥐꼬리만한 월급이지만
수입이 생겼으니, 내 용돈을 타이트하게 매고 남는 돈들을 긁어모아서 할부로 달 72만원 하는 체형교정PT를 너무 받고 싶은데... 가장 가까운 부모님께 상담하자니 안된다. 한심하다. 라는 대답만 돌아올 것 같아서 끙끙 앓고 있달까...

컴퓨터를 쉬지 않고 8-9시간씩 보다보니 목도 아프고(원래 일자목~일자목 초기) 앉아만 있으니 골반, 무릎이 다 아프더라.. 그래서 마사지 같은거 받을 비용들까지 투자하면 일반 pt가 아닌 교정전문pt인데 괜찮을까...과거의 pt는 정말 꽝이였거든 ㅎ.. 차라리 돈을 몇달 동안 더 모아서 쥬ㅂㅅ같은걸 할까 고민돼...

어쨋든! 다이어트에 이렇게 돈쓰는게 한심한 인생일까...
리플 더 보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HOT 게시물 알고리즘 변경 예정. 35 18.05.26 8497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788 16.06.07 2147832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426갱신) 16.05.21 2074343
모든 공지 확인하기()
96580 그외 발표만 하면 목소리를 떠는 후기.. 00:26 9
96579 그외 오늘 난청 의심한 후깈ㅋㅋㅋㅋㅋㅋ 00:16 36
96578 그외 자존감도둑인 제일 친했던 친구를 어떻게 대해야할지 모르겠는 후기 3 00:10 114
96577 그외 엘리베이터 틈에 에어팟 한쪽 빠뜨린 중기 3 00:01 207
96576 그외 락음악 노래 추천 받는 중기 6 18.05.26 45
96575 그외 인스 떡메 마테 정리 어떻게 하는지 도움받고 싶은 후기 18.05.26 62
96574 그외 23살이 직장인덬들에게 궁금한게 있는 중기 5 18.05.26 322
96573 그외 직장내 성희롱으로 그만둔후기 4 18.05.26 277
96572 그외 백수인데 자꾸 미친년처럼 돈쓰는 후기 16 18.05.26 816
96571 그외 조별과제 같이 하는 일본인 유학생들이 너무 싫은 후기 2 18.05.26 195
96570 그외 내가 쪼잔한건가 궁금한 후기 3 18.05.26 135
96569 그외 컴활1급필기 인강들어야되는지 궁금한후기 9 18.05.26 155
96568 그외 아이폰으로 찍은 봄사진들(스압주의) 8 18.05.26 159
96567 그외 카뱅 궁금한 후기? 은행 여러개있는건 신용에 상관없는지 궁금한 후기? 7 18.05.26 190
96566 그외 영어공부법 보고 나랑 너무 생각이 같아서 소름돋는중기 51 18.05.26 669
96565 그외 후지나 파나소닉 카메라 쓰는 후기가 궁금한 초기 18.05.26 50
96564 그외 한국사 1급 딴 후기 2 18.05.26 204
96563 그외 여덬들의 생리주기가 궁금한 후기 30 18.05.26 439
96562 그외 교수랑 첨으로 트러블 겪었던 후기... 5 18.05.26 235
96561 그외 악기 배울 때 레슨쌤의 중요성을 깨달은 후기 18.05.26 116
목록 HO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4829 Next ›
/ 48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