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기 - 나를 감정 쓰레기통으로만 여기는 사람과 자연스럽게 멀어질 수 있을지 걱정되는 중기

메뉴 건너뛰기

친구 중에 정말 나를 감정 쓰레기통 정도로 생각하는 애가 있어
물론 친구 사이에 고민상담 정도는 당연히 할 수 있는데
얼굴 마주칠 때마다 자기 힘든 거 얘기하고 따로 약속 잡고 만나면 자기 얘기 다 들어줘야 난 집에 갈 수 있어..
밤에 전화하거나 카톡하는 것도 다반사고.. 나는 일단 전화는 너무 싫어하고 밤 늦게 카톡하는 것도 싫어함.. 근데 얘는 이런 거 모르는 거 같아 ㅎㅎ 아마 관심도 없겠지;;
처음엔 그냥 성격이나 화법이 다른 거라고 생각하면서 지냈는데 몇가지 일을 겪으면서 그냥 얘한테는 내가 도구구나 생각이 들더라고...
어떤 일이었는지 몇개만 얘기하자면
첫번째는 내 생일에 있었던 일이야
축하한다고 기프티콘을 보내더라고.. 여기까진 괜찮지.. 근데 또 바로 자기 힘든 거 얘기하고, 남 뒷담화를 하는거야;;
이건 축하를 하는건지 생일이니까 이거나 먹고 또 자기 얘기나 들으라는건지;;
두번째 일이 결정적인데 내가 간단한 일(5-10분 소요)을 부탁했더니 정색하면서 지금은 해주는데 다시는 부탁하지 말라고 얘기를 하는거야.. 나는 속으로 진짜 짜증났지만 그 순간에는 내가 을이니 미안하다고 이번만 부탁한다고 했음..
당연히 부탁하면 싫을 수도 있는데 그럼 그냥 바빠서 못하겠다고 하던지.. 말을 그렇게 해야만 하는지.. 내가 그동안 일적으로 도와준 건 뭔지..
그 순간에 깨달은 것 같아, 이 친구한테는 나에 대한 존중이라는게 없는걸...
이때부터는 거리를 두고 있어
근데 내가 일하는 곳이 좁은 커뮤니티고 일때문에라도 지금은 연락은 하긴 해야하는 상황 ㅠ
근데 문제는 얘가 눈치가 없는건지뭔지 나한테 하소연을 못해서 답답한건지 계속 만나자고 한다는 거야...
일 때문에 연락해도 밥 언제 먹을거냐, 나는 먹는다고 하지도 않았는데 며칠며칠 너도 괜찮지 않냐 이런식...
그래서 나는 6월까지 바쁘다고 항상 거절했고, 6월 지나면 얘랑 일로도 연락 안해도 됨...
근데 그때가 되면 얘는 이제 바쁜 일 끝났으니 만나자고 할 것 같아.. 그러면 내가 생각하는 자연스러운 멀어짐이 안 될 것 같아서 무섭다 ㅠㅠ
일은 같이 안해도 커뮤니티가 좁아서 대놓고 절교하기는 좀 힘든 상황이거든ㅠ
사실 6월 지나서 그렇게 안되었을 때 걱정해도 되는 일이긴 한데...
갑자기 너무 불안해서 중기를 써봄...
자연스럽게 멀어진 후기를 나중에 쓸 수 있으면 좋겠다 ㅠ
리플 더 보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180701 15번 항목 포인트 모으기용 편법 활동 조항 갱신[게임방제외]) 4584 16.06.07 2537917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436012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21 15.02.16 1238008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5619 그외 직장 언제 그만둘지 정하니까 마음 편해진 후기 01:10 11
105618 그외 행정학과 출신들은 어디 취업하는지 궁금한 후기 2 00:45 110
105617 그외 부정적으로 사는 삶 중기 4 00:42 110
105616 그외 수면내시경 처음 해본 후기 1 00:41 34
105615 그외 연애문제때문에 누군가의 위로가 절실한 중기 4 00:41 83
105614 그외 인스타그램이 자존감 도둑이란걸 체감한 후기 6 00:33 357
105613 그외 비혼덬 결혼식 축의금내는 기준이 있는 중기 7 00:08 420
105612 그외 아랍어 인강 어디서 들을 지 추천받는 중기 00:02 51
105611 그외 공기업 준비하는 덬들 꼭 토익 준비하길 바라는 후기 14 18.08.14 487
105610 그외 나를 사랑하는 법도 공부가 필요한 걸까 두서없이 긴 푸념글이야 1 18.08.14 110
105609 그외 동양풍 로맨스 소설 추천받고싶은 후기!! 3 18.08.14 112
105608 그외 어렸을때 아빠한테 쫓겨나고 맞은게 생각나서 괴로운 후기 18.08.14 83
105607 영화/드라마 맘마미아2 별루였어... 4 18.08.14 226
105606 그외 한달 반만에 삼프터하는 후기 4 18.08.14 304
105605 그외 과민성대장가스형 궁긍한 후기 8 18.08.14 213
105604 그외 내 사주 욕나오는 부분이 있는 후기 1 18.08.14 203
105603 그외 경조사 있을 때 축의금이나 부의금 금액 설정하기가 참 힘든 후기 4 18.08.14 121
105602 그외 모든 종류의 혼자놀기를 그만 두기로 결심한 후기 5 18.08.14 271
105601 그외 인복있는게 뭔지 궁금한 중기 18.08.14 73
105600 그외 시험전에 덬질하러 가도 될까 의견 구하는 중기 18.08.14 86
목록 HO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5281 Next ›
/ 52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