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rray(1) { [0]=> object(stdClass)#508 (25) { ["favorite_srl"]=> string(9) "795348522" ["member_srl"]=> string(8) "10972058" ["module_srl"]=> string(5) "24761" ["list_order"]=> string(9) "795348522" ["module"]=> string(5) "board" ["module_category_srl"]=> string(1) "0" ["layout_srl"]=> string(5) "24780" ["use_mobile"]=> string(1) "Y" ["mlayout_srl"]=> string(7) "7879696" ["menu_srl"]=> string(5) "24758" ["site_srl"]=> string(1) "0" ["mid"]=> string(4) "talk" ["is_skin_fix"]=> string(1) "Y" ["skin"]=> string(16) "sketchbook5_ajax" ["is_mskin_fix"]=> string(1) "Y" ["mskin"]=> string(9) "flatBoard" ["browser_title"]=> string(12) "일상토크" ["description"]=> string(0) "" ["is_default"]=> string(1) "N" ["content"]=> NULL ["mcontent"]=> NULL ["open_rss"]=> string(1) "Y" ["header_text"]=> string(0) "" ["footer_text"]=> string(0) "" ["regdate"]=> string(14) "20140615072801" } }

최근 그저 마음으로 호감이었던 사람이 있었는데

그냥 좀더 알아보고 싶고

같이 이야기해보고 싶고 그정도 상태야

뭐 짝사랑 이런것도 아니고ㅋㅋ


근데 친구는 조금더 마음이 많았나봐

난 티가 날 정도로 좋아했던게 아니라

아마 친구는 모르고 나에게 도와달라고 했는데

마음이 좀 그랬어ㅠ.ㅠ


나도 호감을 가지고 알아보고 싶었던 사람인데

그 친구가 잘되어도, 내가 좋아하게 되어도,

나랑 잘되어도 뭔가 찜찜한 상황이되었어


나도 일단은 좋게 봤다라고 대답은 했는데 참 그렇네..

리플 더 보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180701 15번 항목 포인트 모으기용 편법 활동 조항 갱신[게임방제외]) 4524 16.06.07 2426995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333661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07 15.02.16 1113253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2468 그외 주말 아침인데 꿈한테 강제로 깨워진 후기 08:01 63
102467 그외 다른사람한테만 친절한 아빠가 싫은 후기 2 07:01 133
102466 음식 커피에 스플렌다 넣고 마셔본 후기 2 06:12 198
102465 그외 오전 5시 반인데 내 방 온도는 33도인 후기 2 05:45 433
102464 그외 패드류가 노트북의 하위호완이 될 수 있는지 고민중인 초기 6 05:26 224
102463 그외 운동 안하고 많이 먹었는데 체지방량 3.5키로 빠지고 근육은 늘은 후기 3 05:11 313
102462 그외 데니스 텐 선수에 대해 처음 안 후기 1 04:59 166
102461 그외 에어컨 고장나서 아벤느 미스트로 버티는 중기 04:54 71
102460 그외 태어나서 처음으로 자해한 내가 한심한 후기 1 04:46 100
102459 그외 강아지기 너무 보고 싶어서 울고 있는 후기 3 04:37 186
102458 그외 결정장애가 너무 심각한 중기 4 04:24 105
102457 그외 차은우에 빠진 후기 9 03:46 247
102456 그외 또라이한테 전화 온 후기 12 03:44 383
102455 그외 엄마 때문에 현타 와서 혼란스러운 후기 2 03:39 185
102454 그외 부모님이랑 합의를 봐야하는데 막막한 중기 29 03:31 753
102453 그외 덬들의 존잘 존예 아이돌들이 찍은 셀카 자랑하고 갔으면 좋겠는 초기٩(∗ ›ω‹ ∗)و 16 03:30 206
102452 그외 죽을 위기 넘기고 생명의 소중함을 느끼다가 리셋되서 다시 느끼고 싶은 중기 03:30 80
102451 그외 인생선배(?)들아 인생에서 친구는 어떤 존재야? 8 03:07 243
102450 그외 남자친구의 야한농담이 너무 싫어서 고민인 중기 25 02:55 857
102449 그외 지금 진지하게 에이즈가 걱정되는 후기 36 02:47 1066
목록 HO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5124 Next ›
/ 51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