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713341901
조회 수 361 댓글 7




일단 나덬은 저번주 금요일에 매복사랑니를 발치 했음.

가자마자 오늘 뽑을 자리를 엑스레이로 다시 찍는데 저번에 검사할땐 입에 물고 전체적으로 찍었는데

이번엔 완전 안쪽으로 쑤욱 집어넣어가지고 찍는데 내가 입 벌리는게 넘 작아서 엑스레이 찍는것도 고생고생 개고생하면서 찍음..

간호사선생님이 손 뺄때마다 내 침이 같이 섞여 묻어가지고....... 내가 다 죄송 .....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암튼 엑스레이 찍을때부터 이렇게 입벌림이 힘들었는데 ... 진짜 수술때 입벌림이 이렇게 까지 힘들거라곤 생각도 못함 ㅋㅋㅋㅋㅋㅋ




암튼 마취를 시작하는데, 나는 전체적으로 무슨 액체를 입에 물고 몇분 있으라는거야. 삼키지말고 한 몇분을 그렇게 입에 물고 있으니,

전체적으로 마취가 됨. 입 안쪽이랑 혓바닥까지도 마취 되었는데 그거 뱉고나서도 좀 얼얼하게 마취 기분이 남아있었음.

혓바닥까지 마취되니까 기분이 다 이상 ㅋㅋㅋㅋ 암튼 그렇게 전체적으로 입 안 마취가 끝나고, 또 몇십분 기다렸음.

그러다가 의사쌤이 오고 그 커다란 주사기로 부분 마취 시작함.

나는 후기 찾아 볼때 마취가 더 아팠다고 하는 덬들 후기 보면서 어떡해!!! 하면서 속으로 울부짖었는데 ㄹㅇ 그냥 감기 걸려서 엉덩이에

주사 놓았을때의 그 따끔 거림 정도 였음 ..! 근데 이것도 사바사인가봐 마취가 더 아픈 덬들도 있을듯 ㅠㅠㅠㅠ



암튼 그렇게 부분 마취하고나서도 좀 더 기다렸다가 드디어 수술을 들어가는데 나는 아까 위에도 말했다시피 마취가 더 아플거라고 생각

했기 때문에 진짜 전혀 아무런 고통 없이 잘 끝낼줄 알았는데..... 알았는데 .... 그게 아니였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까 엑스레이 찍을때도 개고통이었던 입벌림이 걸림돌이 된거임 ㅋㅋㅋㅋㅋㅋㅋ큐ㅠㅠㅠㅠㅠㅠㅠㅠ 나는 입을 진짜 최대로 벌렸는데

더 벌리래 ㅠㅠㅠㅠㅠ 진짜 수술할때 입 좀 더 벌려달란 소리 수십번 들은듯ㅋㅋㅋㅋㅋㅋㅋㅋ



사랑니 뽑는건 진짜 마취했으니까 아무런 고통도 없었는데 , 입벌리는거 때문에 양손 깍지 끼고 진짜 손 덜덜덜 떨으면서 속으로 악을 지르면서

그렇게 입벌리니까 내가 힘들어보였나봐 의사쌤이 하다가 더이상 안되겠는지 잠시만 쉬었다 가재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래서 진짜 나 수술용 그 덮개 얼굴에 씌우고 한 몇분 쉬었다 갔음. 내 옆에 다른 사랑니 환자도 있었는데 그 환자는 수직 사랑니였나봐

진짜 그 나 쉬는사이에 몇분도 안되는 시간에 뽑고 나가심 ...... ㅋㅋㅋㅋㅋㅋㅋ 제일 부럽...

암튼 잠깐 쉬는 시간에도 간호사선생님이 나 턱 관절 막 문질러주시고 하셔서 감동먹었다 ㅋㅋㅋㅋㅋㅋㅋ



그렇게 다시 수술 들어갔는데 그냥 윗쪽 치아 부분은 막 깨부셔서 뽑으셨는데 뿌리 부분 뽑을땐 진짜 나 몸까지 같이 들렸음 ㅋㅋㅋㅋ

의사쌤이 힘을 주면서 꽉꽉 당기는데 그 느낌을 뭐라 설명해야좋을지 모르겠다 ㅋㅋㅋㅋㅋㅋ 암튼 그렇게 1시간동안 사랑니를 뽑고

이제 드디어 나가는데 뽑힌 내 매복사랑니 보니까 거의 산산조각 났더라 ㅋㅋㅋㅋㅋㅋㅋ

암튼 이렇게 입벌림이 고통스러운 수술후기는 끝이야.

이제 발치 후에 어땠는지 적어줄게 ㅋㅋㅋㅋㅋ



수술 다하고 당일날은

마취 깨기 30분전에 약 먹는게 좋다고 해서 약 먹고 바로 잠들었어. 그렇게 깨고 나니까 그래도 고통이 좀 덜하더라고.

약간 얼얼한 정도? 그래서 당일날은 죽 먹었어. 큰 숟가락으로 먹는데, 입 벌리는것도 쉬웠고 암튼 먹는게 좀 순조로웠음.


수술하고 2일차는

일어나자마자 너무 아픈거야. 입을 진짜 제대로 못벌릴정도? 그래서 어제 먹다 남은 죽 먹는데 입을 못벌려서

큰 숟가락을 못써서 진짜 작은 티스푼 그걸로 죽 떠서 먹었어 ㅋㅋㅋㅋㅋㅋㅋ 그래도 그렇게 아침 죽 대충 먹는둥 마는둥

먹고 약 먹고 나니까 그래도 그나마 고통이 줄어서 정오 넘겨서는 아이스크림도 먹고 요플레도 먹었어


수술하고 3일차는 파스타도 먹고, 리조또도 먹고, 국에 밥도 말아먹었어 ㅋㅋㅋㅋㅋㅋㅋㅋ

그래도 2일차 보다는 그나마 낫더라 ㅋㅋㅋㅋㅋㅋ


그 이후부턴 계속 일반식 밥으로 먹고 있는데 그렇게 큰 불편함은 없어

이번주에 실밥 푸는데 실밥 푸고 난 이후가 걱정이다 ㅋㅋㅋㅋㅋㅋㅋ




암튼 이렇게 고통스러운 매복사랑니 발치후기가 끝이 났는데,

아직 매복사랑니가 하나 더 남았어 .....^^........

언제뽑냐 진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암튼 읽어줘서 고마워...

리플 더 보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775 16.06.07 2011365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1940099
모든 공지 확인하기()
94274 그외 it 이직 관련 조언이 필요한 중기 (제발제발) 2 12:38 34
94273 그외 자꾸 밴드스타킹을 팬티스타킹으로 알고 잘못사는 후기 4 12:30 71
94272 그외 탈모로 대학병원다녀온 후기.. 4 12:26 110
94271 그외 화장품이나 CRA업계 종사자 덬들의 조언이 필요한 초기 6 12:01 146
94270 그외 라섹한지 7년차인데 시력떨어져서 진짜 개우울한 후기 5 11:29 509
94269 그외 셀프인테리어 하고 있는 중기 9 11:20 384
94268 그외 입사 예정 인 곳에 전화로 물어봐도 되는가 궁금한 후기 11 11:12 559
94267 그외 당뇨검사에서 정상 판정 받았는데도 당뇨 증상이 지속되서 미치겠는 초기 12 11:10 372
94266 그외 캐시 포인트 모으는 재미에 빠진 후기 3 11:07 154
94265 그외 학식덬 돈을 너무 많이쓰는게고민인 중기 41 10:09 841
94264 그외 새벽 4시부터 지금까지 옆집 너무 시끄러워서 스트레스 받는 후기 1 10:06 204
94263 그외 카톡으로 고백? 비슷한걸 받았는데 머라 해야할지 몰라서 일단 딴청피고있는 중기 17 09:36 835
94262 그외 첫 면접이라 너무 떨리는 중기 3 09:16 181
94261 그외 요새 당첨운이 너무 트여 빨리 로또 사라는 얘기 많이 듣는 후기 11 09:02 453
94260 그외 미국고등학생덬 케이팝팬들이 싫은 중기 12 08:48 1013
94259 그외 어렸을 때 헤어진 친동생한테서 2n년만에 연락왔는데 심란한 후기 47 08:33 1800
94258 그외 간호사덬들 잘 사는지 궁금한 후기 7 08:14 325
94257 그외 폭식이 잦아져 걱정되는 중기 1 07:20 202
94256 그외 KTX 특실탔던 후기 8 06:47 1017
94255 그외 아직도 이해못할 절교 당한 긴 후기 3 05:03 621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4714 Next ›
/ 47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