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713341901
조회 수 1852 댓글 7




일단 나덬은 저번주 금요일에 매복사랑니를 발치 했음.

가자마자 오늘 뽑을 자리를 엑스레이로 다시 찍는데 저번에 검사할땐 입에 물고 전체적으로 찍었는데

이번엔 완전 안쪽으로 쑤욱 집어넣어가지고 찍는데 내가 입 벌리는게 넘 작아서 엑스레이 찍는것도 고생고생 개고생하면서 찍음..

간호사선생님이 손 뺄때마다 내 침이 같이 섞여 묻어가지고....... 내가 다 죄송 .....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암튼 엑스레이 찍을때부터 이렇게 입벌림이 힘들었는데 ... 진짜 수술때 입벌림이 이렇게 까지 힘들거라곤 생각도 못함 ㅋㅋㅋㅋㅋㅋ




암튼 마취를 시작하는데, 나는 전체적으로 무슨 액체를 입에 물고 몇분 있으라는거야. 삼키지말고 한 몇분을 그렇게 입에 물고 있으니,

전체적으로 마취가 됨. 입 안쪽이랑 혓바닥까지도 마취 되었는데 그거 뱉고나서도 좀 얼얼하게 마취 기분이 남아있었음.

혓바닥까지 마취되니까 기분이 다 이상 ㅋㅋㅋㅋ 암튼 그렇게 전체적으로 입 안 마취가 끝나고, 또 몇십분 기다렸음.

그러다가 의사쌤이 오고 그 커다란 주사기로 부분 마취 시작함.

나는 후기 찾아 볼때 마취가 더 아팠다고 하는 덬들 후기 보면서 어떡해!!! 하면서 속으로 울부짖었는데 ㄹㅇ 그냥 감기 걸려서 엉덩이에

주사 놓았을때의 그 따끔 거림 정도 였음 ..! 근데 이것도 사바사인가봐 마취가 더 아픈 덬들도 있을듯 ㅠㅠㅠㅠ



암튼 그렇게 부분 마취하고나서도 좀 더 기다렸다가 드디어 수술을 들어가는데 나는 아까 위에도 말했다시피 마취가 더 아플거라고 생각

했기 때문에 진짜 전혀 아무런 고통 없이 잘 끝낼줄 알았는데..... 알았는데 .... 그게 아니였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까 엑스레이 찍을때도 개고통이었던 입벌림이 걸림돌이 된거임 ㅋㅋㅋㅋㅋㅋㅋ큐ㅠㅠㅠㅠㅠㅠㅠㅠ 나는 입을 진짜 최대로 벌렸는데

더 벌리래 ㅠㅠㅠㅠㅠ 진짜 수술할때 입 좀 더 벌려달란 소리 수십번 들은듯ㅋㅋㅋㅋㅋㅋㅋㅋ



사랑니 뽑는건 진짜 마취했으니까 아무런 고통도 없었는데 , 입벌리는거 때문에 양손 깍지 끼고 진짜 손 덜덜덜 떨으면서 속으로 악을 지르면서

그렇게 입벌리니까 내가 힘들어보였나봐 의사쌤이 하다가 더이상 안되겠는지 잠시만 쉬었다 가재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래서 진짜 나 수술용 그 덮개 얼굴에 씌우고 한 몇분 쉬었다 갔음. 내 옆에 다른 사랑니 환자도 있었는데 그 환자는 수직 사랑니였나봐

진짜 그 나 쉬는사이에 몇분도 안되는 시간에 뽑고 나가심 ...... ㅋㅋㅋㅋㅋㅋㅋ 제일 부럽...

암튼 잠깐 쉬는 시간에도 간호사선생님이 나 턱 관절 막 문질러주시고 하셔서 감동먹었다 ㅋㅋㅋㅋㅋㅋㅋ



그렇게 다시 수술 들어갔는데 그냥 윗쪽 치아 부분은 막 깨부셔서 뽑으셨는데 뿌리 부분 뽑을땐 진짜 나 몸까지 같이 들렸음 ㅋㅋㅋㅋ

의사쌤이 힘을 주면서 꽉꽉 당기는데 그 느낌을 뭐라 설명해야좋을지 모르겠다 ㅋㅋㅋㅋㅋㅋ 암튼 그렇게 1시간동안 사랑니를 뽑고

이제 드디어 나가는데 뽑힌 내 매복사랑니 보니까 거의 산산조각 났더라 ㅋㅋㅋㅋㅋㅋㅋ

암튼 이렇게 입벌림이 고통스러운 수술후기는 끝이야.

이제 발치 후에 어땠는지 적어줄게 ㅋㅋㅋㅋㅋ



수술 다하고 당일날은

마취 깨기 30분전에 약 먹는게 좋다고 해서 약 먹고 바로 잠들었어. 그렇게 깨고 나니까 그래도 고통이 좀 덜하더라고.

약간 얼얼한 정도? 그래서 당일날은 죽 먹었어. 큰 숟가락으로 먹는데, 입 벌리는것도 쉬웠고 암튼 먹는게 좀 순조로웠음.


수술하고 2일차는

일어나자마자 너무 아픈거야. 입을 진짜 제대로 못벌릴정도? 그래서 어제 먹다 남은 죽 먹는데 입을 못벌려서

큰 숟가락을 못써서 진짜 작은 티스푼 그걸로 죽 떠서 먹었어 ㅋㅋㅋㅋㅋㅋㅋ 그래도 그렇게 아침 죽 대충 먹는둥 마는둥

먹고 약 먹고 나니까 그래도 그나마 고통이 줄어서 정오 넘겨서는 아이스크림도 먹고 요플레도 먹었어


수술하고 3일차는 파스타도 먹고, 리조또도 먹고, 국에 밥도 말아먹었어 ㅋㅋㅋㅋㅋㅋㅋㅋ

그래도 2일차 보다는 그나마 낫더라 ㅋㅋㅋㅋㅋㅋ


그 이후부턴 계속 일반식 밥으로 먹고 있는데 그렇게 큰 불편함은 없어

이번주에 실밥 푸는데 실밥 푸고 난 이후가 걱정이다 ㅋㅋㅋㅋㅋㅋㅋ




암튼 이렇게 고통스러운 매복사랑니 발치후기가 끝이 났는데,

아직 매복사랑니가 하나 더 남았어 .....^^........

언제뽑냐 진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암튼 읽어줘서 고마워...

리플 더 보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기능 개선을 위한 작업을 한동안 새벽 ~ 오전에 진행중입니다. 18.07.21 11022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180701 15번 항목 포인트 모으기용 편법 활동 조항 갱신[게임방제외]) 4532 16.06.07 2434091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341265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07 15.02.16 1122947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2686 그외 자취하다가 본가 들어가는데 잘 지낼지 걱정되는 후기 3 09:19 37
102685 그외 아침에 슼 글읽고 충격먹은 후기 09:16 69
102684 영화/드라마 그알보고 아수라본 후기 (스포유) 09:14 41
102683 그외 2+1인데 재고 없어서 하나 내일주겠다고 하는 중기 4 09:07 125
102682 그외 고독한 인바디 2/10기 09:04 46
102681 그외 덬들은 인간관계에 지쳤을때 어떻게 하는지 궁금한 중기 4 08:47 80
102680 그외 D-115 삼수생 정신차리기 초기 9 08:46 121
102679 그외 요즘 불쾌지수 만렙이라 전투력 상승 중인 중기 1 08:42 37
102678 그외 첫연애 끝난 후기 (긴글주의) 08:31 96
102677 그외 영단어를 엄청 잘 외우는 중기 (단어 외우는 방법) 15 08:28 244
102676 그외 유학온 지 3주 다 되어가고 4년 남은.. 의식의 흐름 초기 3 08:08 243
102675 그외 공복유산소 안했으면 좋겠는 후기 8 07:44 599
102674 그외 컴공과 전자과 사이에서 고민하는 덬들을 위한 전자과 후기 2 07:15 178
102673 그외 알바하는데 같이 일하는 분한테 4일만에 목잡힌 후기 8 07:11 466
102672 그외 가족들이랑 너무 안맞아서 진짜 힘든 후기 4 06:01 330
102671 그외 여행중인데 한쪽 어깨만 빨갛게 탄 후기 05:39 74
102670 그외 공시생인데 선택과목 사회vs행정학 어느게 나을까 모르겠는 후기 8 03:59 251
102669 그외 a와 b 중에 고민하는 중기 2 03:31 121
102668 그외 에어컨 틀지 않는 집 많은 지 궁금한 후기 12 03:27 798
102667 그외 졸업 요건 때문에 휴학을 고민하는 중기 1 03:12 141
목록 HO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5135 Next ›
/ 51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