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나덬은 태어날 때부터 우량아로 태어나

통통~퉁퉁을 넘나드는 인생을 살았고

고3 때 수험생이라고 처묵처묵하다보니 수능 끝나고 165cm에 70kg를 찍었음


어릴 때 친척들도 넌 주워온 거 아니냐고 그러고 (엄빠는 말랐음..)

초중고 다니는 내내 은은한 인신공격, 혹은 대놓고 인신공격 당한 적도 많고

초중딩 때 살 가지고 들었던 말이(맏며느리감 덩치라느니 삼겹살이라느니 얘는 푹신해서 좋다느니)

그게 아직까지도 넘나 상처가 될 정도로 남아 있어서

대학 가서 열심히 살을 뺐음 ㅠ 천천히 빼긴 했지만


1학년 끝나고는 70kg를 63kg로 감량했고

2학년 끝나고는 63kg가 53kg가 되어 있었엉 그리고 여기서 멈춤

그렇게 빼고나서 태어나서 처음으로 날씬하다, 말랐다 소리를 몇번 들었는데 울 뻔함 너무 감격스러워서 ㅠㅠ


나름 열심히 빼긴 했고 뺀 게 아까워서 그 무게를 몇년간 잘유지하긴 했는데 (수험생활 동안 좀 찌긴 했는데 그후 다시 뺌)

이게 문제는.. 내가 모태마름이 아니라 그런지 모르겠는데 좀만 관리를 느슨하게 해도 살이 또 훅훅 붙는 게 느껴져 ㅠㅠ

근데 다이어트한 덬들은 많이들 공감하겠지만 1,2kg만 불어도 너무 강박처럼 불안해지고 예전 모습으로 돌아갈까봐 괴로움

나에게는 이게 뿌리 깊은 콤플렉스라서...ㅇㅇ

태어난지 이십몇년만에 겨우 날씬하단 소리를 들어봤는데 다시 예전으로 돌아가기가 싫음 ㅠㅠ


지금은 서른을 앞둔 이십대 후반인데 나이가 들어서 그런가 이젠 예전보다 군살이 더 잘 붙음 ㅠㅠ 살도 잘 안 빠지고

이번 겨울 동안 춥고 피곤해서 좀 내려놨더니 살이 좀 붙었는데 옷이 얇아지니까 넘나 옷태도 안나고 팔뚝살이며 군살들이 도드라져서

저번주부터 다시 다이어트를 시작했는데 너무 불행함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옆자리 여직원이 되게 여리여리 말랐거든? 딱히 운동도 안하고 항상 뭔가를 부스럭부스럭 먹고 있는데 군살 붙은 거 없이 늘씬함 ㅠㅠ

난 군것질도 끊는다고 사무실 차류들 쳐다도 안 보고 있는데 그런 거 가져다 먹는 거 보면 또 부럽고 ㅠㅠ


다이어트는 평생이라는데, 난 왜 애초에 날씬하게 태어나지 못했을까 싶은 생각이 자주 들어

예전에 비하면 살 많이 빼긴 했지만 몸보다 팔다리에 살이 많이 붙는 체질이라 쇼핑할 때도 제약이 많고 입고 싶은 옷들을 못 입거든 ㅠㅠ

나도 막 스키니에 블라우스 넣어 입고 싶고 훅훅 파인 민소매 원피스 입고 싶은데 넘나 힘든 것 ㅠㅠ


인스타나 sns, 아니 그냥 길거리만 봐도 여리여리 날씬하고 옷핏 예쁜 여자들이 차고 넘치던데

난 왜 그중의 하나가 되지 못했을까 싶어서 또 괜히 우울함 ㅠㅠ

다이어트 하기 싫다...

리플 더 보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기능 개선을 위한 작업을 한동안 새벽 ~ 오전에 진행중입니다. 18.07.21 7062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180701 15번 항목 포인트 모으기용 편법 활동 조항 갱신[게임방제외]) 4528 16.06.07 2431150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338155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07 15.02.16 1118892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2596 음식 머랭치기 실패한 후기 13:41 11
102595 그외 왜 꼭 부모님에게 감사해야 하는지 궁금한 후기 1 13:37 64
102594 그외 소개팅 어플 추천 바라는 중기 7 13:05 146
102593 그외 아가들 가르치는데 맨날 정강이 까이는 후기 1 13:03 150
102592 그외 친구가 아래서 약간 빡치는데 내가 예민한건가 싶은 후기ㅠ 15 12:43 505
102591 그외 비싼동네 비싼집 보고 온 후기ㅋㅋㅋㅋ 12 12:17 885
102590 그외 라틴어 배우고 싶은데 많이 어려운지 궁금한 후기 5 12:06 167
102589 그외 친구 말투가 너무 싸가지없는 중기,,,^^ 8 11:54 554
102588 음악/공연 여름팝송추천해주길 바라는 후기 8 11:40 120
102587 그외 중고폰 알아보고있는데 딱 조건에맞는 폰 판매자 전화번호가 신기한 중기 4 11:08 516
102586 그외 공대 과 고민인 중기 31 11:05 396
102585 그외 미스터 선샤인 청률이 10퍼라서 놀란후기 12 11:03 688
102584 그외 엽시 내용이 궁금한 중기 10:55 60
102583 음식 안드폰과 아이패드의 조합이 정말 꿀인지 궁금한 중기 11 10:51 459
102582 그외 4개월만에 주말에 집에서 쉬는 후기 1 10:46 277
102581 그외 원래 이맘때쯤 더쿠 이러는지 궁금한 중기 19 10:31 848
102580 그외 빵집 알바 일년반 미들 일년반 오픈 중기 4 10:14 385
102579 그외 공대 나오면 서울 경기쪽으로 취업 불가능한 지 궁금한 중기 28 09:40 876
102578 그외 나갈까 말까 후기 4 09:35 227
102577 그외 근력 운동 루틴 땜에 고민인 후기 3 09:25 251
목록 HO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5130 Next ›
/ 51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