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713214677
조회 수 994 댓글 11
나는 원래 있었던 일을 재잘재잘 말하는 타입이 아님
회식이 있어도 친구들이랑 술을 마셔도
그 자리에서 신나게 떠들고 놀고 해도 그날로 끝이지
다음날 "이런일이 있었어 ~~"
얘기하는 이런게 진짜 잘 없어
근데 남친은 이걸 싫어해
-어제 재밌었어?
-응 그냥 그랬어 
이런식으로 대화가 끝나는게 싫대
무슨 일이 있었는지 다 듣고 싶대. 특히 술자리에서 있었던 일
아니 사실 회식얘기는 회사사람 아니면 딱히 듣는다고 재밌지도 않잖아..

이런걸로 한 두 번 다툰게 아니라 나도 진짜 노력해서 
이제는 어제 이러이러한 일이있었어
하면서 사소한 일도 이야기 하려고 진짜 노력하거든?

근데 오늘 딱 하는 말이
너가 재밌는 일을 말하는게 아니라
나한테 보고하려고 말하는거 같대 ㅋㅋㅋ
너가 진짜 즐겁다고 느낀 일을 말해줬으면 좋겠는데
보고식인게 느껴진대
아니 회식이 즐겁자고 하는 것도 아니고;;
응 너한테 보고하는거 맞다고 나 회식 싫다고 
근데 너가 듣고 싶대서 일부러 말하는거라고
술자리에 가는게 못마땅한건지 그건 또 아니라고 하면서..
아 진짜 어쩌라는건지 모르겠다

리플 더 보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782 16.06.07 2031680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426갱신) 16.05.21 1959226
모든 공지 확인하기()
94595 그외 내가 나이를 먹었구나 느끼는 중기 09:46 4
94594 그외 클래리티 렌즈 후기 09:42 8
94593 그외 향수직구하고 싶은데 조언구하는 후기 1 09:37 23
94592 그외 우리회사 팀원들 다 짤리고 나만 남은 후기 1 09:35 87
94591 음식 1일 1식 하는 3일째 중기 1 09:34 38
94590 그외 어깨 허리 통증으로 다이어트 해야하는데 조언 구하는 초기 09:31 27
94589 그외 오늘 가장 억울한 사람은 나같은 후기 09:29 38
94588 그외 이북 대여 대란에 책 추천을 바라는 중기 09:25 36
94587 그외 돈이야 불확실한 미래야?(퇴사고민) 7 09:24 74
94586 그외 저 아래 유럽여행 보니 생각나는 회사 때려치고 한달간 유럽 반자유 배낭여행 했던 후기 (스압) 08:56 125
94585 그외 바지사는데 날씬한애들 부러운 후기 6 08:55 240
94584 그외 실업급여 궁금한 후기..? 3 08:39 134
94583 그외 무묭이 고객센터에서 교육받고 있는 중기 1 08:00 164
94582 그외 정말 간단한 아침밥이 뭐가 있는지 궁금한 후기 19 07:43 513
94581 그외 목감기 걸려 죽을 것 같은 중기 1 05:31 102
94580 그외 퇴사후 3주유럽여행중인후기 4 05:09 501
94579 그외 조립컴 견적 짜는데 조언이 필요한 중기 1 04:27 94
94578 그외 프린트, 각종 서류들 너무 많은 덬들 어떻게 정리하나 궁금한 후기 3 03:48 252
94577 그외 알라딘 열린책들 & 예스24 펭귄 클래식 50년 대여 가격 비교 후기 11 02:53 562
94576 그외 백수 1년차 너무 힘들지만 빛나는 미래를 확신하는 중기 17 02:13 893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4730 Next ›
/ 47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