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엄마랑 단둘이 서울가서 놀러다니고 한 적이 몇번 없어서 ㅋㅋㅋ
근데 막상 생각해보니 1.맛있는거 먹기 말곤 생각이 안난다 ㅠㅠ

어디가서 뭐하면 좋을지 추천 좀 부탁행
엄마는 젊은편이라 나랑 정신연령 비슷해!! 엄마라고 특별히 뭐 고려한다거나 그러진 않아도 될거가태

뭐하고 놀아야 잘 놀았다 소문이 날까..ㅎㅎ
리플 더 보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2/9 추가갱신! 3번 항목 - 동식물방,후기방 등 개인 인스타그램 링크 공유 익명사이트 룰 위반 주의 강조 갱신) 2753 16.06.07 1781332 51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1730954 127
모든 공지 확인하기()
89867 그외 생리대 두종류 후기 08:43 6 0
89866 그외 책장 정리하다가 유물 발굴한 후기 2 07:43 201 0
89865 그외 내가 너무 의존적인것같다고 깨닫는 중기 07:13 92 0
89864 그외 내가 불안 장애인지 궁금한 후기 3 06:29 117 0
89863 그외 건강한 자아를 위한 책을 추천받고 싶은 중기 6 04:54 135 0
89862 그외 생리대 추천하는 후기 18 02:39 600 0
89861 그외 동생하고 친하지 않은 후기 8 02:35 341 0
89860 그외 친구한테 통수맞은기분 드는데 내가 예민한건가 싶은 후기(긴글) 7 02:27 490 0
89859 그외 친구남친 행동 내가 예민한가 궁금한 후기.. 8 02:21 425 0
89858 그외 아빠가 허리 아파서 제대로 일어나지도 못해서 병원 추천 받고 싶은 후기 6 02:09 158 0
89857 그외 14학번 무묭이 새내기때 강제 홍설머리였던 후기 4 02:04 640 0
89856 그외 어떻게 내면의 아름다움을 키울 수 있을까 궁금한 중기 5 02:01 166 0
89855 그외 친구한테 서운해서 먼저연락은 자제햇는데 연끊긴 후기 4 01:50 445 0
89854 그외 버스에서 드라마틱한 첫만남을 기대한게 존나 후회되는 후기 18 01:39 696 0
89853 그외 삼수생 새내기 걱정이 많은 후기 2 01:12 220 0
89852 그외 아이폰 어플 추천받고 싶은 후기 5 01:04 184 0
89851 그외 말귀 어둡고 눈치 없고 손밯 느린데 직장다닐생각하니까 무서운 중기 2 01:01 219 0
89850 그외 직장상사랑 대판한 덬 있는지 궁금한 초기 6 01:00 220 0
89849 그외 핸드폰 바꿀 때 최소한의 사기는 안당하는 법을 써보는 후기 97 01:00 791 5
89848 음악/공연 (팝송?)노래 제목 찾느라 잠을 못자는 중기....-ㅁ- 7 00:48 147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4494 Next ›
/ 44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