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673179344
조회 수 803 추천 수 0 댓글 6
5년만에 놀러와서 잠깐 있다 가는데 지금 짐정리하다 갑자기 쓰고싶어졌어ㅋㅋㅋㅋㅋ 5년 전에도 조금 있다 간거라 내가 한국에서 살았을 때 어땠는지 잘 기억이 안나서;_; 되게 새로웠던게 많다ㅋㅋㅋㅋㅋ

1. 도로가 말이 많음ㅋㅋㅋㅋ친절해
차타고 다니면서 계속 느꼈는데... 진짜 표지판이나 이정표가 엄청 많은거 같앗어 내가 막 개발되고 있는 도시 근처에 머물러서 그랬나 암튼 전광판이나 막 번쩍번쩍하는거도 짱많고 30초 간격으로 주의하라는 표시 계속 나오고ㅋㅋㅋㅋ되게 친절하다는 느낌을 많이 받음 네비게이션 없이도 잘 다닐 수 있었다!!

2. 쓰레기통이 너무 없어 ㅠㅠㅠㅠㅠ
ㅠㅠㅠㅠㅠㅠㅠ없다는 얘기는 들었는데 진짜 없더라 심지어 화장실도 이젠 휴지통 다 없애버려서 항상 주머니가 쓰레기들로 빵빵해졌음.... 근데 그래도 거리는 되게 깨끗한거같아 내가 사는 곳은 쓰레기통 존많인데 길거리에 쓰레기도 존많이거든ㅋㅋㅋㅋㅋ 근데 강남역 먹자골목? 그 쪽은 담배꽁초랑ㅜㅜㅜ 쓰레기 너무 많아서 놀랬어 ㅠㅜ

3. 외국인이 많아!
내가 번화가만 놀러다니긴 했는데 확실히 예전보다 외국인이 많이 늘었더라ㅋㅋㅋㅋㅋㅋ 뭐 그 때도 중국인 많긴 했는데 명동이나 그런 곳 놀러갈때마다 직원이 중국어로 말 걸어서 (는 사실 내가 중국인상이라는 소리 종종 들엇...) 잠깐 중국에 왔는지 헷갈릴정도.... 일본인도 엄청 보이고.. 중국인은 잘 모르겠는데 일본인은 멀리서 봐도 딱 일본인같애 스타일이ㅋㅋ 뿐만 아니라 유럽쪽 사람도 만ㄹ이 보이더라.. 담번엔 나도 외국인 친구 데리고오고싶어ㅜㅠ

4. 한국인들 다 예쁘고 잘 꾸미는거같아....
사실 외국에서도 동양인중ㅇㅔ 유독 스타일 비슷하고 화장 잘 한 무리가 지나가면 다 한국 유학생이던데 한국오니까 진짜 그런 사람들이 널렸어ㅋㅋ 유행을 엄청 타는거같애 다들 옷 입는 스타일이 거기서 거기인거같아 (안좋은뜻 아니고!! 나도 그런 옷들 한무더기 사서 입고다녔어ㅋㅋ)
화장도 다들 넘 잘하고.... 나는 화장 할수록 교포같다는 얘길 들어서ㅋㅋ큐ㅠㅠㅠㅠㅠ거의 쌩얼로 다녔는데 진짜 다들 너무 예쁘더라...

5. 다이소가 너무 좋아... 진짜 다있오.......
내 짐의 팔할은 다이소에서 산거같구용..... 가성비 개쩌는거같아 질 ㅂㄹ라고 하던데 이거 내가 사는데서 팔면 최소 네다섯배는 붙여서 팔 수 있을정도임ㅋㅋㅋㅋㅋㅋㅋ 지금 진지하게 돌아가서 다이소 사업할까 생각중이야 렬루ㅋㅋㅋㅋㅋㅋ

6. 카카오프렌즈 만든 사람 좋겠다 진짜...
어딜가나 라이언 어피치 이런애들 다 깔려있더라 상상 이상으로 많은 사랑 받고있는거같았어ㅋㅋㅋ 여태까지 그 어느 나라를 가도 이정도로 여기저기 널려있는? 캐릭터들은 못봤는데 내가 디자인한 사람이라면 너무 신나서 맨날 덩실거릴듯 ㅠㅠ

그리고....... 뭐 소소하게 느낀게 많이 있았ㄴ데 막상 쓰려니까 기억이 안 나ㅜㅜ 그냥 전체적으로 물건들이 질이 좋고 가격대가 괜찮다는거, 귀엽고 아기자기한게 많은거, 음식이 맛있는거, 혼자 놀기 좋은 거, 요런거만 생각난다..ㅋㅋ
암튼.. 이번에 듈아가면 또 언제올지 모르는데ㅠㅜㅜㅜ 내년에 또 오고싶다ㅠㅠㅠㅠㅠㅠ 로드샵 돌아다니고 다이소 구경하다 핫도그 하나 먹고 코노가서 오천원 쓰고 나오는 일상이 너무 그리워질거같애ㅜㅜㅜㅜㅜ
리플 더 보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전세계 800만부 판매 만화 원작, 사토 타케루x아야노 고 주연 《아인》예매권 증정 (2/22 木 마감) 1087 18.02.20 15259 2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마츠모토 준x아리무라 카스미x사카구치 켄타로 주연 《나라타주》 시사회 초대!!(2/22 木 마감) 1568 18.02.14 49236 7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2/9 추가갱신! 3번 항목 - 동식물방,후기방 등 개인 인스타그램 링크 공유 익명사이트 룰 위반 주의 강조 갱신) 2752 16.06.07 1763341 51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1714185 127
모든 공지 확인하기()
89578 그외 영상 처음 관심가지면서 알고 싶은 후기 21:59 18 0
89577 그외 잇몸아파서 치과 다녀온 후기 21:59 12 0
89576 그외 좋은 의사의 기준은 무엇일까 궁금한 후기 1 21:55 21 0
89575 그외 좋은 안목을 가진 사람이 부러운 후기(겸 주저리) 1 21:45 96 0
89574 그외 신경치료 해본 덬들의 후기가 궁금한 중기 15 21:36 89 0
89573 영화/드라마 영화 the shape of water의 삽입곡이 궁금한 중기(살짝 스포? 후기도 조금) 21:34 40 0
89572 그외 보험 잘아는 덬들의 도움들 구하는 중기 10 21:25 113 0
89571 음식 나 오늘 하루종일 먹었는데......계속 허기져서 왜이러나 궁금한 후기 6 21:12 249 0
89570 음식 굽네 치킨 소스로 치면 해먹은 후기 20:57 145 0
89569 음식 부천 타르타르 자몽,딸기 타르트 존맛후기(사진) 12 20:35 496 0
89568 그외 가족이랑 올림픽 못보겠는 후기 13 20:35 561 0
89567 음식 콜센터 교육 듣다가 다른 회사 최종 합격한 후기 8 20:22 529 0
89566 그외 아빠가 해외 직구로 개쩌는 휴대폰 충전기를 구매하신 후기. 3 20:14 520 0
89565 그외 다이소 벚꽃네일 후기 7 20:07 783 0
89564 그외 내가 한 책의 저자가 될 예정인 후기 15 19:57 681 0
89563 그외 전직 보험 설계덬이 알려주는 소소한 팁! 1 19:54 327 0
89562 그외 친구랑 가사분담 때문에 꽁기한 후기 7 19:50 359 0
89561 음식 콜라 라면 치킨 끊은 후기ㅠㅠ 2 19:30 239 0
89560 그외 알못덬 똑딱이 디카 추천 받고 싶은 중기(리코 GR2ㅠㅠ) 4 19:27 111 0
89559 그외 군대 못가서서 못만난 이등별 직장에서 만나니 스트레스 만땅인 후기 3 19:22 277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4479 Next ›
/ 44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