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밑에 의사쌤 후기글 댓글도 그렇고
요즘 한창 고현정일로 말들 많은데 관련 글 올라오면 그냥 기사 얘기하는 댓글 하나 잡아 물고 늘어지면서 극성 쉴더로 몰아가면서 조롱하고 (전혀 안그래보였는데ㅠㅠ)
정치글 댓글에서 일베로 몰아가는 일들도 많고...


이를테면 내가 위와 같이 글을 쓰면 이 글에

"밑에글 원덬이 너지? 답정너에 고줌빠 일베 일타삼피 검거 지리네ㅅㅂㅋㅋㅋㄲㅋ 쓰는 댓글마다 쿠사리먹어서 아닌척 징징대고있네 더쿠에서 꺼져"

라는 댓글이 달릴 것만 같은 엄청난 예민함과 몰아가기.... 어쩔 때 보면 그 사람이 뭐라 했든 상관없이 화풀이삼아 프레임씌우고 몰아가면서 조롱하는 거에 심취한 것 같은 댓글들이 많이 보이는데 가끔 보면 무섭기까지 함;;; ㅜ




사람이 가끔씩 답정이나, 말실수 할 수도 있는 건데 득달같이 달려들어서 물어뜯고 비웃고 상처주고 하는 걸 재밌어하는 분위기가 강해진 것 같아.


더쿠가 내것도 아니니 "내 소중한 더쿠가 변하다니 안돼 ㅂㄷ"하는 게 아니라, 그냥 그런 사람들이 많아졌다는 게 좀 쇼킹하다는 말이야ㅠ


무묭이는 글이나 댓글 잘 안 써서 그런거 봐도 보통 스루하긴 하는데 심한 조롱들 볼 때마다 인터넷 줄여야겠다 이렇게 감정적으로 될까봐 무섭다 싶고...


조롱하는 사람에게는 어떤 일의 진위여부는 중요하지 않다는 말이 떠오르는 요새 댓글분위기를 나만 그렇게 느끼는가 싶은 후기임 ㅠㅠㅠㅡ 사실 지금 글쓰면서도 어떤 예상치 못한 댓글이 달릴지 미리 두렵다
리플 더 보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788 16.06.07 2143732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426갱신) 16.05.21 2069640
모든 공지 확인하기()
96501 그외 모임에 자꾸 친구가 남편을 데려오려고 해서 불편한 후기 1 21:46 21
96500 그외 우리아빠 진짜 철없다 라고 느낌후기 21:41 36
96499 그외 첫월급 후기 1 21:36 68
96498 그외 사고는 아빠가 쳤는데 주변에서 취업압박주는 후기 4 21:31 141
96497 그외 삶이 의미없게 느껴지는 중기 21:30 40
96496 그외 덬들의 단종되서 아쉬운 프랜차이즈 메뉴가 궁금한후기 19 20:45 251
96495 그외 덬들이라면 무슨 선택을 할지 궁금한 후기 7 20:33 119
96494 음식 도로시님이 맛있게 먹는 송주불냉면 후기 6 20:31 212
96493 그외 책장 정리했더니 세뱃돈이 나온 후기(?) 8 20:30 359
96492 음식 독전 보고 온 후기 (스포 없음 1 20:00 116
96491 그외 5년만에 안드로이드로 갈아탄 후기(feat. G7) 11 19:50 379
96490 그외 오늘 무묭이가 기분 좋은 후기 1 19:46 67
96489 영화/드라마 불한당 봤는데 생각보다 마음에 든 후기 5 19:35 134
96488 그외 동방신기 덬도 아닌데 동방신기 72시간 다큐?? 예능?? 흥미롭게 보는 중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4 19:27 199
96487 음식 사은품으로 받아서 버리려던 라면의 맛이 뛰어난 후기 7 19:17 818
96486 그외 크리드 어벤투스 후기 1 19:06 46
96485 그외 이틀간 못잡던 벌레 잡은 후기 4 19:06 137
96484 그외 정신과 예약하고 왔는데 기분이 이상한 후기 1 19:03 113
96483 그외 비번걸린 노트북 자판 갑자기 고장나는바람에 노트북 못켤뻔한 후기 18:50 47
96482 그외 급식덬 조언받고싶은 후기 3 18:47 98
목록 HO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4826 Next ›
/ 48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