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1. 배터리 아깝다고 gps 끄고 살지 말 것
: 배터리야 충전하면 그만이지만 gps를 끈다면 혹시라도 폰을 잃어버렸을 때 구글에 접속해 폰 위치 찾기라는 세상 멋진 기능을 사용할 수 없다

2. 지문은 최소 세 손가락 이상 등록해놓을 것
: 이건 폰을 위해서가 아닌 나를 위해서. 응급 상황 시 누군가 나의 핸드폰의 잠금을 풀어야 할 수도 있다

3. 파손 보험은 선택이 아닌 필수
: 분실 보험까지 하면 한 달 5000원대, 하지만 분실은 gps만 켜 놓는다면 구글 폰 위치 찾기를 이용할 수 있고 전화를 미친 듯이 계속 해서 한다거나... 뭐 어떻게든 해보겠지만 파손 시엔 그냥 답이 없다 파손 보험만 한다면 유플러스 기준 한 달 2700원! 솔직히 2700원 쯤이야 투자할 가치가 있다 내 폰은 언제 어디서 어떻게 고장날지 모른다 ^^...

4. (내 기준) 메모장, 생리 어플, 주소록, 음악 재생 목록은 동기화를 생활화하자
: 주소록은 네이버 주소록에 백업 꼭 해두고 음악 재생 목록은 가끔씩 내 앨범에 저장해두자... 이번에 폰 고장나서 재생목록 엎었는데 너무 짜증 난다...ㅎㅎ... 사진은 정말 중요하다면 네이버 클라우드나 구글 드라이브 등을 이용할 것 혹은 otg? usb 도 좋음 난 사진 sns에 올린 것만 저장해도 돼서 그닥 안 중요

5. 폰이 물에 빠졌는데 방수폰이 아니라면 제발 제발 제발 홀드 버튼을 누르지 말 것
: 난 홀드 버튼을 눌렀고... 그 결과 메인 보드 이상으로 교체 비용 20만원 넘게 나옴ㅎㅎ 서비스센터에서 말하길 폰만 안 켜봤어도 좀 나았을 거라고...

6. 폰케이스는 하드 케이스 Xx, 젤리케이스나 터프케이스 애용할 것
: 하드케이스가 폰 보호 능력은 제일 떨어진다고 보면 됨, 폰 깨질 때 얘도 같이 깨짐ㅎㅎ 예쁘긴 제일 예쁘지만 그냥 예쁜 껍데기ㅇㅇ 보호 기능은 없다고 보면 됨
요샌 탱크 젤리 케이스라고 젤리 케이스도 튼튼한 거 나오고, 가장 좋은 건 테두리를 잘 감싸는 터프 케이스ㅇㅇ

7. 핸드폰을 주머니에 넣어놓고 그 사실을 잊은 채 화장실에 가는 일이 없어야 함
: 제발 제발 내 존재야 제발




이상... 전 폰에 보험 안 들었다가 30만원 깨지고 이번엔 약정 한 달 남기고 메인보드 손상이라는 충격적 결과를 받아들어 결국 99만원에 13000원 위약금 물고 폰 바꾼 나의 깨달음 글...
리플 더 보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도서이벤트] 당신의 마음을 잔잔하게 흔드는 추억의 음식은? 『밥 이야기』 (1/25 木 마감) 818 18.01.17 13712 0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김명민x오달수x김지원 주연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 시사회 초대!!(1/25 木 마감) 678 18.01.16 12938 1
전체공지 소소한 새 기능 몇가지 추가 안내 265 18.01.11 42314 21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1/17 - 5번 각종 타령 항목 추가 갱신) 2674 16.06.07 1598747 50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1572955 124
모든 공지 확인하기()
87101 영화/드라마 1987 진짜 잘 보고 왔지만 같이 앉은 관객들을 보며 나는 늙어서 저러지 말아야지 느끼고 온 후기 1 05:40 62 0
87100 그외 중국 여행에서 만난 식탐 초딩 3 05:35 84 0
87099 그외 해외덬 지갑 도둑맞은 후기.......ㅡ 2 03:50 164 0
87098 그외 연애고자인데 남친한테 실망스러운 중기.. 6 03:27 242 0
87097 그외 본가에 있는 내 방이 신경 쓰이는 중기 (긴글주의) 1 03:25 102 0
87096 그외 인생노잼 무묭이가 외출하고나서 의욕을 되찾은 후기 1 03:02 158 0
87095 그외 해외덬 멍충비용으로 몇백씩날린 후기 2 02:53 278 0
87094 음악/공연 해외에서 해리포터 콘서트 다녀온 후기 4 02:30 209 0
87093 그외 홧병나서 돌아버릴 것 같은 후기 6 01:46 336 0
87092 그외 핸드폰 새로 사서 자랑하고 싶은데 할 곳이 없는 중기 8 01:33 440 0
87091 그외 초딩무묭이가 소설 가시고기에서 드럽다고 생각했던 부분 생각남 1 01:21 232 0
87090 그외 플미충 덕친이랑 얘기하다가 어이가 없었던 후기 4 01:13 314 0
87089 그외 폼롤러 써본 덬들 후기가 궁금한 중기 5 01:12 212 0
87088 그외 항상 내 남친은 내친구의 짝남이라 연애할때마다 친구 남자 뺏은 년이라는 소리 듣는 후기(중기?) 19 01:01 610 0
87087 그외 아이돌갤에서 내가 예민할 짓을 했는지 궁금한 초기 37 00:48 791 0
87086 그외 얼굴이 건조하면 기름이 나온다는걸 방금 눈으로 제대로 보고 바로 수분 충전해준 후기 1 00:29 392 0
87085 그외 연속으로 두 회사나 임금체불되고 나니까 나한테 문제가 있는건가하는 생각까지 드는 후기 1 00:23 96 0
87084 영화/드라마 그것만이 내 세상 후기(노스포) 3 00:16 125 0
87083 그외 첫 헬스장 등록 전 덬들 후기 궁금한 후기 !! 4 00:14 130 0
87082 음악/공연 4학년 마지막 일년을 자취하고싶은 무묭이의 고민을 들어줬으면 하는 중기 2 00:01 173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4356 Next ›
/ 43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