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653544342
조회 수 859 댓글 13




나 덬은 올해 26이고,

대학교는 전문대 23살 2월에 졸업하고 사실 22살(대학교 3학년) 12월에 취직이 되어서 미리 출근하고 있었어.

그러니까 대학 졸업 전 취직을 해서 지금까지 그 회사를 다니고 있는 상태.


처음 1년차때는 진짜 너무너무 힘들었고, 2년차 때는 동기랑 마음이 맞아서 즐겁게 했고

3년차때는 동기가 떠나버려서 혼자여서 쓸쓸하긴 했지만 회사 사람들이랑 워낙 분위기가 좋고 내가 봐도, 그리고 다른 친구 이야기를 들어봐도

우리 회사 분위기가 참 좋다. 사람들이 참 좋다. 잘 맞다 하는 분위기인것 같아서 만족+만족 쌍만족...^^..(유머~^0^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근데 그렇게 즐거워도 마음 속으론 늘 아 좀 쉬고싶다. 라는 마음이? 한켠에 있는...

직장인들 누구나 마음 속에 사직서 하나를 품고 다닌다고는 하지만... 뭔가 정말 대책없이 쉬어보고 싶고

다른 학교 다니는 내 친구들 보면 졸업 후에 1년 정도 쉬면서 놀거 다 놀고, 여행도 가고 푹 쉬고 취직 하는 거보면

나도 저럴껄... 지금은 너무 늦은거겠지? 싶더라.


뭔가 갈피를 못 잡는 느낌? 바보같지만 두 마리 토끼를 다 잡고 싶어하는 느낌?

사실 내 직장이 아침 8시 30분까지 출근해서 정말 빠르면 한 달에 한 서너번 쯤... 7시 30분에 퇴근 가능하고 나머지는

8시~9시 사이에 마쳐.

점심 시간도 따로 있는 거 아니고 그냥 업무 하면서 점심 같이 먹고...


그러니까 내 소원이 평일 낮에 바깥에 나가 보는 거. 평일 낮에 쇼핑 해 보는 거. 은행 가보는 거.

우체국 마음 껏 이용하는 거. 평일 오후에 카페 가보는 거...


월차, 반차 없고...


그니까 진짜 바보같이 드는 생각이


- 쉬고싶다.

- 아 근데 이 직장은 놓치고 싶지 않아. 이렇게 사람들 좋은 회사 또 구할 수 있을까?  난 적응을 잘 못하는 사람인데 이제 사람들하고 적응 다 돼서 편하게 지내는데 혹시 나중에 옮기면 못 적응하면 어떡하지?

- 근데 더 늦기 전에, 한 살이라도 더 어릴 때 쉬어보는 것도 괜찮지 않을까?

- 너무 막연하게 쉬고 싶다고만 하는 것 같아. 구체적인 계획 없이.

- 내가 쉬면 연차가 내 동기들에 비해 1년이 낮아질 텐데. 지고 싶지 않아.



아 그리고 나는 아빠가 안 계셔서 엄마랑 나랑 둘이서만 살거든. 솔직히 내가 어렸을 때 너무 가난해서...

엄마 혼자 벌 때와 나도 같이 벌 때의 생활 수준의 차이가 어마어마 하더라고...

근데 또 이제 내가 쉬면 엄마 혼자 벌게 되니까? 그 짐을 떠맡기는? 뭔가 예전처럼, 어려울 때로 돌아가진 않을까 하는 막연한 걱정도 있고...


뭐 이런 식으로 꼬리에 꼬리를 문달까?

하고 싶어 하는 건 있지만 하고자 하는 용기는 없는.... 내 스스로도 참 대책 없는 스타일...


어차피 1년 단위 계약이라 올해는 꼼짝 없이 해야 할 것 같은데,

어떻게 해야 할 지 모르겠어.

3~4년차에 고비? 슬럼프?가 온다던데.. 그런걸까?

이런 용기로는 계속 다녀야겠지?


내가 너무 바보같지? 미안해ㅠㅠ

리플 더 보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775 16.06.07 2007400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1936803
모든 공지 확인하기()
94220 그외 다들 직업 어떤건지 어떻게 들어갔는지 만족하는지 궁금한 후기 17:34 8
94219 그외 차이나는 연애라는 말을 들어서 의기소침한 후기 12 17:25 113
94218 그외 취성패 그만두고싶은 후기 17:05 155
94217 그외 쓰읍... 자존감 낮아진거 어떻게 극복하지? 8 17:03 105
94216 그외 연애 좀 해본 덬들도 금사빠 많은지 궁금한 중기 1 16:55 84
94215 그외 나같은 고민하는 20대 있는지 궁금한 후기 1 16:55 74
94214 그외 대학 동기랑 너ㅓ어어어어어ㅓ무 안맞는 중기 1 16:54 76
94213 그외 취준생 친구가 자소서 컨펌해달라고하는걸 거절하고싶은 중기 7 16:53 219
94212 그외 20대후반에 무스펙인데 취직한 사람 있는지 궁금한 후기 5 16:47 213
94211 그외 공무원 돈많이받는다고 후려치는게 이해가 안되는 후기 19 16:44 351
94210 음식 치즈싫어하는덬들 짜장불닭 절대!반드시!결단코!먹지마라!!후기 11 16:18 458
94209 그외 구남친이랑 바람피는 꿈 꾼 후기 16:09 75
94208 음식 처음가본 카페 마카롱이 맛있었던 후기 13 16:08 485
94207 그외 전남친 생각에 너무 힘든 중기 3 16:07 118
94206 그외 모쏠이 상대방이 나한테 고백했을때 어떤 반응을 보여야하는지 궁금한 중기 1 16:04 189
94205 그외 20대 중반 여덬이 일본에서 생애 처음으로 클럽에 가본 후기 1 15:58 220
94204 그외 눈 깜박한 사이에 우산 없어진 후기 2 15:50 232
94203 그외 사진찍는 덬들 삼각대 뭐쓰는지 궁금한 중기 2 15:39 62
94202 그외 두 달만에 야식 먹은 후기 1 15:35 89
94201 그외 건조기 쓰는 덬들 건조기용 섬유유연제 뭐쓰는지 궁금한 후기 2 15:34 115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4711 Next ›
/ 47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