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653369990
조회 수 2404 댓글 9
나덬 다이어트 전 176/84였음
원래 82정도였는데 점점 더 찌길래 다이어트 결심

12월초부터 시작된 내 다이어트는
다이어트 인생 1n년만에 처음으로
미친듯한 의지와 욕구에 불타오르기 시작함

일단 난 밥돌이임.
고기 한우 눈앞에 이써도 밥없음 안먹을 정도..
평소 식사량은 그냥 뭐 야식 걱정없이 먹는 스탈
ㅇㅇ?

다이어트 돌입 이후 밥을 줄이기 시작함
한공기 다 채우는걸 반 공기로 먹었오

그리고 6시 이후엔 금식..
군것질? 당연히 ㄴㄴ

또 내가 고친 식습관이
밥먹으면서 물먹는거였는데.
이거땜시 내가 배가 일찍 부르고
빨리 쳐묵쳐묵하는 버릇이 있었는데

이걸 고치기 시작함.
사실 이거 되게 좋은거같아
물 안먹으니까 밥 적게 먹어도
길게 먹게 되고, 소화도 잘되서 포만감이 들고
다른 사람이랑 식사할때도 속도
유연하게 조절 가능임

그리고 오래오래 씹어먹기 시작했어
다이어트 중반기 들어서는 양이 더 적어졌는데
다른 사람 일반적인 1끼 먹는 속도보다
더 늦을 정도로 꼼꼼히 씹어먹을 정도에 이름

식단은 따로 없지만 그래도 건강을 위해서
그냥 평범한 집 반찬..골고루 먹었어.
쌀을 많이 줄이고 뭐딱히 고기를 안먹는다거나
이런건 없었던거 같음. 걍 고기 반찬 먹고싶을땐 먹기도 함

그리고 운동!
일단 난 부끄럽게도 운동 정말 안하고 못함

그러던 내가 헬스를 다니기 시작해써
런닝만 주구장창하다가 런닝 많이 해봤자
소용없대서 현재 내가 하는 운동은

런닝 속도 5.5로 시작해서 5분씩 혹은 10분씩 강도 높여서 마지막 10분엔 거의 뛰다 시피하는 빠른 걸음의 속도로 마무리하는 40분 런닝 운동에

최근 시작한 근력 운동..
레그 익스텐션을 15번 3세트로 진행 중이야.
시작한지 얼마 안되서 일단 10분 정도 걸리고
강도도 낮음 (14키로)

막판에는 자전거 운동 약하게 하면서 마무리 근육 풀어주기 운동...

앞으로는 근력 운동 늘려주고 자세교정 스트레칭이나 이런것도 해갈 예정임.


암튼 그렇게 다이어트 시작한지 1달 1주일만에.오늘 아침 나의 몸무게는 71.8이 되었다고 한다.

사공까진 못하지만 요즘 거울 보는게 햄.벅.하달까....(미안....)

농담이고 확실히 살 빼니까 뱃살도 쏙 들어가고 몸이 가벼워져.

그리고 경험해보니까 방법은 안어려운데
정신력이 중요한거 같아.
특별한 방법없이 적게먹고 많이 운동하는게 진리

사실 내가 하는 방법이 답도 아니고
건강에 좋지도 않아보이지만
앞으로 요요 올지도 모르는 상황이지만 (;;)

이렇게 성공적인 다욧트를 20년 인생에
처음으로 달성해봐서 기뿌다고 한다....

앞으로 나는 정체기 요요 잘 극복해서
20키로 감량 성공 후기도 쓸수 있었으면 해ㅠㅠ
덬들 다이어트 화이팅이야@!!
리플 더 보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795 16.06.07 2252563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201095
모든 공지 확인하기()
97914 그외 자격지심인지 질투심 많은건지 이런 사람이랑 일하다가 퇴사 한 후기 23:28 29
97913 그외 핸드폰 기종 추천받고 싶은 후기 2 23:26 25
97912 음식 일본 컵라면 닛신 돈베이 키츠네 우동 먹은 후기 23:25 53
97911 그외 아.. 고객님.. 살려주세요... 소리 하다 퇴근한 후기 2 23:19 172
97910 그외 4학년 2학기 마지막시험 충고가필요한 중기 2 23:15 68
97909 그외 올영에서 (다이어트) 식품 처음 구입한 후기(초기) 23:11 64
97908 그외 해외배송 보냈는데 배송비만 8만원 나온후기 5 23:08 187
97907 그외 공원에서 봤던 할머니가 잊혀지지 않는 후기 1 23:05 169
97906 그외 알바하면서 근무시간 관련 의문점이 드는 중기 5 23:00 86
97905 그외 20대 후반에 신입으로 입사한 사람이 있는지 궁금한 후기 21 22:46 536
97904 그외 오늘 하루를 너무 무의미하게 보낸 무묭이에게 3 22:44 171
97903 그외 방금 책상용 의자 산 중기 2 22:43 215
97902 그외 아빠가 부정적으로 말하는 거 때문에 극도 스트레스 받는 후기 1 22:42 66
97901 그외 뜻하지 않은 삼각관계가 되어버린 중기 1 22:41 101
97900 그외 장애인 소음으로 민원 받은 후기 31 22:35 651
97899 그외 내 마음을 모르겠는 후기 22:08 136
97898 그외 안구건조증 심했던 덬중에 라식라섹한 덬 있는지 궁금한 중기 18 21:50 314
97897 그외 패키지로 3박4일 중국 여행가는데 얼마나 환전하면 좋은지 궁금한 후기 5 21:35 187
97896 그외 배달업체 결제영수증 문자로 보내주는게 어려운건지 궁금한 후기 4 21:25 459
97895 그외 우리집 혈육을 어떻게해야할지 고민중인 후기... 9 21:23 634
목록 HO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4896 Next ›
/ 48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