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590344274
조회 수 512 댓글 3
(양을 따라 먹은건 아님ㄴㄴ)

불볶을 끓이고 식탁에 앉아
어떤 유튜브를 보며 먹을까~ 하는데
마침 키노시타의 새로운 영상도 불볶!!
보면서 먹자 ^ㅁ^ 하면서 키노시타와 동시에 흡입!!

그런데 맵다면서 마요네즈를 뿌리는 키노시타..;;
으엑..???! 신성한 불볶에 저게 뭔짓거리여!
하던 마음도 잠시
궁금증이 피어올랐고..

냉장고를 열어 마요네즈를 꺼냈다...!

이상할 것 같아서 찔끔 뿌려서
비벼 먹는데

잉????
존맛이잖아?

맛있더라
새콤매콤했어!!
비주얼은 좀 그래..

그렇게 맛나게 먹고있는데
잠시 후
이번엔 날계란을 넣는 키노시ㅌ..

ㅡㅡ으악.. 하던것도 잠시^^~
또 도전~~

나도 날계란을 톡톡
촤악
넣었고
쓱쓱싹싹 비벼 먹으니

오..
고소하기도하면서도 불볶 그대로의 연해진 맛!

맛있더라ㅋㅋㅋ


음.. 결론은
마요네즈 넣으면 전혀 다른 맛으로 변하는데
새콤매콤하니 맛있고
날계란을 넣으면 맛은 그대로인데 매운맛만 싹 사라짐!! 신기신기. 조금 고소하기도 하고.

매운거 못먹는 덬들은 이렇게 먹어봐~~
맛있고 혀와 속에 부담도 안됨!
리플 더 보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180701 15번 항목 포인트 모으기용 편법 활동 조항 갱신[게임방제외]) 4514 16.06.07 2411171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322447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05 15.02.16 1099742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1927 그외 남친이랑 싸운 후기(긴글) 1 02:02 104
101926 그외 가족에게 투정이나 힘든 소리를 해본 적이 없는 후기 1 01:58 40
101925 그외 며칠이 지난 지금도 기분이 더러워서 속풀이 겸 쓰는 결혼식 갔다 온 후기 (긴글) 7 01:55 214
101924 그외 내가 죽도록 미워한 사람을 닮아가는 것 같은 후기 3 01:46 87
101923 그외 스타필드 고양 스포츠 몬스터 다녀온 후기 01:35 84
101922 그외 집에서 처음으로 혼자 매직 파마한 후기 4 01:10 137
101921 그외 해외여행 취소하고 홀가분한 후기 3 01:09 339
101920 그외 배민 후기보다가 뜬금없이 고양이 자랑해서 빵터진 후기 12 00:42 729
101919 그외 예고없이 규칙없이 어떤 밤들이 아픈 후기 1 00:39 103
101918 음식 라면 뿌셔먹기의 숨은 일인자를 찾음 1 00:32 174
101917 그외 동그란 나무젓가락은 왜 만들었는지 궁금한 중기 12 00:26 639
101916 그외 일본에 처음 갔을때 버스 후기 1 00:22 192
101915 그외 스위스 처음 처음 가보는데 조언구하는 중기 8 00:14 187
101914 그외 살 가지고 사촌동생과 비교당하는 후기 3 00:10 189
101913 그외 심리상담사인 혈육이 제일 상처인 후기 9 18.07.17 667
101912 그외 좋아하는게 생기면 밥을 못 먹는 후기 6 18.07.17 310
101911 그외 자주 자살 충동이 드는 30대 중기 3 18.07.17 327
101910 그외 고등학교 친구 상메보고 기분 몽글몽글해진 후기 5 18.07.17 802
101909 그외 혼자인 삶에 큰 불만을 느끼지 못했는데 요즘 현타가 몰려온다 5 18.07.17 374
101908 그외 사무실에 에어컨끄는사람이 있는 중기 8 18.07.17 575
목록 HO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5097 Next ›
/ 50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