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568818229
조회 수 703 댓글 4
오늘 배송이 와서 신나게 포장을 뜯었음!

효과와 더불어 악명 높은 냄새로 유명해서 몹시 걱정을 했으나....!


?!?!?!!?!!
뚜껑 열구 냄새 맡는데 생각보다 괜찮아....????

내 코가 이상한건가 하고 코를 더 갖다대다가
코에 묻음.........ㅠ

김무묭 코에는 냄새 그리 나쁘지 않은데
알바하러 가야되는거라서 코에 향수 톡톡 두드려주구 집을 나섬 ㅇㅅㅇ*


결론 = 김무묭 코에는 냄새가 나쁘지 않다


그럼 20000
리플 더 보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797 16.06.07 2258538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206230
모든 공지 확인하기()
97983 그외 집앞 쓰레기버리는 곳에 무개념들땜에 짜증나는 중기 07:55 17
97982 그외 우리 아빠가 그래도 인생을 헛살지 않으셨구나 느낀 후기 3 07:37 181
97981 그외 여름만 되면 걸을때 허벅지끼리 쓸려서 너무 따가운 후기 2 06:17 272
97980 그외 경찰서에 진술서 작성 도와주고 온 후기(별 거 없음) 2 03:09 279
97979 그외 동생 sns 사용하는거때문에 스트레스 오지는 후기 5 03:04 454
97978 그외 한국 돌아가기 전 마지막 날, 숙소 앞 강가에 발 담구고 있는 후기 2 02:23 441
97977 그외 우울증, 야간근무, 햇빛 못쬐는 등등의 덬들을 위한 기계 추천후기 21 01:59 894
97976 그외 두 달간 구각구순염(입가 찢어지는 입병)으로 고생하다 일주일만에 완치한 후기 5 01:31 313
97975 그외 이어폰 뭐살지 고민하는 중기 2 01:30 142
97974 그외 면접 전날의 조언이 필요한 후기 5 00:26 277
97973 그외 삶의 의지를 잃고있는 요즈음에 대하여 7 00:20 510
97972 영화/드라마 뒤늦은 유전 후기 (스포유) 3 00:19 256
97971 그외 외국인들 한국인들이랑 술마시는데 너무 쪽팔렸던 후기 2 00:02 743
97970 음식 새로 나온 깐풍새우깡 먹으면서 써보는 짧은 후기 6 18.06.20 417
97969 그외 키보드덬이 키캡 바꿔본 후기 13 18.06.20 540
97968 그외 우리집 화장실에서 공중화장실 썩은내?가 나서 도움을 청하는 초기ㅠㅠ 20 18.06.20 995
97967 그외 날 너무 좋아하는 강아지가 같은 집 살고 있었던 후기 7 18.06.20 802
97966 그외 SNS 할까말까 고민하는 중기 3 18.06.20 252
97965 그외 직장덬들의 상사는 업무 중간에 대화를 잘 거는지 궁금한 중기(내용 좀 김) 4 18.06.20 259
97964 음식 덬들이라면 생일때 무슨케이크 받는게 더 좋을거같아? 66 18.06.20 1404
목록 HO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4900 Next ›
/ 49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