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542192539
조회 수 156 추천 수 0 댓글 0
제일 대표적인 예가 러쉬 더티

한땐 이걸 정말 좋아해서 바디워시도 더티, 매일 더티 스프레이 뿌리고 다녔어

근데 어느순간 그 냄새만 맡으면 머리가 너무 아프고 싫어지더라...

그리고 또 방금은 빅토리아시크릿 러브스펠
한땐 이 냄새가 너무 좋았는데 방금 횡단보도에서 이 냄새를 맡았는데 너무 싫더라....

그냥 신기했어.. 정말 좋아하던 냄샌데도 어느순간 싫어지더라 ㅋㅋㅋ
리플 더 보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마동석X이하늬X이동휘 주연 영화 《부라더》 VIP 무대인사 시사회 앞.줄.좌.석. theqoo 회원 초대!!(10/26 木 마감) 694 17.10.17 8202 0
전체공지 [도서이벤트] 요리사 버전의 「밴드 오브 브라더스」, 『전쟁터의 요리사들』 (10/25 水 마감) 728 17.10.16 7566 0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8/30 타덬인데~인증 / ‘투명하다’ 등 암묵적인 룰 생성 금지 갱신 ★) 2536 16.06.07 1225100 49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1183131 119
모든 공지 확인하기()
79799 그외 서울대병원 간호사 월급보고 내 첫월급 찾아본 후기 1 02:01 275 0
79798 그외 영어 컴플렉스를 극복하고 싶은 후기 01:52 64 0
79797 그외 처음으로 연락하는 남사친이 생긴 것 같은 중기 01:51 73 0
79796 그외 병무청 재검 준비 후기 有 2 01:33 125 0
79795 음악/공연 원덬이 태민 신곡 듣고 생각난 노래가 있는 후기 01:18 80 0
79794 그외 폭언하는 부모가 흔한지 궁금한 후기 14 01:02 229 0
79793 그외 전화영어 2달반째 하는 중기 2 00:57 215 0
79792 그외 혹시 옷만드는거 배워본 덬 있는지 궁금한 후기 4 00:56 123 0
79791 그외 부끄럽게 살아왔지만 앞으로도 열심히 살 생각이 없는 중기(회식덬들 조언 부탁해) 4 00:48 244 0
79790 음식 핫부링클 처음 먹어본 후기 2 00:27 98 0
79789 그외 9월 이후로 날짜개념 없이 사는 후기 00:23 89 0
79788 그외 20대초 대딩덬 자존감 자신감 없어서 우울한 후기 00:05 126 0
79787 그외 자취하니 결벽증이 고쳐진 후기 6 00:03 398 0
79786 그외 수시전형(학종)이 좆같은 후기 2 00:03 144 0
79785 그외 옆 집에 알수없는(?) 대만인 청년이 사는 후기 5 00:02 314 0
79784 그외 서울에 미술관 추천받고 싶은 중기 8 17.10.18 190 0
79783 그외 물 많이 마시는 덬들에게 궁금한 중기 7 17.10.18 242 0
79782 그외 생일날 최탈한 후기 2 17.10.18 259 0
79781 그외 사람들과 어울리는 게 어려운 중기 1 17.10.18 86 0
79780 그외 오늘 생일 후기 3 17.10.18 74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990 Next ›
/ 39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