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517003567
조회 수 302 댓글 3
예전 일이지만 심심해서 함 풀어본다

나덬은 미대졸업했고 작년에 졸전을 했었는데,
어떤사람이 전시기간에 내 작품 맘에 든다해서 연락처를 주고받음
젊은작가들 작품으로 패키지 디자인 만드는 회사였는데
일단 자기네들은 열정페이 이런거는 없고 정당하게 가격쳐준다고 입을 털음

그렇게 연락 주고받고 어떻게 돌아가는 시스템인지 설명듣고 이것저것 얘기를 해옴
그런데 어느날 갑자기 밤 11시쯤에 카톡이 옴
지금 급하게 디자인 하나 해줄수 있냐고

나덬은 그때 친구들이랑 방잡아서 놀고있던때라
지금 좀 힘든데 다음날이면 가능하다
그랬더니 급한거라 그날 새벽 내로 해줘야한대

일단 그 자체로도 어이가 없었는데
뭔가 쎄해서 페이를 물어봄
근데 간단한 거고 원래있던 작품 그냥 넣기만 해도 되는거라고 페이는 없다는거야

그래서 어차피 그날 못하니까 걍 안한다고 했음
그랬더니 이거 안하면 나랑은 더이상 연락하지않겠다고 으름장을 놓더라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개 어이없었음

나는 어차피 미대를 나왔을뿐이지 작가할생각은 없었고
그냥 기회가 생겨서 일단 연락하고 있었을뿐이었어서 그러시라고 하고 단칼에 쳐냈는데
이런식으로 다른 간절한 신진작가들 등쳐먹었을거라고 생각하니까 너무 빡치더라.
요즘은 학생들도 페이없이는 절대 작업안하는데
그사람은 대체 뭐하는사람인지 진짜 다시생각해도 짜증남ㅋㅋㅋㅋㅋ
리플 더 보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775 16.06.07 2015107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1943258
모든 공지 확인하기()
94328 그외 폰에 영상받는게 조금 번거로운 후기 08:16 10
94327 그외 코인하고 있는 중기 3 07:32 176
94326 영화/드라마 돈주고 2시간 동안 표류당하고 온 후기 3 06:22 377
94325 그외 잘 늙고 싶다고 생각하는 중기 2 03:32 227
94324 그외 연예인은 살 뺄 수록 외모가 좋아지던데 나는 아닌 후기 4 02:58 622
94323 그외 템플스테이 혼자서 다녀온 후기 5 02:23 591
94322 그외 대기업에서 일하면서 알게된 갑질 후기 4 02:14 668
94321 그외 오늘 면접 망친 후기 1 02:01 191
94320 그외 방금 타고온 택시가 무서웠던 중기 14 01:41 730
94319 그외 동생옷이 자꾸 작아지는 후기 7 01:36 410
94318 그외 여행지에가면 똥을 백화점에서 싸는 징크스가 있는 중기.. 11 01:26 630
94317 그외 공무원직렬선택 조언바라는 후기ㅠㅠ 3 01:23 299
94316 그외 변비약을 끊을 수 없는 후기 10 00:52 351
94315 그외 중고딩들 공부오픈채팅방 여라개 들어가본후기 4 00:29 658
94314 그외 내가 경솔했던 걸까 물어보고 싶은 중기 7 00:21 464
94313 그외 친구 사이에 처음 있었던 일 5 00:09 478
94312 그외 박사과정 수료하고 취업한 경우가 있는지 궁금한 후기 5 00:06 382
94311 그외 상담을 다시 받아 보려는데 망설여지는 중기 4 18.04.23 176
94310 그외 단양 패러글라이딩 체험 후기 17 18.04.23 690
94309 그외 위경련이 점점 심해지고 자주 오는데 이유를 알 수 없는 후기 7 18.04.23 296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4717 Next ›
/ 47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