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517003567
조회 수 304 댓글 3
예전 일이지만 심심해서 함 풀어본다

나덬은 미대졸업했고 작년에 졸전을 했었는데,
어떤사람이 전시기간에 내 작품 맘에 든다해서 연락처를 주고받음
젊은작가들 작품으로 패키지 디자인 만드는 회사였는데
일단 자기네들은 열정페이 이런거는 없고 정당하게 가격쳐준다고 입을 털음

그렇게 연락 주고받고 어떻게 돌아가는 시스템인지 설명듣고 이것저것 얘기를 해옴
그런데 어느날 갑자기 밤 11시쯤에 카톡이 옴
지금 급하게 디자인 하나 해줄수 있냐고

나덬은 그때 친구들이랑 방잡아서 놀고있던때라
지금 좀 힘든데 다음날이면 가능하다
그랬더니 급한거라 그날 새벽 내로 해줘야한대

일단 그 자체로도 어이가 없었는데
뭔가 쎄해서 페이를 물어봄
근데 간단한 거고 원래있던 작품 그냥 넣기만 해도 되는거라고 페이는 없다는거야

그래서 어차피 그날 못하니까 걍 안한다고 했음
그랬더니 이거 안하면 나랑은 더이상 연락하지않겠다고 으름장을 놓더라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개 어이없었음

나는 어차피 미대를 나왔을뿐이지 작가할생각은 없었고
그냥 기회가 생겨서 일단 연락하고 있었을뿐이었어서 그러시라고 하고 단칼에 쳐냈는데
이런식으로 다른 간절한 신진작가들 등쳐먹었을거라고 생각하니까 너무 빡치더라.
요즘은 학생들도 페이없이는 절대 작업안하는데
그사람은 대체 뭐하는사람인지 진짜 다시생각해도 짜증남ㅋㅋㅋㅋㅋ
리플 더 보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797 16.06.07 2259860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207346
모든 공지 확인하기()
98001 그외 놑북알못이 cpu차이가 궁금한 중기 17:12 7
98000 그외 스벅 프리퀀시 재고 없어서 당황하는 중기ㅠ 2 17:01 111
97999 그외 교정 세상 비싸게 주고 한 후기 10 16:57 113
97998 그외 외근나갔다가 신기한 경험한 후기 4 16:53 138
97997 그외 괌 여행 갔을 때 사온 센트럼 우먼 1알 먹었는데 속이 매스꺼운 후기 9 16:39 206
97996 그외 펀드 알못이 직원 권유 펀드 들었는데 8% 이익?난 후기 3 16:33 272
97995 그외 공장알바 구하는데 도대체 어떻게 해야 좋을지 모르겠어서 물어보러 온 중기.... 2 15:56 229
97994 그외 친구와 여행할때 마다 괴로운거 37 15:48 999
97993 그외 내가 좋아하는 사람들에게 선물하거나 챙겨주는게 좋은 중기 3 15:46 102
97992 그외 디자인 길로 나서도 될지 잘모르겠는 진로고민 중기 15:44 59
97991 그외 단톡방에서 맨날 내 얘기 스루하는 애가 빡치는 후기 11 15:17 741
97990 그외 조금 씁쓸한 짝사랑 끝내려는 후기 3 15:05 257
97989 그외 뒷골이 당기는 후기 15:01 69
97988 그외 스벅 프리퀀시 교환시도 글을 올려보는 후기 10 14:51 384
97987 그외 구매대행 쇼핑몰 이용하고 빡친 후기( 혹여 구매대행 이용하려는 사람은 다시 생각해보시길) 1 14:50 310
97986 그외 진로결정에 대해서 덬들에게 고마운 후기 ♥♡ 14:44 166
97985 그외 결정장애있는 덬이 핸드폰 선택을 추천받고 싶은 중기 10 14:33 182
97984 그외 남자친구랑 있으면 전남친 생각나서 괴로운 후기 7 14:10 558
97983 그외 무묭이 어제 하루종일 알바생 보러다닌 후기(feat.세정/긴글주의) 3 14:02 438
97982 그외 보험 잘알덬들아ㅜㅜㅜㅜ암보험 해지할까 말까ㅜㅜ? 12 13:43 448
목록 HO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4901 Next ›
/ 49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