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437269346
조회 수 1189 추천 수 0 댓글 5
나덬은 오늘 브라질리언을했어
시술대에 올라서 그냥 두리번 거릴때만해도
무서운걸 모르고있었는데
뜨뜻한 왁스가 올려지고
뜯김을 당하려는 순간 내가 너무 겁먹어서
다른 털이랑 엉켜버린거야ㅜㅜㅜㅜㅜㅜㅜ
잡아뜯을 왁스가 다른데붙어버려서
시술하는언니도 멘붕 나도멘붕
한번에 이꽉물고 확뜯었는데 느껴보지못한
끔찍한 고통을 느꼈어........
조금씩 뜯을때마다 멘탈이 점점 사라졌고
거의 만신창이가 되었을 때 쯤
"언니는 모색이 갈색이네요~ 검은모에 비해
가늘은 편이라 잘 떨어지고 고통도
적은편일거예요~ 검은모는 억세서 한번뜯을 때
피가 송글송글 맺히거든요~"
하면서 위로를 해주셨어ㅠㅠㅠㅠㅠㅠㅠ
정말정말 아팠지만 깔끔하게 제모된
태초의 나의 것을 보니 뿌듯했다는 나의후기!!
리플 더 보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 신규회원 및 더쿠 회원들 제발 필독!! 현재 진행중인 무통보차단 관련 미리 조심해 ^^* 732 17.07.02 255889 48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07/21 10번. 아가씨 단어 관련 논란 등 갱신 ★) 2450 16.06.07 1026062 48
전체공지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952657 90
모든 공지 확인하기()
74176 그외 반수덬 요즘 수능 공부하면서 느낀점 중기 (쓰다보니 좀 길어짐;ㅅ; 02:20 14 0
74175 영화/드라마 노트북 본 후기 스포있음 02:09 21 0
74174 그외 내 연애와 결혼과 육아이야기, 열아홉. 01:56 85 0
74173 그외 대리티켓팅 맡겼던 후기 (조금 자세함) 01:47 97 0
74172 그외 택배분실... 5 01:43 104 0
74171 그외 인생에 대해 조금씩 깨달아가는 거 같은 중기 1 01:32 80 0
74170 그외 내가 산것도 아닌데 괜히 현타맞는후기 2 01:18 157 0
74169 음식 광주 수지 어머님 카페 딸기빙수 먹은 후기 6 01:16 331 0
74168 그외 자꾸 소지품이 사라지는 중기 (부제 : 내가 치매는 아닌지 걱정되는 후기) 3 01:06 90 0
74167 그외 새 직장 상사가 이래저래 배려 많이 해줘서 좋은 중기 01:03 51 0
74166 그외 직장인 덬의 월급쪼개기가 긍금한 중기 5 01:00 103 0
74165 그외 최악이었던 하루 후기 6 00:38 226 0
74164 음식 롯데리아 치킨너겟사와서 뿌링클해먹은 후기 (맛있어!) 11 00:23 401 0
74163 음식 홈플러스 몬스터치즈번 먹은 후기 ㅂㄷㅂㄷ 8 00:15 344 0
74162 그외 윈도우 10 업데이트 못하게 했는데 맨날 계속 업데이트 하는 후기 00:03 66 0
74161 그외 머리 좋은 친구 간만에 만난 후기 7 17.08.16 388 0
74160 음식 약콩차 만들어 먹은 후기 17.08.16 57 0
74159 음식 이상한 조합 안주로 혼술한 후기.jpg 8 17.08.16 510 0
74158 음식 KFC 도쿄 타워버거 먹은 후기 1 17.08.16 173 0
74157 그외 복수국적 절차 후기 7 17.08.16 411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709 Next ›
/ 37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