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437269346
조회 수 1202 추천 수 0 댓글 5
나덬은 오늘 브라질리언을했어
시술대에 올라서 그냥 두리번 거릴때만해도
무서운걸 모르고있었는데
뜨뜻한 왁스가 올려지고
뜯김을 당하려는 순간 내가 너무 겁먹어서
다른 털이랑 엉켜버린거야ㅜㅜㅜㅜㅜㅜㅜ
잡아뜯을 왁스가 다른데붙어버려서
시술하는언니도 멘붕 나도멘붕
한번에 이꽉물고 확뜯었는데 느껴보지못한
끔찍한 고통을 느꼈어........
조금씩 뜯을때마다 멘탈이 점점 사라졌고
거의 만신창이가 되었을 때 쯤
"언니는 모색이 갈색이네요~ 검은모에 비해
가늘은 편이라 잘 떨어지고 고통도
적은편일거예요~ 검은모는 억세서 한번뜯을 때
피가 송글송글 맺히거든요~"
하면서 위로를 해주셨어ㅠㅠㅠㅠㅠㅠㅠ
정말정말 아팠지만 깔끔하게 제모된
태초의 나의 것을 보니 뿌듯했다는 나의후기!!
리플 더 보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도서이벤트] 완전히 새로운 히어로의 등장!! 이사카 고타로 신작『화성에서 살 생각인가?』(8/30 水 마감) 915 17.08.18 20400 0
전체공지 ■■■ 신규회원 및 더쿠 회원들 제발 필독!! 현재 진행중인 무통보차단 관련 미리 조심해 ^^* 736 17.07.02 278744 48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07/21 10번. 아가씨 단어 관련 논란 등 갱신 ★) 2452 16.06.07 1049211 48
전체공지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979538 90
모든 공지 확인하기()
74745 그외 바선생을 너무 자주 봐서 나 혼자서도 잡을 수 있는 후기 3 02:32 107 0
74744 그외 하수구 냄새 사라진 후기 2 02:02 154 0
74743 그외 컨트롤+S를 수시로 안 누른 후기 2 01:52 116 0
74742 그외 방금 다 읽고 열받아서 쓰는 소설 '아몬드' 후기 1 01:21 161 0
74741 그외 Gm다이어트 첫날 한 후기 1 01:06 137 0
74740 그외 10년전에 쓰던 씨디플레이어 찾은 후기 2 00:52 103 0
74739 그외 고1덬 알바를 해야되나 고민하고 있는 중기 10 00:43 198 0
74738 그외 여태까지 다녔던 국내여행+외국(거의 일본) 여행지 추천 및 후기 (엄청난 스압주의) 50 00:08 496 3
74737 그외 (사진 많음) 남한산성에 낮에 올라가서 밤에 내려온 후기.jpg 8 00:01 269 0
74736 그외 고척돔에서 퍼스널컬러한 후기 2 00:01 458 0
74735 그외 편애과목과 불호과목이 너무나도 분명한 덬들은 취업 잘 했는지 궁금한 후기 3 17.08.22 169 0
74734 음식 우리구가 가장 사랑하는 과자 초코비 사먹은 후기 1 17.08.22 179 0
74733 그외 덬들의 데세랄 구매방법이 궁금한 중기 3 17.08.22 127 0
74732 그외 고3 정시러인데 친구들 수시 도와주는 중기 7 17.08.22 245 0
74731 그외 피터팬 증후군인 것 같은 중기 2 17.08.22 210 0
74730 그외 1년간의 외지생활 청산하고 한국으로 돌아가는 중기... 3 17.08.22 256 0
74729 그외 정리좋아하는 덬의 맥시멈리스트집안 정리 한 후기 7 17.08.22 243 0
74728 그외 심즈 재밌게 플레이하는 방법이 궁금한 후기 8 17.08.22 145 0
74727 그외 10년한 첫사랑이 애 아빠가 된 후기.. 17.08.22 295 0
74726 그외 눈치가 없어도 너무 없는 동생이 걱정되는 후기 7 17.08.22 322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738 Next ›
/ 37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