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471697594
조회 수 612 추천 수 0 댓글 6

지금까지 판 물품은 내가 가지고 있는 상품권, 아이돌 인형 옷 몇 개, 플래너 등이야.


사람들이 다 '잘 받았어요! 포장 신경써주셔서 감사해요' 이런 식으로 후기를 들려주니까 기분도 좋고, 또 요즘, 가지고 있는 물건은 꼭 필요한 최소한의 것만 있는 게 낫다 싶어서 앞으로도 종종 물건을 팔 생각이야.


나는 안 쓰지만 다른 사람한테는 잘 쓰인다고 생각하면 좋기도 하고...


특히 요즘은 플래너들 판매에 주력하고 있어.


플래너는 날짜가 찍혀 있어서, 올해 아니면 못 쓰는 데다가 나는 이미 쓰고 있는 플래너가 있어서...


지금까지 딱히 진상 구매자는 못 만나 보았는데, 가끔 '내부 구성이 궁금해요' 하고는, 내가 사진을 찍어서 보내주니까 고맙다는 말 한 마디 없이 아예 답장이 없는 사람이 있어서 이런 사람은 좀 싫다...!


'사진 감사해요~ 생각해보고 연락드릴게요' 이 정도의 말은 대부분 하던데 말이지.


아무튼, 무묭이가 아까도 글 하나 올렸는데 좋은 사람이 사게 되면 좋겠다...!

리플 더 보기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당선대톡 -> 대톡방으로 변경 및 정치토크 오픈 공지 2017.05.13 33699 11
전체공지 [도서이벤트] 일본 판매 25만부 돌파 소설! 당신에게도 지우고 싶은 기억이 있습니까? 『기억술사』(25일 마감) 1568 2017.05.12 101394 4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017.05.10 update+) 1709 2016.06.07 631964 43
모든 공지 확인하기()
67560 그외 여행 한번 다녀왔는데 여운이 안 가시는 후기 09:09 11 0
67559 그외 진상 손놈 하나 때문에 직장 그만두고 싶은 중기 (욕주의) 08:27 102 0
67558 그외 거지같은 인테리어 업체 만나서 고통받는 중기 3 04:20 304 0
67557 그외 건강한 연애가 너무 하고 싶은 후기 5 02:57 391 0
67556 그외 니홍쥐 최근글 봤는데 앞의 글도 궁금한데 아무리 검색해도 안나와서 후기방 천사덬을 기다리는 중기 10 02:43 395 0
67555 그외 홍대 안씨브러쉬(서현역 브러쉬) 후기 4 02:41 476 0
67554 그외 화학과 덬 대학원 갈지 말지 고민되는 후기 1 01:52 151 0
67553 영화/드라마 겟 아웃 보고 느낀점 (스포x) 2 01:50 177 0
67552 그외 인*타 디엠 이상한거 온 후기... 5 01:20 495 0
67551 그외 외로운 엄마가 딸도 외롭게 만든 것 같은 중기 4 01:16 382 0
67550 그외 알바는 재미있는데 매니저님 무서운 후기 01:14 132 0
67549 그외 덬질의 모든것을 놓은 후기 2 00:06 320 0
67548 영화/드라마 미드 빨간머리앤 보고 있는 중기 10 00:06 393 0
67547 그외 난생 처음 다쳐서 손가락 봉합해본 후기(약혐주의) 4 17.05.23 358 0
67546 음식 전복장아찌가 존맛인 후기 6 17.05.23 286 0
67545 음식 이마트 노브랜드 떡볶이 먹어본 후기 6 17.05.23 774 0
67544 그외 고쓰리의 멘탈이 흑화되는 중기 17.05.23 118 0
67543 그외 워터픽이 잇몸에 좋은건지 나쁜건지 도무지 모르겠는 후기 7 17.05.23 386 0
67542 그외 다른 수준?의 집안에서 살아온 남자친구 만나고 있는 후기 36 17.05.23 1478 0
67541 그외 얼마전 카페에서 총체적 난국인 테이블 본 후기 1 17.05.23 281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378 Next ›
/ 33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