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785175209
조회 수 63 댓글 0
평화이음 등 민간단체, 비핵화 합의 남북정상회담 기념 공모전
'통일 땐 핵보유국' 영상이 최우수 논란… 박원순 시장은 축사

지난 7일 오후 서울시청 대회의실에서 '4·27 남북 정상회담 감상작 공모전' 시상식이 열렸다. 공모전과 시상식은 평화이음, 한국대학생진보연합,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 민족재단 등 민간단체 4곳이 공동 주최했다. 이날 시상식은 박원순 서울시장이 축사를 하고 서울시가 장소를 지원했다.

주최 측은 4·27 판문점 선언을 보고 느낀 점을 영상, 수필, 그림에 담도록 해 제출받았다. 만 13~30세 미만이 참가 대상이었다. 수상자들은 10·20대가 대부분이었다. 영상 부문에서 최고상인 우수상을 받은 4분짜리 영상은 중학생 2명이 만들었다. 영상에는 "통일 한국은 핵 보유 국가"라는 내용이 들어 있다. 북한이 핵을 갖고 있으면 통일 한국이 핵보유국이 될 수 있어 좋다는 뜻이다. 한반도 비핵화를 위해 열렸던 4·27 남북 정상회담의 취지와 정면으로 배치되는 작품이 최고상을 받은 것이다. 이 중학생들은 6·25전쟁에 대해서도 북한이 아니라 '미국과 소련이 전쟁을 해서 한민족이 분리됐다'고 표현했다.

이 외 수상작들도 북한 체제를 옹호하고 미국과 한국을 비판하는 내용이 많았다. 수필 부문 우수작으로 선정된 20대의 공모작엔 "천안함 사건 결과에 의문을 갖는 순간 종북, 빨갱이가 됐다. 살아남기 위해 침묵해야 한다는 것을 스스로 배웠다"고 썼다. 또 "우리 사회 대부분의 모순과 역사 왜곡이 미국과 매국노들의 국정 농단에서 비롯됐다는 진실을 알게 됐다"고 했다. "김정은 위원장이 '하나의 핏줄, 하나의 언어, 하나의 역사, 하나의 문화를 가진 북과 남은 원래대로 하나가 되어'라고 하신 말씀은 제가 생각했던 통일의 모습이었다"며 경어(敬語)를 사용하기도 했다.

이처럼 편향된 내용의 공모작에 상을 준 평화이음은 2015년 종북 콘서트를 열어 물의를 일으킨 황선씨와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모임 소속 김종귀 변호사가 임원으로 있다. 황선씨는 2016년 2월 국가보안법 위반(찬양·고무 등) 혐의로 기소돼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2005년 10월 방북해 평양에서 딸을 낳은 것으로 유명하다. 평화이음은 지난해 9월 서울시에 비영리 민간단체로 정식 등록됐다. 비영리 민간단체 지원법에 따라 세금을 감면받을 수 있고, 공익활동 지원 사업 보조금을 신청할 수 있다.

공모전을 공동 주최한 한국대학생진보연합은 지난 5월 서울 종로구 미국 대사관 앞에서 한·미 합동 군사훈련 중단을 주장하며 반미(反美) 시위를 벌인 단체다. 이날 시상자로 참석한 임헌영 민족문제연구소장은 민족정신을 강조하면서 "미국이 북핵 등을 이유로 통일을 막고 있는 것"이라며 "통일은 한민족이 스스로 해결해야 할 일"이라고 말했다.

박 시장은 시상식 축사에서 "갑작스러운 해외 업무로 축하 인사를 영상으로 대신한다"며 "평화이음에서 뜻깊은 공모 사업을 진행하고 많은 청춘의 참여가 이루어진 점, 특히 우리 서울시청에서 시상식과 발표회를 진행하게 돼 대단히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장소 지원을 담당한 시 관계자는 "당시 행사 내용에 대해 아는 바가 없다"며 "정치성이나 영리성이 없는 것으로 보여 대관을 해준 것"이라고 밝혔다. 논란이 될 만한 내용이 있는지 사전 검토하지 않고 빌려준 것이다. 시장 축사에 대해서는 "수상작들을 직접 읽어보진 않아 내용은 몰랐다"며 "공모전 취지가 좋다고 판단돼 축사를 보냈다"고 밝혔다.

[김선엽 기자] [김은경 기자]
리플 더 보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180701 15번 항목 포인트 모으기용 편법 활동 조항 갱신[게임방제외]) 4515 16.06.07 2413005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323805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05 15.02.16 1101311
공지 알림/결과 정치토크방 이용 안내. 17.06.02 6783
모든 공지 확인하기()
15295 잡담 없는 미담 만들어내려니 저러는거겠지 13:53 23
15294 잡담 송영길 "문재인정부 끝까지 지키겠다"…민주당권 도전 선언(연합뉴스) 5 13:37 37
15293 잡담 진보적 지식인 32명 文 정부에 비판 성명 낸다 5 13:23 48
15292 잡담 병신호구개돼지 인증하네. 세금으로 쏘고 언플하느라고 또 돈 쓴거 가지고 잘했대 5 13:06 74
15291 잡담 최저임금 팩폭 13:05 37
15290 잡담 도지사 연봉이 1.2억인데 참... ㅋㅋㅋ 1 13:01 54
15289 정치스퀘어 정부 '북한 석탄 배' 제보받고도 방치… 작년 10월 국내 유입 1 12:21 54
15288 잡담 우리나라 최저임금도 높은편인데 주휴수당까지 있네 6 11:32 113
15287 정치스퀘어 소상공인 "최저임금 차등화해야"…홍종학 "매출을 늘려야" 10:36 28
15286 잡담 입양 보냈으면 그 집 개지, 자기네들 단체 개가 아니잖아 5 10:14 121
15285 잡담 최저임금 지역별로 따로 측정하면 안되나?? 1 10:12 39
15284 잡담 개고기 안 먹어봤고 먹을 생각 없는데도 개 식용만 왜 금지시켜야 하는지 이해 안 감 3 09:45 68
15283 잡담 자유당 법사위원 라인업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6 09:21 80
15282 잡담 초복에 직원들한테 1301인분 삼계탕 쏜거 대단 37 07:17 328
15281 잡담 동물보호단체가 사지 말고 입양하라는데 하는 짓들 보면 사는게 나을듯. 4 06:57 113
15280 잡담 김지윤 박사는 ㄱㅊ? 100분 토론 새 진행자라고 하던데 10 01:53 168
15279 잡담 대한민국 여성권력자 원투펀치.jpg 1 18.07.17 139
15278 잡담 민평련 계파 당대표 후보 단일화 현황 3 18.07.17 201
15277 잡담 실시간 국회상황 15 18.07.17 379
15276 잡담 케어라는 단체 하는 짓 보면 유기견 입양하기 싫어진다 ㅋㅋㅋ 6 18.07.17 232
목록 HO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765 Next ›
/ 7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