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잡담
2017.09.14 20:49

우원내 관련 기사!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568996434
조회 수 156 추천 수 0 댓글 3
SBS가 단독 취재한 내용 계속해서 하나 더 전해드리겠습니다. 검찰이 더불어민주당 우원식 원내대표의 최측근이 지난 2012년 총선에서 후보 단일화를 대가로 금품을 건넨 혐의를 포착하고 현재 내사중인 걸로 확인됐습니다. 무소속 출마를 준비하던 야당 후보 측에 출마를 포기하는 대가로 우원식 원내대표 측이 수천만 원의 선거비용을 보전해줬다는 혐의입니다.

이 소식은 이한석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검찰은 최근 우원식 민주당 원내대표의 최측근으로 알려진 서 모 씨와 노원구 의회 의원 2명을 소환 조사했습니다.

지난 2012년 19대 총선 당시 노원을 지역구에 무소속 출마를 준비하던 조 모 씨 측에게 출마 포기를 대가로 수천만 원의 금품을 건넨 혐의입니다.

당시 통합진보당 예비후보였던 조 씨는 민주당과 통진당 후보단일화 합의에 반발해 무소속 출마를 선언했습니다.

앞서 검찰은 조 씨 측으로부터 우 대표 측으로부터 금품을 받았다는 내용의 자술서 7장과 계좌 내역을 확보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조 씨 측은 검찰에서 후보등록 마감을 앞둔 2012년 3월 말, 선거비용을 보전받기로 하고 출마 포기에 합의해 줬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금품은 선거가 끝난 지 6개월 뒤인 지난 2012년 말 서너 차례에 걸쳐 건네받았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우 대표 측근인 서 씨도 검찰 조사에서 금품을 건넨 혐의를 일부 시인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검찰 관계자는 내사가 상당히 진척이 됐다면서도 우 대표 소환조사 여부는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대해 우원식 원내대표는 후보 단일화 대가로 금품이 건네졌다는 의혹과 관련해 자신과는 무관한 일이라며 관련성을 일축했습니다.

또 금품거래 의혹에 대해 전혀 아는 바가 없고 측근들이 검찰 조사를 받은 사실도 나중에야 알았다고 밝혔습니다.


http://naver.me/GxjQgKiJ


댓글 방어하자!
리플 더 보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지브리 출신 감독 日 화제의 애니메이션 《메리와 마녀의 꽃》 시사회 초대!!(11/30 木 마감) 525 17.11.22 2917 0
전체공지 ▶ 두뇌게임 컬러링북 『미스터리 맨션』 도서 이벤트 당첨자 10명 발표!! (11/26 日 연락 마감) 【 現 4/10 】 170 17.11.22 3263 0
전체공지 ■■■ 호주 아동성폭행 사건 (워마드 사건) 관련 언급은 전부 공지 위반이며 이 이후로 올라오면 전부 무통보 차단 알림 226 17.11.21 20519 10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11/10 - 2번 문항 팬사이트 팬카페 파생 SNS 불판 유도 등 금지 更新) 2569 16.06.07 1359294 49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 11/15 추가 更新+) 16.05.21 1329021 121
공지 알림/결과 ◆ 대통령토크(대톡) -> 대통(대통령덬질)방으로 메뉴이름 변경 및 알림 (06/02 UPDATE+) 152 17.05.13 20786 13
모든 공지 확인하기()
151495 잡담 김관진 생각할수록 어이없네 07:21 4 0
151494 잡담 낼 수능 무사히 치루기를 ㅠㅠㅠ 9 01:05 123 1
151493 대톡스퀘어 외교부 "韓中, 12월중순 문대통령 국빈방중 추진 합의 4 00:49 126 0
151492 잡담 기레기 한국일보 제목봐라 세월호 유골 은폐 의혹 “文정부 도덕성 치명타” 11 00:17 275 0
151491 대톡스퀘어 스리랑카 대통령 28∼30일 국빈 방한…“서남아로 외교 외연 확대” 3 17.11.22 110 0
151490 잡담 언론 진짜 개쓰레기인게 오늘 우즈벡 대통령 국빈방문 영상이나 기사 내보냄?ㅋㅋ 7 17.11.22 209 0
151489 잡담 503, 세월호 부역자들 근황 2 17.11.22 120 1
151488 잡담 청와대 기자단 해체 청원 3만명 돌파!!!! 2 17.11.22 159 0
151487 잡담 응급의학과 전문의 남궁인의 김종대를 향한 일침“환자 인권 더 보호하고 싶은 것은 의사들이다” 1 17.11.22 92 0
151486 잡담 이국종 교수가 언급한 허윤정 교수는 3 17.11.22 229 0
151485 잡담 이제 바로 구속영장 기각하면 욕먹으니 쓰리쿠션으로 하네 ㅋㅋㅋ 2 17.11.22 230 1
151484 잡담 대통방은 처음인데 ... 8 17.11.22 323 0
151483 잡담 이국종교수같은 경우보면 의료계도 적폐 장난아닌거같긴함 1 17.11.22 121 0
151482 잡담 확실치 않은 전병헌은 구속영장청구 하고 확실한 김관진은 풀어주고?! ㅋㅋㅋ 8 17.11.22 216 0
151481 대톡스퀘어 와 신광렬 판사는 우병우+양승태 콜라보 라인이네 3 17.11.22 178 3
151480 잡담 우즈벡 대통령 국빈방문 환영 영상 3 17.11.22 220 0
151479 잡담 그러고보니 문지지자인척 하면서 선생질하려는 애들도 대통에 보이는듯 9 17.11.22 203 0
151478 잡담 아 김현태 개새끼 진짜 너무 짜증난다 ㅠㅠ 4 17.11.22 219 1
151477 잡담 이명박근혜 구 새누리 적폐새끼들...씨헐.. 오늘 김관진 석방, 해수부 개새끼들 손모가지 걸고 지랄이네 8 17.11.22 149 0
151476 대톡스퀘어 청와대 페북 1 17.11.22 229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7575 Next ›
/ 7575